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주택 욕실 너무너무 추워요. 히터 사용하세요?

zerinie | 조회수 : 3,918
작성일 : 2013-01-10 02:50:27
주택으로 얼마전에 이사왔는데 아침에 샤워하는 게 두려울 정도로 춥습니다.
엄마는 너무 춥다고 그냥 동네 목욕탕에 가서 하시네요 -_-
혹시 욕실용 히터 써보신 적 있으세요?
물기가 있으니 어떻게 해야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지 궁금하네요.
IP : 108.67.xxx.4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10 3:00 AM (122.36.xxx.75)

    온풍기사용하세요~ 샤워커튼치시고 샤워하기전 틀고, 샤워끝나고 틀고 ..

  • 2. 욕실에서는
    '13.1.10 3:04 AM (58.143.xxx.120)

    바람나오는거 쓰셨다가는
    아이들 몸,머리에 물묻어 있는 상태에선
    더 춥습니다. 그냥 온도 높여주거나 데워주는게 좋아요.
    아침마다 샤워하는건 좀 겨울동안 참으심이 나을것 같네요.

  • 3. ..
    '13.1.10 5:45 AM (108.180.xxx.206)

    저도 아침에 추운데.. 그냥 몸 녹이는 목적으로 빨리 욕조에 들어가서 아주 뜨거울 정도 따뜻한물에서 샤워를 합니다. (원래 뜨거운 물 좋아해서요). 그럼 수증기가 따뜻하니 샤워 끝나고 나올 때는 화장실이 훈훈합니다.

  • 4.
    '13.1.10 6:10 AM (211.246.xxx.91)

    저도추워서 샤워전에 뜨건물로 벽하고 바닥에 뿌려서 온기돌때 씻어요

  • 5. 저런
    '13.1.10 6:26 AM (121.165.xxx.189)

    이동식 라디에이터 쓰세요.

  • 6. 주택은
    '13.1.10 7:05 AM (99.226.xxx.5)

    할 수 없어요. 라디에이터 전기로 된 것, 전기값, 너무 많이 나오니 주의하시구요.
    오전에 샤워하는 것은 겨울에는 힘들어요.
    옛날 한옥집처럼, 겨울에 목욕은 목욕탕 가시고, 간단한 샤워는 그나마 조금 기온이 높을때 뜨거운 물로 온도를 높이고 그때 하셔야 할겁니다.

  • 7. ...
    '13.1.10 8:39 AM (211.179.xxx.245)

    욕실에 창문있음 방풍비닐이나 뽁뽁이로 막아버리세요
    훨났더라구요..

  • 8. ........
    '13.1.10 9:57 AM (118.219.xxx.196)

    .창문을 뽁뽂이도 다 막아버렸어요 그랬더니 덜춥긴한데 그래도 추워요

  • 9. ...
    '13.1.10 11:11 AM (223.62.xxx.114)

    주택 오래 살고 있어요.
    뽁뽁이도 모르던 시절 제가 생각해낸 방법은 창문보다 큰 시이즈로 두툼한 누빔원단을 재단해서 바이어스 둘러 박은 다음 찍찍이로 창가 벽을 둘러 붙이는 커텐을 단 거예요.
    훨씬 훈훈해집니다. 아침에 변기에 앉는게 싫을 정도 였는데(비데도 없었으니까) 그런 찬기운이 사라지더라구요.
    샤워하고나면 한쪽만 제껴서 창문열고 환기하고 다시 붙입니다. 욕실 습기로 인해 벽의 찍찍이가 간혹 떨어지긴 해요. ㅠㅠ
    작년에 방한뽁뽁이 열풍때 창문에 그것도 사다 붙였음돠~

  • 10. 바움
    '13.1.10 5:26 PM (39.120.xxx.161)

    벽걸이히터사용하세요
    물튀는걱정조금은더실듯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556 파운데이션 바를때 손가락?퍼프?브러쉬? 2 화장고수님 00:10:55 131
1126555 어린아들이 저에게 첨으로 욕을 했어요 자식이웬수 00:10:38 176
1126554 tv조선 80조 가짜뉴스 어디에 신고해요? 1 richwo.. 00:08:36 106
1126553 이사선물로 공기청정기 받게 됐는데요 추천바래요 설레임 00:08:22 32
1126552 남편에게 '남자'가 안 느껴져요. 5 19금) 00:07:23 392
1126551 어떤분이 꿈얘길 하시기에,,, 님들 00:07:21 63
1126550 만약에 사람들이 알아본다면... ... 00:03:07 94
1126549 서민정 이쁘네요 12 이쁘 00:02:34 583
1126548 딸아이가 신경치료 받고왔는데 아파서 잠을 못자네요 2 통나무집 00:02:17 137
1126547 진주처럼 생겼는데 더 오묘한빛나는거 이름요 10 보석이름 2017/12/11 503
1126546 저녁을 못먹었는데 지금 먹는게 나을까요? 15 허기 2017/12/11 478
1126545 고등아이 내려놓고 제 일이나 할까요? 2 2017/12/11 495
1126544 정관장 홍삼 반값에 사왔어요~~ 2 득템인가 2017/12/11 713
1126543 Tbs사장님은 돈이없나.. 4 ㅂㄴㄷ 2017/12/11 525
1126542 소름끼치는 기사 ㅎㄷㄷ 6 닭아니죠;;.. 2017/12/11 1,729
1126541 윗사람에게 딸랑 거리는 저..자괴감이 드네요 ㅋ 14 ㅎㅎ 2017/12/11 851
1126540 중1 아들들 친구들과 어떻게 지내나요? 5 중1 2017/12/11 302
1126539 낼 출근룩 기모스타킹에 스커트 털부츠, 코트 괜찮을까요? 3 직장인 2017/12/11 304
1126538 백지연 vs 김성주 7 ... 2017/12/11 840
1126537 서양 데이트 문화 5 ... 2017/12/11 451
1126536 제목은 이방인? 실체는 그냥 해외사는 갑부들 보여주는거네요 22 2017/12/11 2,113
1126535 이래서 김장하나봐요 7 2017/12/11 1,594
1126534 진통 끝 개정됐지만.."원칙 없는 수정" 우려.. 샬랄라 2017/12/11 107
1126533 메스틱검 질문요 2 식도염 2017/12/11 152
1126532 일회용도시락 세척해서 재사용해도될까요 2 도시락 2017/12/11 2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