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이마음은 뭘까요?????어리ㅏ

부자인나 | 조회수 : 543
작성일 : 2013-01-09 22:31:58

어릴때 아빠는 물론 술울 좀 드시고 힘들게 한부분도 있었구요

물론 지금은 70이신데 전혀 안그러시구요

그래서 그런지 엄마는 아빠한테 많이 좀 섭섭하게 하시는가봐요

그런데 저는 너무 속상하고 아빠는 갈수록 측은하고 이해가 되고 잘해드리고 싶고

그러는데 엄마는 갈수록 싫고 소통도 잘안되고 정이 떨어진다는 느낌이에요

이런 마음도 너무 싫은데 갈수록 그래요 (엄마에대한)

저만 그렇고 동생들은 다들 엄마를 이해하고 엄마뜻만 받드네요

친정 이제 가기도 싫어지네요 

IP : 211.203.xxx.8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9 11:25 PM (110.70.xxx.34)

    근데 대부분?? 부모님 나이가 들어가실수록 아버지는 살짝 위축되어 계시다는 느낌이 들고..반면 엄마가 큰소리치시고 그렇져......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627 회비 그때 그때 낸다는게 잘못인가요?? 1 ... 01:37:30 220
1130626 샤이니종현 5 .. 01:32:54 803
1130625 1층 방범창 혹은 고구려방범방충망 1 오늘 01:31:16 105
1130624 술먹고 들어와서 폭언하는 남편...전 한마디도 안했는데 13 ㅇㅇ 01:25:02 588
1130623 브라탑 브라 01:20:26 119
1130622 지방에 자가주택 있고 현금 2억 있는데 1 .... 01:13:32 449
1130621 기레기 사용설명서 메뉴얼. Jpg 1 좋네요 01:10:01 155
1130620 연말이라 그런지 결혼이란 글이 많이 올라오네요. 눈내리는 밤.. 01:01:22 136
1130619 방 천장이 젖어있어요. 2 .. 00:50:39 637
1130618 드라마 돈꽃에서 은천이 엄마는 법적인 부부였나요? 3 돈꽃에서 00:49:08 541
1130617 이 밤에 기뻐서 눈물이 나네요.. 17 MilkyB.. 00:47:16 3,142
1130616 어느 연예인의 개그가 좋으세요? 20 ... 00:46:01 869
1130615 우리나라 기자들은 세련되지 못 한거같아요.촌스러움 7 아이구 00:43:55 416
1130614 신비한 동물사전. 저주받은 아이.. 애들 재밌어하나요? 2 dd 00:38:50 370
1130613 드뎌 내일이 대선이네요. 6 피플보트 00:32:49 1,266
1130612 왜 일본 애들은 공관 인테리어도 그모양일까 1 일본 00:28:50 439
1130611 저기 아래 적폐언론 뒤에는 일본이 있다 읽고 6 적폐청산 00:16:42 383
1130610 중국과 한국의 화해 상생 분위기에 약이 오를대로 오른 세력들 6 ... 00:12:06 601
1130609 몇시후로 아무것도 안드셨어요 9 휴휴 00:07:34 843
1130608 조망좋고 일조별로? 조망 준수하고 좋은 일조? 선택좀. 14 zzangg.. 00:00:23 588
1130607 딱딱하게 솟는데 5 아랫배 볼록.. 2017/12/18 1,168
1130606 이런 남편의 사고방식 ..좀 봐주세요. 18 dma 2017/12/18 2,126
1130605 행복이 뭘까요?? 10 ㅡㅡ 2017/12/18 1,685
1130604 소개팅전 5 소개 2017/12/18 577
1130603 자유게시판 글 아래 3 겨울어른 2017/12/18 2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