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빌라 vs 아파트...살기가 어떨까요?

이사가려는데 | 조회수 : 3,194
작성일 : 2013-01-09 20:01:52

이사가는거 제발 쉽다고 말씀좀 해주세요. ㅠ.ㅠ  머리 터질것같습니다.

 

경제적 형편때문에 작년에 갑자기 집을 팔아 빚정리를 하느라

전세 원룸으로 갔다가

 

다시 일년만에 이사를 해야합니다.

 

여러 문제들이 많은데  일단  집 고르는게 제일 문제네요.

 

복도식 작은평수 아파트와  (복도를 사이에 두고 마주보고 집들이 있는 아파트입니다.)

 

같은 가격에 10평이상은 넓어보이는 빌라를 두고 지금 망설이고 있답니다.

 

빌라는 주차 문제...집들이 다닥다닥붙어서 창문열기가 쉽지않을것같은 문제

쓰레기 치우는 문제등이 있을것같고  4층입니다. (하지만  넓고  내장재나 벽지등이  예뻐서 맘에 들었습니다.)

 

복도식 작은평수 아파트는 열병합 난방이고 오래된 아파트입니다.

어디로 하는게 좋을까요?  내일이면 계약을 해야하는데  조언좀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꾸~~~~~~~~~벅

 

 

 

 

IP : 112.170.xxx.19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9 8:10 PM (123.199.xxx.86)

    관리비 적게 나오는 빌라../빌라는....세대수가 얼마되지 않아서....안면 받치는 일이 많고...이웃끼리 조금 불편해요..ㅎㅎ
    다수에 묻혀서 조용히 살고 싶은 마음이면.....아파트......../

  • 2. ㅁㅁ
    '13.1.9 8:13 PM (211.36.xxx.121)

    빌라 4층 살면 다이어트확실히되겠네요쯧
    저도 그런선택 강요받던때가 있었다능~
    주거환경이 넘 좁으면 싸움도 잦아진다던데ᆢ
    원글님 고민 많겠네요 그런데요 이사하고
    점차 생활안정됩니다 넘 마음끊이지 마셔요
    내리막길 끝나고 이제부텀 올라갑니다 힘내세요

  • 3.
    '13.1.9 8:17 PM (182.214.xxx.86)

    빌라4층 등살 확실히 빠집니다 ..제가 경험해봐서 알아요..

  • 4.
    '13.1.9 8:33 PM (175.223.xxx.97)

    저두 빌라요
    평수가 작은것보단 나을거에요

  • 5. ㅇㅇ
    '13.1.9 9:01 PM (112.121.xxx.214)

    아파트가 복도 양쪽으로....그러니까 호텔처럼요?
    문도 못 열어 놓고 맞바람 안치니 환기가 안되서 복도에 음식냄새 고이기 쉽고요...
    복도 소음도 더 잘 울리더라구요
    아파트로서의 이점이 확 죽는거 같아요
    근데 직장 다니시면 집 내부 환경보단 교통이죠

  • 6. .....
    '13.1.9 9:36 PM (218.51.xxx.14)

    복도식 아파트 살다가 빌라로 이사왔는데 저도 4층인데..ㅋ
    등살은 왜 안빠질까요~
    곧 빠지긴 할까요..ㅎㅎ

    복도식 아파트가 넘 좁은데
    매물도 없고 겨우 빌라 구해서 이사왔는데
    여기도 내장재 잘되있고 아파트보다 좀 넓어요..
    겨울이라 좀 춥긴 한데..(복도식은 옆,위,아래 다 집이라 따뜻했거든요)
    1층에 한집 있는 빌라라
    다른층사람들 만나기도 힘들고
    만나기 싫으면 문소리듣고 계단에 아무도 없는거 같으면 나오고..ㅋ

    버스정류장이랑 가까워서 어디 가기도 편하고

    음식물쓰레기 냉장고 하나 사두니..쓰레기 걱정도 없고..
    결정적으로 관리비 없습니다..
    주인세대가 같이 사는 빌라라..관리비 안 받거든요..
    좁은데서 복작거리다 조금이라도 넓은곳으로 오니..
    삶의 질도 아주 조금 높아졌구요..

  • 7. ㄹㅁ
    '13.1.9 11:25 PM (112.144.xxx.77)

    빌라사는데 이웃끼리 부딪힐일이 뭐가있을까요? 안면있는분은 목인사정도하고 옆집에 누가사는지 모릅니다. 12세대사는데 2~3집 얼굴만알고 마주치면 안녕하세요하는정도예요.

  • 8. ㅇㅇ
    '13.1.10 2:23 AM (112.121.xxx.214)

    빌라 창문은 고를때 잘 고르세요
    창문 크기는 비슷해도 앞에 뭐가있냐 따라 많이 달라요
    쓰레기는 토요일빼고 매일 밤에 내놔요
    재활용도 매일 내놔서 버리긴 더 편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294 19)오르가즘 질문요.. 1 .. 01:04:08 194
1223293 골목길의 이재민 ㅎㅎ ㅎ_ㅎ 01:03:16 88
1223292 햐~ 진짜 이혼하고프네요 .. 01:00:57 239
1223291 불교의 수행법에 관심이 많으신 분 2 강물 00:47:02 225
1223290 유통기한 지난 카야잼 괜찮을까요? 3 잼잼 00:34:46 247
1223289 저기....올드팝 제목좀 알려주세요 5 00:29:15 223
1223288 이재명의 최순실인가???, 백비서.백비서.백비서. 8 부선시장 00:22:46 529
1223287 성년의 날 메세지 폭주때문일까요? 1 ㆍㆍㆍ 00:19:20 420
1223286 강아지)바닥에 미끄럼방지 코팅하신분~ .. 00:18:20 139
1223285 tvn 출연 연예인들은 계속 사고치고 하차하네요 2 .. 00:16:03 1,097
1223284 집값 큰 하락 시기가 3번 있었다고 들었는데 2013년은 3 ... 00:14:43 952
1223283 음료수 리필이 사라진 이유 9 ㅡㅡ^ 00:12:32 1,813
1223282 다으뵈이다 영상 원해요 3 다스뵈이다 00:11:21 195
1223281 제가 과했나요? 5 dma.. 00:08:54 612
1223280 갑자기 카톡 전송이 안돼는데..지금 다들 되세요? 19 뭐지 00:07:53 1,574
1223279 세계의 아침밥 2 ㅋㅋㅋㅋ 00:06:56 775
1223278 맵시나고 입으면 편한 속옷 추천해주세요~ 7 결정 00:06:55 513
1223277 목소리작은 초등 남자아이 뭐가 도움될까요? 4 아들맘 00:04:04 168
1223276 남편에게 화를 내지않는 방법 있을까요 1 ..... 00:03:27 376
1223275 자한당 출신 대통령들은 한결같이 반역자들 3 아마 00:02:00 191
1223274 식습관을 바꿨더니 살이 꾸준히 빠지네요 12 .. 2018/05/20 4,953
1223273 칠순여행으루요 3 중국 2018/05/20 587
1223272 맞벌이 엄마들이 자꾸 아이 맡기려고 해요. 40 ... 2018/05/20 4,528
1223271 반전세.. 8 12355 2018/05/20 686
1223270 유니클로 브라를 샀는데요... 10 흐미 2018/05/20 2,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