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빌라 vs 아파트...살기가 어떨까요?

이사가려는데 | 조회수 : 3,205
작성일 : 2013-01-09 20:01:52

이사가는거 제발 쉽다고 말씀좀 해주세요. ㅠ.ㅠ  머리 터질것같습니다.

 

경제적 형편때문에 작년에 갑자기 집을 팔아 빚정리를 하느라

전세 원룸으로 갔다가

 

다시 일년만에 이사를 해야합니다.

 

여러 문제들이 많은데  일단  집 고르는게 제일 문제네요.

 

복도식 작은평수 아파트와  (복도를 사이에 두고 마주보고 집들이 있는 아파트입니다.)

 

같은 가격에 10평이상은 넓어보이는 빌라를 두고 지금 망설이고 있답니다.

 

빌라는 주차 문제...집들이 다닥다닥붙어서 창문열기가 쉽지않을것같은 문제

쓰레기 치우는 문제등이 있을것같고  4층입니다. (하지만  넓고  내장재나 벽지등이  예뻐서 맘에 들었습니다.)

 

복도식 작은평수 아파트는 열병합 난방이고 오래된 아파트입니다.

어디로 하는게 좋을까요?  내일이면 계약을 해야하는데  조언좀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꾸~~~~~~~~~벅

 

 

 

 

IP : 112.170.xxx.192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9 8:10 PM (123.199.xxx.86)

    관리비 적게 나오는 빌라../빌라는....세대수가 얼마되지 않아서....안면 받치는 일이 많고...이웃끼리 조금 불편해요..ㅎㅎ
    다수에 묻혀서 조용히 살고 싶은 마음이면.....아파트......../

  • 2. ㅁㅁ
    '13.1.9 8:13 PM (211.36.xxx.121)

    빌라 4층 살면 다이어트확실히되겠네요쯧
    저도 그런선택 강요받던때가 있었다능~
    주거환경이 넘 좁으면 싸움도 잦아진다던데ᆢ
    원글님 고민 많겠네요 그런데요 이사하고
    점차 생활안정됩니다 넘 마음끊이지 마셔요
    내리막길 끝나고 이제부텀 올라갑니다 힘내세요

  • 3.
    '13.1.9 8:17 PM (182.214.xxx.86)

    빌라4층 등살 확실히 빠집니다 ..제가 경험해봐서 알아요..

  • 4.
    '13.1.9 8:33 PM (175.223.xxx.97)

    저두 빌라요
    평수가 작은것보단 나을거에요

  • 5. ㅇㅇ
    '13.1.9 9:01 PM (112.121.xxx.214)

    아파트가 복도 양쪽으로....그러니까 호텔처럼요?
    문도 못 열어 놓고 맞바람 안치니 환기가 안되서 복도에 음식냄새 고이기 쉽고요...
    복도 소음도 더 잘 울리더라구요
    아파트로서의 이점이 확 죽는거 같아요
    근데 직장 다니시면 집 내부 환경보단 교통이죠

  • 6. .....
    '13.1.9 9:36 PM (218.51.xxx.14)

    복도식 아파트 살다가 빌라로 이사왔는데 저도 4층인데..ㅋ
    등살은 왜 안빠질까요~
    곧 빠지긴 할까요..ㅎㅎ

    복도식 아파트가 넘 좁은데
    매물도 없고 겨우 빌라 구해서 이사왔는데
    여기도 내장재 잘되있고 아파트보다 좀 넓어요..
    겨울이라 좀 춥긴 한데..(복도식은 옆,위,아래 다 집이라 따뜻했거든요)
    1층에 한집 있는 빌라라
    다른층사람들 만나기도 힘들고
    만나기 싫으면 문소리듣고 계단에 아무도 없는거 같으면 나오고..ㅋ

    버스정류장이랑 가까워서 어디 가기도 편하고

    음식물쓰레기 냉장고 하나 사두니..쓰레기 걱정도 없고..
    결정적으로 관리비 없습니다..
    주인세대가 같이 사는 빌라라..관리비 안 받거든요..
    좁은데서 복작거리다 조금이라도 넓은곳으로 오니..
    삶의 질도 아주 조금 높아졌구요..

  • 7. ㄹㅁ
    '13.1.9 11:25 PM (112.144.xxx.77)

    빌라사는데 이웃끼리 부딪힐일이 뭐가있을까요? 안면있는분은 목인사정도하고 옆집에 누가사는지 모릅니다. 12세대사는데 2~3집 얼굴만알고 마주치면 안녕하세요하는정도예요.

  • 8. ㅇㅇ
    '13.1.10 2:23 AM (112.121.xxx.214)

    빌라 창문은 고를때 잘 고르세요
    창문 크기는 비슷해도 앞에 뭐가있냐 따라 많이 달라요
    쓰레기는 토요일빼고 매일 밤에 내놔요
    재활용도 매일 내놔서 버리긴 더 편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0843 남자가 마음에 있다 이말 무슨 뜻 21:26:57 13
1310842 냉부해다 11시로 바꼇내요 ㅠㅠ .. 21:24:27 47
1310841 손석희와 안나경은 왜 또 휴가래요? 3 뉴스 21:23:11 223
1310840 누리과정 사립유치원 지원이요 4 유치원 21:18:46 101
1310839 벽지시공 21:17:14 49
1310838 이런 경우 집도 남자가 사나요? 5 ... 21:15:17 347
1310837 공부 중요한 거 아니라면서 등수 받은 거 자랑하는 ..ㅎㅎ 2 이해는 하는.. 21:14:33 191
1310836 문재인정부 오고 확실히 안전해졌어요 1 이건확실 21:13:23 196
1310835 실온보관 무말랭이 상한건가요? 부지런 21:13:00 38
1310834 환자 있는 집은 난방을 어떻게 하나요 9 숭늉한사발 21:11:24 209
1310833 쌀대신 찐감자 식사 되나요? 4 떨어졌어요 21:11:20 149
1310832 강남재건축도 호가는 1억 내렸어요 3 ㅇㅇ 21:09:30 444
1310831 자녀들 대학 모두 보내신 선배님들~ 5 고2맘 21:01:48 655
1310830 알밤 태몽은 어떤가요? 4 ... 20:58:26 290
1310829 이똥형 ㅡ이재명 아내측 변호사 전화인터뷰 11 읍읍이 제명.. 20:58:25 582
1310828 좀전까지 핫했던 게시글 삭제됬네요... 3 .. 20:57:58 694
1310827 징징대는 것도 싫지만, 남보고 징징댄다는 표현을 하는 사람도 거.. 5 ㅇㅇ 20:57:24 309
1310826 백정각시놀음. 현재 몰카와 닮아있네요 .. 20:57:08 111
1310825 저는 시부모님이 집 사주신경우인데.. 10 이제새댁아님.. 20:56:40 1,254
1310824 이제 화창한 날씨는 끝인가요? 1 중국짜증나 20:47:12 269
1310823 부세조기는 내장 제거해서 굽나요 2 ... 20:46:12 128
1310822 이재명에게 ‘우리 아들’ 타령하는 혜경궁김씨.twt 13 점입가경 20:43:24 838
1310821 각질때문에 파데가 떠요. ㅠㅠ 스킨케어 어떻게 해야할까요? 15 ;;; 20:43:09 823
1310820 아들 결혼할 때 집 사줄 건데요... 22 언젠가 20:41:36 1,723
1310819 홍루이젠 샌드위치 맛 있나요? 17 ㅇㅇ 20:39:16 1,3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