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10살 6살 남매 너무 잘 놀아요...

나비잠 | 조회수 : 1,631
작성일 : 2013-01-09 19:25:21
큰딸아이가 올해 10살, 작은 아들녀석이 6살..

작년까지 엄청나게 싸웠어요.

작은놈이 어찌나 누나를 이겨먹으려고 하는지 누나 얼굴에 손톱자국도 내고 주먹질도 하고 그래서 저한테 혼도 많이 났거든요..

근데 요녀석이 이제 자기랑 제일 재밌게 놀아주는 사람은 누나밖에 없다는걸 깨달았나봐요..

요즘은 얼마나 누나한테 잘 하는지 ..먹을거 생기면 바로 누나 챙기고 자기꺼 남겼다 주기도 하고 누나가 저한테 혼나면 온몸으로 막아서기도 하고..정말 웃기기도 하고 대견스럽기도 하고..
주로 레고 가지고 역할 놀이 많이 하고 누나가 책도 읽어주고 노래도 부르는데 너무너무 사이좋게 잘 노네요. 저는 끼어들 틈도 없어요.
사실 딸이 정말 너무너무 착하거든요..아무리 동생이 귀찮게 하고 괴롭혀도 화 한번 안내고 참아줍니다.
한번은 제가 너무 안스럽고 작은녀석이 괴씸해서 화나지 않냐고 물었더니
"엄마 쟤가 아직 어려서 그래요..6살 되면 달라질거예요. 그때까지 제가 참아줘야죠."
그러더군요.
그런데 그말대로 정말 6살이 되니 우리 아이가 달라졌네요. ^^

그동안 힘들었는데 요즘 좀 살거 같아요.
이대로 쭉~사이좋은 남매로 커줬으면 좋겠어요~

IP : 110.70.xxx.13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ㅎㅎ
    '13.1.9 7:27 PM (175.223.xxx.97)

    그러다가 또 싸우고
    싸우다가 잘놀고 그러더라구요^^
    위에가 딸
    밑에가 아들인경우는 부모가
    딸의 권위를 만들어줘야좋더군요

  • 2. 나비잠
    '13.1.9 7:30 PM (110.70.xxx.139)

    네. ㅎㅎ님 말씀대로 저도 누나한테 개기면 바로 응징합니다. 한번 누나한테 야!라고 했다가 아빠한테 엄청 혼나고 벌도 서서 요즘은 절대 안그러네요..

  • 3. ..
    '13.1.9 7:35 PM (219.249.xxx.19)

    고딩 연년생 둘 아직도 치고박고 죽자고 싸움니다..부럽네요

  • 4. 나비잠
    '13.1.9 7:40 PM (110.70.xxx.139)

    에구..연년생이라 그런가 보네요..저도 저녀석들이 언제 돌변할까 살짝 걱정도 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638 제자신이 더이상은 버티기힘들다라는 결론에 이르렀는데 우울증약 먹.. 1 ... 04:53:32 192
1130637 종현군..편안하길 바래요 1 04:27:59 185
1130636 서민정이 왕따당할때 도와줬자는 엘리자베스.. 1 04:25:51 505
1130635 아가 외출복 언제부터 필요한가요? .. 04:18:02 51
1130634 나까무라홍? aaa 03:48:13 79
1130633 이방인 선우예권 편은 불편하네요 5 …. 03:18:18 756
1130632 냉동고기 요리할떄 어떻게 하나요? 1 슈퍼바이저 02:38:49 208
1130631 생활비 자꾸 줄이려는 남편 2 고민 02:27:47 678
1130630 외국인을 위한 한국어 교재 2 ........ 02:21:06 189
1130629 중학생 아이 우울증 8 감사 02:15:48 809
1130628 스콘이 쓴 이유 가르쳐주세요 ㅠ.ㅠ 8 00 02:05:03 480
1130627 샤이니종현 11 .. 01:32:54 2,782
1130626 1층 방범창 혹은 고구려방범방충망 2 오늘 01:31:16 318
1130625 술먹고 들어와서 폭언하는 남편...전 한마디도 안했는데 21 ㅇㅇ 01:25:02 2,272
1130624 브라탑 1 브라 01:20:26 266
1130623 지방에 자가주택 있고 현금 2억 있는데 2 .... 01:13:32 1,102
1130622 기레기 사용설명서 메뉴얼. Jpg 1 좋네요 01:10:01 340
1130621 연말이라 그런지 결혼이란 글이 많이 올라오네요. 눈내리는 밤.. 01:01:22 240
1130620 방 천장이 젖어있어요. 4 .. 00:50:39 988
1130619 드라마 돈꽃에서 은천이 엄마는 법적인 부부였나요? 3 돈꽃에서 00:49:08 948
1130618 이 밤에 기뻐서 눈물이 나네요.. 19 MilkyB.. 00:47:16 5,425
1130617 어느 연예인의 개그가 좋으세요? 27 ... 00:46:01 1,736
1130616 우리나라 기자들은 세련되지 못 한거같아요.촌스러움 11 아이구 00:43:55 751
1130615 신비한 동물사전. 저주받은 아이.. 애들 재밌어하나요? 2 dd 00:38:50 561
1130614 드뎌 내일이 대선이네요. 7 피플보트 00:32:49 1,8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