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피부 가려움증때문에 잠을 못자요.T T

긁적긁적 | 조회수 : 4,046
작성일 : 2013-01-09 17:36:53

올해 40되는 아이 엄마입니다.

지난 여름부터 저녁만 되면 온몸이 가려워서 잠을 못이루네요.

증상은 지난 여름부터 시작해서 이번 겨울에 최고로 심해졌고 얼굴 빼놓고 여기저기 긁은 자국들로 빨간 점같은 상처가 수십군데가 생겼어요.

처음엔 이러다 나아지겠지...싶어서 병원을 안갔었고 지금은 넘 챙피스러워서 못가겠어요.

처음에 증상이 좀 덜했을때 피부과 전문의인 친척에게 여쭤봤더니 대수롭지 않게 그냥 운동을 하여 노폐물을 빼주라는 말만 하셔서 저도 운동도 해보고 그랬는데 별 도움이 안되네요.

(생각해보니 운동할 당시 조금 좋아지긴했었는데 밤만되면 마찬가지...T T)

현재 작고 빨간 점 같은 딱지들이  가슴 부근에서부터 엉덩이쪽...등, 발등등 가리지 않고 넘 징그러울 정도로 많이 생겨나서 목욕탕을 못갈지경이에요.

저 병원에 가봐야겠죠?

요즘 피부과들이 다 미용시술만 환영한다니 더 가기가 꺼려지더라구요.

암튼 저같은 증상 겪으신분들 있으실까 궁금하여 문의드립니다.

왜 그럴까요?

이상하게 얼굴만 빼놓고 온몸이 그러네요.

여름되기전에 치료받아야겠죠?

 

 

 

 

IP : 124.54.xxx.2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9 5:42 PM (110.14.xxx.164)

    피부과 얼른가세요 초기에 고쳐야
    빨라요
    저도 지금 서너달 넘게 약 먹고 주사 맞아요
    가능하면 시술 위주 말고 오래된 치료용 병원으로요

  • 2. 혹시
    '13.1.9 5:42 PM (220.88.xxx.158)

    목욕하면서 각지를심하게 밀지않으셨나요?

    아니면
    매일 매일 드시는걸 한번 써보세요.
    저같은 경우는 스넥이나 과자들
    자연식품 아닌 인스턴트 섭쥐하고 나면
    유별나게 가렵더라구요.
    그런거 조심하고
    물 많이 마시고
    몸에 로션 잘 발라주면 좀 덜하더라구요.
    그리고
    절대노 억지로라도 참아야지
    기렵다고 긁으면 절대로 안낫습니다
    이 를 악물고 안긁도록 조심하셔요.

  • 3. 혹시
    '13.1.9 5:43 PM (220.88.xxx.158)

    각지가아니고 각질^^

  • 4.
    '13.1.9 5:48 PM (122.37.xxx.113)

    혹시 많이 피로하신가요?
    전 딱쟁이까진 아니었지만 심한 가려움으로 올해 초에 한 몇달 잠을 설쳤는데요,
    첨엔 그냥 겨울철 건조증인 줄 알았는데 막 로션 떡칠하고 가습기 돌리고 물 마시고 해도 안 되기에
    병원 가보니까 피로가 누적되어서 간 기능이 떨어져 그렇다고요.
    제가 그 당시에 막 잠 못자고 하던 일이 있었거든요.
    그러면서 저보고 운동해야한다고, 안 그러면 면역력 약해져서 점점 더한다 그래서
    다이어트 때문에는 절대 못하던 운동을 내 몸이 상하니까 막 하게 되었는데
    그렇게 몇달 운동 하루 1시간씩 꼬박꼬박 파워워킹하고 식단 웰빙식으로 나름 바꾸고 하니까 괜찮아졌어요.
    아, 피로회복에 좋은 영양제도 하나 먹고요. 일단 병원 가보시고 기본적으로 몸은 식사+운동인 거 같아요.
    그리고 정 못 참겠을땐 지르텍 드셔보셔요. 못 자서 미치겠을땐 도움이 돼요.
    그러나 그 약이 눈물을 말리는 약이라나? 건조증엔 더 안좋다더라고요.
    전 약국에서 지르텍 사먹다가 병원갔떠니 거기서도 처방전 중에 지르텍이 있기에
    그냥 다 관두고 운동 하고 식이조절해서 몇 달 걸려 혼자 나았어요.

  • 5. 오일
    '13.1.9 5:48 PM (124.50.xxx.60)

    바르세요 건조해서그럴수도.바디오일 아르간쓰는데당기거나가러운게없어져요

  • 6. 우선
    '13.1.9 5:49 PM (125.187.xxx.22)

    유제품과 계란을 끊어보세요. 되도록이면 채식위주로.

  • 7. ㅠㅜ
    '13.1.9 5:49 PM (115.126.xxx.115)

    외식 과자 잘 안먹는데...
    어쩌다 먹음 밤에 내내 긁어요..

    중국산 가방하나샀다가..아토피 걸린 뒤로는...

  • 8. 후하
    '13.1.9 5:51 PM (1.177.xxx.33)

    애들 아토피를 낫게 하는 방법이 면역성 키우고 음식 다 바꾸고 그럼 낫는다고 하잖아요
    그게 쉽게 되는일이 아닙니다.
    저도 꾸준히 8년정도 투자해서 낫게 했어요.

    뭐 바르고 나았다.그건 그 순간에 나은거거든요
    나중에 또 시간지나면 또 발병되요.
    피부관련병은 다 그렇더라구요.
    일단 뭘 발라서 진정되는건 피부과 독한약이겠지만
    운동도 하시고 먹는것도 바꿔서 드세요.인스탄트 피하시구요

  • 9. 저도
    '13.1.9 5:54 PM (210.205.xxx.234)

    지르텍 먹어요 하루 한알이라 먹기도 편하구요.. 지르텍은 내성 생기는 약은 아니라고 하네요..
    너무 간지러우면 참지 마시고 약 드세요..운동하시고요..저 같은 경운 살을 꼭 빼라 그러시네요ㅠㅠ

  • 10. 겨울
    '13.1.9 5:56 PM (221.138.xxx.106)

    세타필 바르니 더 이상 안가렵더라구요.

  • 11. ....
    '13.1.9 6:14 PM (112.170.xxx.28)

    수분 보충해 주시면 돼요.

    저도 원글님처럼 빨간반점 생기고..긁고..딱지 앉고, 가렵고 해서 괴로웠는데요.
    샤워후 바로 오일 바르고, 세타필 바르고, 아이허브에서 산 쉐어버터 긁어서 바르고 하다가 너무 번거로워서

    그냥 알로에젤...그거 덕지덕지 발라서 두드려주듯이 흡수시켰는데요.
    그날로 가렵지 않았어요.


    알로에젤 덕지덕지..치덕치덕 해 주시면 되어요!
    제가 산 증인입니다!

  • 12. .........
    '13.1.9 6:32 PM (118.219.xxx.196)

    간이 안좋아져도 그렇게 가렵다고 하더라구요

  • 13. 원글입니다
    '13.1.9 6:43 PM (124.54.xxx.24)

    아이고...바쁜 저녁 시간에 시간 내어 답글 주신 분들 모두 감사드립니다.
    제가 안그래도 식습관 때문인가 싶어 되도록이면 인스턴트 안먹으려 노력하는데 아이들 간식 챙겨주다 자꾸 먹게 되더라구요,
    보습은 뉴트로지나 바디에멀젼 나름 촉촉하다고 생각되어 챙겨 바르구요.
    아침마다 샤워후에 상처투성인 몸을 보자니 내가 왜 이렇게 내 몸을 살피지 않고 살았는가 화가 나네요.T T
    지금 방학이라 아이들 데리고 피부과 찾기도 쉬운일이 아니니...일단 먹을것 더 신경써보고 보습도 더 잘해야겠어요.
    개학하면 병원도 가고...T T
    나이가 나이인지라 피부재생이 안되어 상처가 나면 오래가던데 흉터로 남을까봐 걱정이네요.
    요즘은 몸 피부랑 발이 깨~끗하신 분들보면 귀해보이고 참 이뻐보이네요. 흑흑..

  • 14. .......
    '13.1.9 6:58 PM (203.226.xxx.171)

    기본적인 건강검진도 받아보세요
    갑상선이나 당뇨검사 정도요
    증상에따라 가려움증이 있더라구요

  • 15. 저도
    '13.1.9 7:09 PM (58.230.xxx.75)

    계절 바뀌는걸 피부로 아는 편이라;;
    뉴트로지나 에멀전 괜찮은데, 거기에 아몬드 오일같은 오일을(전 존슨즈는 별로더군요 아몬드오일은 끈적임이 전혀 없이 흡수력이 좋아요
    로션 + 오일 이렇게 섞어서 발라주니까 오호. 신세계네요.
    얼굴도 많이 당기는 편인데 로즈힙오일 두방울이면 건조함 안녕입니다.
    참고로 오일은 아이허브에서 구매했어요.

  • 16. ...
    '13.1.9 9:00 PM (222.109.xxx.40)

    아토피나 알러지면 괜찮은데 옮 같은걸 수도 있어요.
    피부과 빨리 가보세요.

  • 17. jjiing
    '13.1.9 9:26 PM (211.245.xxx.7)

    식생활 점검 한번 해보세요.
    우리 몸은 우리가 먹는걸로 움직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515 착하게 생겼다는말 ...착 02:07:00 12
1129514 집주인때문에 분해서 잠이 안와요 3 01:56:50 302
1129513 또 알바 낚시글이 들끓네요.. 12 지겨워라 01:54:11 100
1129512 중국cctv)문통 충칭 임시정부청사 방문 영상 3 ㅂㅂ 01:50:50 59
1129511 바네사글의 바로밑글 pass;베충장난친글가져옴 4 읿충이양념된.. 01:40:40 70
1129510 바네사는 예쁜 이름이고 그리젤다는 촌스러운 느낌인가요? 2 미드 01:32:46 234
1129509 문지자분들 유머감각에 웃고갑니다 3 열좀식히세요.. 01:32:31 246
1129508 문대통령님.방중결과글.관리자에게 신고합시다 7 ㅇㅇ 01:23:29 205
1129507 알쓸신잡 광화문 재밌고 감동적이네요 5 광화문 01:20:50 329
1129506 기자 맞았다고 전쟁선포하자는 국민의당 이용호 국회의원 6 .... 01:13:44 297
1129505 이원일 셰프가 에드워드 권 밑에 있었네요? 6 세상참좁네 01:10:07 921
1129504 고구마 말랭이를 먹으면 속이쓰려요 2 01:03:25 302
1129503 일드에서 여자 벗으라는 설정요 9 00:57:05 814
1129502 시진핑으로부터 바둑판 선물받는 문 대통령.jpg 9 좋으시겠다... 00:47:17 716
1129501 화장한후 피부가 건조해서 쩍쩍갈라진다면 어떻게해야될까요? 10 ㅜㅜ 00:44:23 913
1129500 옵션열기 알밥들 미쳐 날뛰고있어요 7 후후 00:42:26 453
1129499 이명박 수사하라 시위 1 ... 00:38:02 235
1129498 정우성 잘생겼다 언제까지 먹힐 것 같나요 24 .... 00:36:35 1,765
1129497 거부하는 남자친구... 5 ㅜㅜ 00:36:16 1,053
1129496 신혼 때는 정말 다 좋나요? 4 써리원 00:35:33 885
1129495 일산 엄청 춥네요 8 주부 00:34:57 1,162
1129494 결국 가난한 사람들의 문제라 달라지질 않나보네요 4 권역센타 00:33:18 808
1129493 소고기 좋아하는데.. 갈아놓은 소고기는 어디든 누린내가 심하지 .. 1 간고기 00:32:31 232
1129492 지금 맛난거 드시는 분들 뭐드세요? 5 혼자는 싫어.. 00:30:19 506
1129491 내 가슴도 미어집니다. 대통령님 1 임시정부 00:24:53 7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