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40대 후반 남자가 여자로 인해 몸매가 바뀔 가능성이 있을까요?

과연 | 조회수 : 2,101
작성일 : 2013-01-09 15:05:11

과 선배 언니가 맞선이 들어왔는데

 

소개해주는 분이 가장 먼저 한 말이

'남자가 몸관리를 전혀 안 해서

배가 좀 많이 나왔으니

만나서 몸관리 시키면 될 거다' 이렇게 말했다네요.

 

과 선배 언니도 미혼이고 그쪽 남자분도 미혼이고요.

 

저한테 묻길래 다이어트라는게 본인이 독하게 맘 먹어도

참 힘든 일인데 옆에서 몸관리(?)가 가능할까? 그렇게 말했는데요.

 

제 생각으로는 40대 후반이면 이미 체형이 거의 완성될 나이 아닌가요?

 

선배 언니는 다른 조건은 다 마음에 든다고 하거든요.

근데 소개해주는 분이 저 얘길 가장 먼저 했다는게 마음에 걸린다고도 하고요.

 

제가 물어봐준다고 했더니 그래달라고 해서 글 씁니다.

어떻게 생각하세요?

 

 

IP : 211.176.xxx.111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9 3:06 PM (112.149.xxx.61)

    나이가 몇이든 살이빠지면 달라지죠..거기다 근육까지 생기면 더욱
    과정이 어렵다뿐이지

  • 2. ㅇㅇ
    '13.1.9 3:13 PM (125.146.xxx.56)

    아뇨
    그리고 바뀔 수 잇다 해도 그 과정에서
    여자가 힘들죠
    비추하고 싶어요
    배나오고 자기관리안한거 괜찮다면 모를까;

  • 3. ..
    '13.1.9 3:23 PM (1.225.xxx.2)

    몸매를 바꿔주려면 같이 운동을 다녀야겠네요.
    말로만 운동해서 몸매를 바꿔라 한다고 들을 나이도 아니고요.

  • 4. 주은정호맘
    '13.1.9 3:30 PM (114.201.xxx.242)

    총각때 185에 83키로 나가던 울신랑 지금 92키로 나가요 배나오고 팔다리 가늘어지고...옆에서 챙겨주는 마눌이 있는데도 몸관리가 전혀 안되네요 저야 맨날 운동해서 살빼라고 노래를 부릅니다만 들은척도 안해요 ㅠㅜ...여자나 남자나 결혼하면 살찌면 쪘지 빠지는 경우는 거의 없던데요

  • 5. 가능함
    '13.1.9 3:44 PM (123.215.xxx.206)

    여자보다 남자가 더 쉬운것같아요.
    자전거등 취미운동에 재미붙여
    십몇키로 뺀 사람 많이 봤어요.
    같이하면 더좋겠죠.

  • 6. ..
    '13.1.9 4:17 PM (110.14.xxx.164)

    결혼해서 찌긴 쉬워도 빼긴 어려워요
    잘 챙겨먹으니..

  • 7. 40대
    '13.1.9 4:51 PM (118.45.xxx.87)

    운동해서 살빼면 팍 늙어 보입니다.

    서서히 빠지도록...
    운동 꾸준하게 하고,
    먹을 거 철저히 조절하고,,
    야식, 간식 제한하고 ...

    그 고생을 옆에서 시키면 된다구요?

    지금까지 안한 사람이 시킨다고 잘 따라할까요?
    시키는 사람 스트레스 지수만 높일듯하네요.

  • 8. 40대
    '13.1.9 4:52 PM (118.45.xxx.87)

    40대에 단시간에 살 빼서 몸매가 좋아지리란 기대는... 그다지 하지 않으 심이...

  • 9. 하이고
    '13.1.9 10:59 PM (175.255.xxx.116)

    20대 후반도 못하는걸 40대 후반에요? ㅎㅎㅎㅎ
    제 주변에 결혼해서 살 찐 남자가 대부분이고 결혼후에 살 빠진사람... 거의 못봤네요, 물론 있긴있습니다.. 결혼후에 고생을 많이하셔서 ㅜ.ㅜ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228 밀가루 끊기 넘 힘들어요 ㅠ끊는방법 루루 18:41:30 9
1315227 정시컨설팅 예약은 언제쯤 18:40:45 16
1315226 이언주"김정은에 비이성적인 집착..문재인 정부 진짜 목.. 뭐냐 18:39:19 33
1315225 옛날에 김수미가 화순이로 나왔던 사극 기억하시는 분 3 18:36:32 77
1315224 서울 경기 나들이하기 좋은곳이요 ㅊㅈ 18:35:57 33
1315223 고구마전분 후기요. .. 18:33:22 171
1315222 야구 시작하네요 ㅎㅎㅎ 1 준플 18:32:05 101
1315221 요즘 서울분들 뭐 입고 다니세요? 5 잘난딸엄마 18:29:35 316
1315220 아이 선물로 골든구스요 급해요ㅠ ㅜㅜ 18:27:25 136
1315219 인간같지 않은 직장동료 1 강심장 18:23:11 399
1315218 사람이 가장 싫어지는 경우가 어떤 경우일까요? 17 .. 18:15:25 972
1315217 딸애가 위장장애가 있는것 같다고 하는데... 2 ,, 18:11:14 159
1315216 싫은 사람과 매일 봐야 한다면. 2 ㅡㅡ 18:10:01 225
1315215 영유 광고보면 영어로 발표하는 아이들 평균적인건가요? 4 .. 18:09:30 350
1315214 초등 남자아이 발육 빨랐는데 중고등때 키가 많이 큰 케이스 있나.. 초등 18:08:13 150
1315213 강남쪽에 맛있는 갈비탕.. 좀 알려주세요. 5 18:06:02 302
1315212 82 회원님들, 영화 제목 좀 찾아주세요. 3 영화 18:02:10 138
1315211 거실에 보이로 4 전기요 18:02:07 418
1315210 100% 헤나도 부작용 있을까요? 두려워 18:01:40 125
1315209 미국의 공립대학에서 BTS의 IDOL로 공연을~ 3 흥해라 BT.. 17:59:41 496
1315208 환자용 물병 파는 곳 아시는 분? 6 급함 17:58:40 186
1315207 익명이니 말씀드려요 5 익명 17:56:44 1,163
1315206 달력에 들어갈 행복, 건강 관련 문구 알려주세요^^ 2 달력 17:54:35 113
1315205 사장이 퇴직금 일부만 주겠다는데 받아야할까요? 7 ㅇㅇ 17:52:42 599
1315204 시골에 땅.. 있으세요? 13 17:50:26 1,2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