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잔치국수에 중독됐어요.ㅜ.ㅜ

괜찮겠죠? | 조회수 : 2,848
작성일 : 2013-01-09 14:14:39

몇달 전부터 거의 하루 걸러 한 번은 먹는 듯 합니다.

 

추워지니 더...

뜨끈한 국물에, 씹는 것도 힘들지 않고, 그렇게 자주 먹어도 질리지가 않아요.

다행인지 소화도 너무 잘 돼요.

 

다른 식구들은 밥 주고, 저만 그렇게 먹고 있어요.

 

예전에 저희 외할머니께서 혼자서 따로 만들어 드실 정도로 그렇게 소면을 좋아하셔서 이해가 안 되더니...

이제는 그 마음 충분히 알겠고, 제가 똑 닮아가나 봅니다.

 

탄수화물 중독과 더불어 글루텐 중독이 안 좋다 하던데...

끊을 수가 없어요. ㅜ.ㅜ

IP : 58.240.xxx.25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9 2:15 PM (211.176.xxx.105)

    쌀국수로 끓이면 좋을 거 같아요..

    아님 묵사발처럼 면 대신 묵이나 곤약을 넣어도..

  • 2. 저도 좋아해오.
    '13.1.9 2:23 PM (211.246.xxx.131)

    우리밀국수로 드세요.
    어떨때는 국수삐고 국처럼도 먹어요.

  • 3. ..
    '13.1.9 2:29 PM (175.223.xxx.54)

    꼭꼭 씹으면 맛없어요
    진공청소기처럼 흡입해야 더 맛있게ㅈ느껴져요ㅡㅡ

  • 4. 원글이
    '13.1.9 2:43 PM (58.240.xxx.250)

    하하하...그렇죠.
    폭풍흡입해야 제 맛이죠. ㅋㅋ

    그런데, 안 그래도 자주 먹는 것도 걸리는데, 그러면 더 안 좋다 해서 꼭꼭은 아니더라도 씹어 먹으려 합니다.

    소면을 유독 좋아하는데, 다른 재료들도 골고루 넣어 먹어야 겠습니다.

    댓글들 고맙습니다.^^

  • 5. 저도 좋아하는데..
    '13.1.9 2:49 PM (61.252.xxx.3)

    아.. 정말 살찌는 주범이지 않나요. 국수류.. 어휴.
    잔치국수 정말 좋아하는데..
    씹지않고 후루룩 먹어야 제맛이죠.

  • 6. 어찌 끓이나요
    '13.1.9 3:00 PM (180.68.xxx.115)

    저도 엄청 좋아하는데 국물맛내기 은근어렵더라고요 간은 뭘로 맞추시는지 국물내는 비법은 뭔지 말씀좀 해주세요 저희집에선 저만 좋아해요 간단버전으로 알려주세요

  • 7. 세이버
    '13.1.9 4:39 PM (58.143.xxx.215)

    저희 엄마 평생의 애정하시는 음식이 잔치국수!!!!
    저녁에 제가 소면을 삶았는데 타박하시더니 어마어마하게 삶으시더니 다 드시네요.
    소쿠리에 하나 가득이였는데.. 그게 다 어찌 소화가 되시는지 ㅎㅎ
    추운날에 멸치육수내서 먹는것도 맛있지만 약간 시큼해진 김치 참기름 뿌리고 새콤하게 무쳐서
    비빔 국수 해먹는 맛이 쏠쏠하죠 ㅎㅎ

  • 8. 원글이
    '13.1.9 4:40 PM (58.240.xxx.250)

    윗님께 답변 아주 길게 달았다가 버튼 잘못 눌러 다 날아갔쓰요...ㅜ.ㅜ

    손님상이나 다른 식구들과 같이 먹을 때야 재료 여러가지로 만들지만, 혼자 먹을 땐 간단버젼입니다.

    아주 잔멸치나 잔 건새우, 김치 대충 다져 넣고 부르르 끓이다가 김 좀 넣고 잠깐 더 끓입니다.
    딱 저것만요. 간혹 매운 고추 한도막 정도 추가...

    멸치, 새우는 그냥 같이 먹으려 일부러 아주 자잘한 거 씁니다.

    대신 저런 간단버젼으로 만들 땐 꼭 간을 이*기 생간장으로 해요.
    다른 생간장으로는 간을 안 해 봐서 모르겠습니다.

    사실 저런 간단버젼이 국물맛은 오히려 더 깔끔하고 시원해요.
    영양은 부실하겠지만요.^^

  • 9. 원글이
    '13.1.9 4:42 PM (58.240.xxx.250)

    더울 땐 또 비빔국수도 아주 사릉하죠. ㅎㅎ

    제가 많이 먹을 땐 대여섯 타래도 먹어요. @.@

    전 국수가 너무 좋네요. ㅜ.ㅜ

  • 10. ...
    '13.1.9 8:40 PM (118.37.xxx.136)

    정말 살찌는 주범이예요. 먹고나면 금방 또 먹고 싶고...육수 잔뜩 만들어 놓고 먹고 있네요. 육수 만들때 먼저 사태나 양지 쇠고기로 국물을 내고 거기에 국물내는 멸치와 다시마 넣고 팔팔 끓이니 구수하고 감칠맛이 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314 중3 아들 다이어트 위트사전 15:36:50 14
1225313 책상 스탠드 전구 밝기는 얼마가 적당한가요? 때인뜨 15:36:12 4
1225312 종합소득세 이게 정상인가요? 허허허 15:36:05 35
1225311 한글 글씨 예쁘게 쓰고 싶어요 금손을 꿈꾸.. 15:33:51 19
1225310 폴킴 노래 좋아하세요? 나누고 싶지않은 느낌 .. 15:30:58 31
1225309 강이지털도 기름이 끼나요 1 .... 15:29:07 55
1225308 다이어트중에 가끔 미쥬라쿠키 먹어도될지 1 ~~ 15:26:20 65
1225307 만보기 추천해주세요. 만보기 15:26:12 36
1225306 남자 직원들과 일하는 거 너무 힘들어요 7 힘들다 15:24:08 343
1225305 그 여자 비서관 중딩이랑 대화하는거 충격이네요. 15 ㅁㅁㅁ 15:21:57 650
1225304 20대초가 입을 수 있는 44사이즈 메이커 부탁드려요~ 5 ... 15:21:08 123
1225303 편두통이 어깨, 팔, 엉치다리까지 아플수있나요? 1 산그늘 15:21:03 51
1225302 출산 휴가. 생리 휴가를 무급으로 하는게 좋을 것 같아요. 9 당당하려면 15:17:48 200
1225301 버버리 트렌치는 너무 돈지랄일까요?ㅠㅠ 14 나나 15:15:00 815
1225300 영어 질문 드립니다 .. 15:14:24 74
1225299 빵이 떡이 되는 이유는 뭘까요? .. 15:12:43 109
1225298 저도 30대 중반 주부인데 먹는 거 어때요? 9 궁금 15:09:56 477
1225297 냉동 닭, 빨리 해동시키는 법좀 알려주세요!!! 7 ... 15:06:15 184
1225296 강아지, 냥이 키우시는 분~~ 1 winter.. 15:05:15 150
1225295 방울토마토 껍질때문에 못먹겠어요 2 에라잇 15:02:54 349
1225294 외부자들보다가..남경필의 선거전략.. 33 정알못 15:01:45 716
1225293 조현아 불쌍하네요. 23 ... 14:59:44 2,848
1225292 직장인 점심은 다 사 먹나요? 21 뱅뱅 사 14:57:50 735
1225291 요즘 울강아지 다이어트 중인데 4 ㅋㅋㅋ 14:53:24 234
1225290 버닝 봤어요 6 .. 14:49:54 6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