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잔치국수에 중독됐어요.ㅜ.ㅜ

괜찮겠죠? | 조회수 : 2,825
작성일 : 2013-01-09 14:14:39

몇달 전부터 거의 하루 걸러 한 번은 먹는 듯 합니다.

 

추워지니 더...

뜨끈한 국물에, 씹는 것도 힘들지 않고, 그렇게 자주 먹어도 질리지가 않아요.

다행인지 소화도 너무 잘 돼요.

 

다른 식구들은 밥 주고, 저만 그렇게 먹고 있어요.

 

예전에 저희 외할머니께서 혼자서 따로 만들어 드실 정도로 그렇게 소면을 좋아하셔서 이해가 안 되더니...

이제는 그 마음 충분히 알겠고, 제가 똑 닮아가나 봅니다.

 

탄수화물 중독과 더불어 글루텐 중독이 안 좋다 하던데...

끊을 수가 없어요. ㅜ.ㅜ

IP : 58.240.xxx.25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9 2:15 PM (211.176.xxx.105)

    쌀국수로 끓이면 좋을 거 같아요..

    아님 묵사발처럼 면 대신 묵이나 곤약을 넣어도..

  • 2. 저도 좋아해오.
    '13.1.9 2:23 PM (211.246.xxx.131)

    우리밀국수로 드세요.
    어떨때는 국수삐고 국처럼도 먹어요.

  • 3. ..
    '13.1.9 2:29 PM (175.223.xxx.54)

    꼭꼭 씹으면 맛없어요
    진공청소기처럼 흡입해야 더 맛있게ㅈ느껴져요ㅡㅡ

  • 4. 원글이
    '13.1.9 2:43 PM (58.240.xxx.250)

    하하하...그렇죠.
    폭풍흡입해야 제 맛이죠. ㅋㅋ

    그런데, 안 그래도 자주 먹는 것도 걸리는데, 그러면 더 안 좋다 해서 꼭꼭은 아니더라도 씹어 먹으려 합니다.

    소면을 유독 좋아하는데, 다른 재료들도 골고루 넣어 먹어야 겠습니다.

    댓글들 고맙습니다.^^

  • 5. 저도 좋아하는데..
    '13.1.9 2:49 PM (61.252.xxx.3)

    아.. 정말 살찌는 주범이지 않나요. 국수류.. 어휴.
    잔치국수 정말 좋아하는데..
    씹지않고 후루룩 먹어야 제맛이죠.

  • 6. 어찌 끓이나요
    '13.1.9 3:00 PM (180.68.xxx.115)

    저도 엄청 좋아하는데 국물맛내기 은근어렵더라고요 간은 뭘로 맞추시는지 국물내는 비법은 뭔지 말씀좀 해주세요 저희집에선 저만 좋아해요 간단버전으로 알려주세요

  • 7. 세이버
    '13.1.9 4:39 PM (58.143.xxx.215)

    저희 엄마 평생의 애정하시는 음식이 잔치국수!!!!
    저녁에 제가 소면을 삶았는데 타박하시더니 어마어마하게 삶으시더니 다 드시네요.
    소쿠리에 하나 가득이였는데.. 그게 다 어찌 소화가 되시는지 ㅎㅎ
    추운날에 멸치육수내서 먹는것도 맛있지만 약간 시큼해진 김치 참기름 뿌리고 새콤하게 무쳐서
    비빔 국수 해먹는 맛이 쏠쏠하죠 ㅎㅎ

  • 8. 원글이
    '13.1.9 4:40 PM (58.240.xxx.250)

    윗님께 답변 아주 길게 달았다가 버튼 잘못 눌러 다 날아갔쓰요...ㅜ.ㅜ

    손님상이나 다른 식구들과 같이 먹을 때야 재료 여러가지로 만들지만, 혼자 먹을 땐 간단버젼입니다.

    아주 잔멸치나 잔 건새우, 김치 대충 다져 넣고 부르르 끓이다가 김 좀 넣고 잠깐 더 끓입니다.
    딱 저것만요. 간혹 매운 고추 한도막 정도 추가...

    멸치, 새우는 그냥 같이 먹으려 일부러 아주 자잘한 거 씁니다.

    대신 저런 간단버젼으로 만들 땐 꼭 간을 이*기 생간장으로 해요.
    다른 생간장으로는 간을 안 해 봐서 모르겠습니다.

    사실 저런 간단버젼이 국물맛은 오히려 더 깔끔하고 시원해요.
    영양은 부실하겠지만요.^^

  • 9. 원글이
    '13.1.9 4:42 PM (58.240.xxx.250)

    더울 땐 또 비빔국수도 아주 사릉하죠. ㅎㅎ

    제가 많이 먹을 땐 대여섯 타래도 먹어요. @.@

    전 국수가 너무 좋네요. ㅜ.ㅜ

  • 10. ...
    '13.1.9 8:40 PM (118.37.xxx.136)

    정말 살찌는 주범이예요. 먹고나면 금방 또 먹고 싶고...육수 잔뜩 만들어 놓고 먹고 있네요. 육수 만들때 먼저 사태나 양지 쇠고기로 국물을 내고 거기에 국물내는 멸치와 다시마 넣고 팔팔 끓이니 구수하고 감칠맛이 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840 요새 메갈,워마드 몰이가 낯설지 않은 건 저뿐인가봐요.(아래 블.. 1 ... 09:36:38 31
1127839 옥천성당 근처 음식점 추천 부탁합니다 음식 09:36:30 20
1127838 Plan Das의 계) 질문입니다 ... 09:35:35 25
1127837 공직자 부동산채무신고 문의.. 1 알려주세요 09:35:00 16
1127836 가족간에 서로 크리스마스선물,성탄카드 하나요? 1 .. 09:26:57 81
1127835 감정기복 심한상사 힘들다!!!.. 09:26:27 53
1127834 이럴 경우 예단(펑예) 6 daisy 09:25:42 320
1127833 문재인 대통령님은 참 따뜻한 분이네요 6 몰디브 09:25:11 267
1127832 김래원은 뭔가 설레게 하는 느낌을 주는거 같아요 ㅎㅎ 9 김래원 09:20:55 580
1127831 수능 절대평가화 되면 본고사 부활인가요? 6 ??? 09:15:23 275
1127830 비대면으로 계좌개설하면 입출금도가능해요? 2 질문 09:13:24 100
1127829 블로그나 게시판을 운영하는 분들, 질문.... 1 ... 09:13:16 78
1127828 현대홈쇼핑에 지금 나오는 elo범랑 어떤가요? 4 살까말까 09:12:38 281
1127827 고2올라가는 이과 남학생 수학학원요... 어디로 갈까.. 09:08:15 100
1127826 6학년 올라가는 아이 영어공부 좀 봐주세요 4 에너지 09:07:49 232
1127825 석해균 선장 미납 치료비 6년만에 정부가 낸다 5 기사 09:07:01 582
1127824 연어캔 맛이 어떤가요? 19 연어 09:02:50 488
1127823 헌혈하고 나서 기미가 생겼어요 9 헌혈 09:02:35 506
1127822 최순실 오늘 결심공판 중형 구형 예상이라는데 5 ? 09:01:27 322
1127821 수능 연 2회, 절대평가 검토중 (기사 링크) 7 뭐가 좋을까.. 09:00:50 452
1127820 선배어머니들의 슬기로운 조언 들어보고 싶습니다 3 습관 09:00:22 293
1127819 아기 머리에 헬멧 씌워 모양 만들어주는것 ... 너무 고민이 되.. 20 100일아기.. 08:57:52 861
1127818 불통의 아이콘 - 김상곤 교육부총리 7 답답 08:57:13 349
1127817 중소기업 40대 남자 월급.... 27 오뎅탕 08:54:19 1,381
1127816 오메가3나 아마씨 오일 추천 해 주세요~ 2 오메가3 08:50:05 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