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결혼비용에 꾸밈비라는거 과거엔 경상도만 했나요?

... | 조회수 : 2,086
작성일 : 2013-01-09 13:19:01
결혼비용에 '꾸밈비'라는거 말인데요
이게 처음엔 예비신랑 집안에 예단비 주면 거기서 보통 다시 절반을 주는 봉채비를 
요즘 들어서 꾸밈비라고 말이 바뀐줄 알았는데
그 봉채비에 예물비 따로 있고 또 꾸밈비 따로 있더군요
그런데 이 꾸밈비라는게 과거 경상도에만 있던건데
인터넷 등장 이후 퍼졌다 그런말들이 많던데요
정말 과거엔 경상도에서만 하던건가요?

IP : 121.146.xxx.3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경상도
    '13.1.9 1:29 PM (118.33.xxx.192)

    저희집 경상도 안동인데 저희 어머니는 꾸밈비가 뭔지 모르십니다.
    최근에 집안 혼사가 있어서 꾸밈비 말씀드렸더니 그런게 따로 있냐고 놀라시더군요.

  • 2. 경상도
    '13.1.9 1:29 PM (58.231.xxx.80)

    종가집에만 있었던 풍습이라네요.
    자기 가문의 세를 과시하기 위해서 있었다네요

  • 3. ...
    '13.1.9 1:48 PM (222.121.xxx.183)

    원래 함에 넣어주던걸 돈으로 주면서 꾸밈비라는 말이 생겼다고 하던데요..

  • 4. ..
    '13.1.9 3:42 PM (220.85.xxx.109)

    예전에는 시부모님 보료, 한복, 반상기, 이불등 물건으로 예단 보내던걸 요즘은 돈으로 예단비라면서 주고

    함에 신부집안분들 옷해입으라고 비단넣는게 요즘 돈으로 봉채비

    신부 한복, 양장, 화장품, 가방등 사주던거 돈으로 주는게 꾸밈비

    예전에 없던게 요즘 더 생긴게 아니고 물건이 돈이 되었을뿐입니다

  • 5. ............
    '13.1.9 3:43 PM (211.104.xxx.148)

    경상도, 양반 이야기 나오면 최고 꼴통인 동네 종가 지하인데요 그런거 없었습니다.
    친정, 외가 집안 어른들 모두 손자, 자식 결혼시키면서 요즘 결혼 풍속 희안하다고 놀라세요.
    꾸밈비, 예단편지, 애교예단...전부 다 결혼 관련 장사하는 사람들이 만들어낸 거 아니냐고.

  • 6. 경상도
    '13.1.9 5:01 PM (118.45.xxx.87)

    경상도에서 자랐고, 생활하지만, 그런 것 없었습니다.
    요즘 예비신부들 사이에서 그런 거 말들하지만
    제 주변에서는 예전부터 있어온 풍습은 아닙니다.

  • 7. 아니요...
    '13.1.9 5:24 PM (121.175.xxx.61)

    예전에 시댁 친척들에게 인사조로 돌리는 물품이 지금은 현금 예단이 되었듯이 예전에 신랑 집에서 신부 물품을 선물로 보내는게 현금으로 꾸밈비라고 해서 주는 것 뿐이에요.
    예전 조선시대에 현금이 오고가는 것 자체가 말이 안되죠. 얼마나 돈을 천하게 여겼는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271 최저임금 인상 여파…외식업계 무인주문기 설치 봇물 23:34:48 93
1226270 부모님이 제 앞에서 언쟁 벌이실때 모른척 해도 되죠? 4 ㅇㅇ 23:34:45 79
1226269 고등학교 1.2 학년부터 유학을 가는 경우는 어떤 경우인가요?.. §§ 23:33:18 63
1226268 연인사이의 거리라는게 중요한거군요 1 깨달음 23:31:42 217
1226267 밤샘토론. 푸하하 5 나경원 23:27:31 622
1226266 꽃길만 걸으시라고 해놓고 이게 꽃길인가요? 6 .... 23:26:02 486
1226265 고소해요 5 .자한당것들.. 23:24:56 260
1226264 아까 북미회담 꿈 글 써주신 분 4 ㅇㅇ 23:24:15 677
1226263 주방일하다보면 2 ㅇㅇ 23:23:19 285
1226262 하여튼 자발태기없는 넘 4 나무안녕 23:21:34 308
1226261 달라이 라마의 2018 남북정상회담에 대한 평화의 메시지 1 peace 23:20:11 394
1226260 임은정 검사님 안미현 검사님 정말 존경합니다. 2 세상을 바꾸.. 23:19:39 148
1226259 대학생 남동생 고민이 귀엽(?)네요 3 프리지아 23:19:33 524
1226258 문재인 대통령님께 청원 못하신분 8 인사 23:19:21 234
1226257 숲속의 작은집 적응하니까 볼만하네요 4 ... 23:18:03 286
1226256 중고나라에서 사기를 당했는데요... ㅜㅜ 4 Iiuy 23:17:02 743
1226255 초면 여자 셋이 만나는 상황인데, 기분이 좀 별로에요 2 -- 23:16:46 451
1226254 상비 ? 반찬좀 갈켜주세요ㅠ 4 syou 23:15:48 278
1226253 우리나라가 설움을 안겪으려면 4 ㅇㅇㅇ 23:15:37 230
1226252 7월 둘째주 프랑스 파리 /이태리 여행 너무 더울까요? 8세 아.. 6 ㅇㅇㅇ 23:10:34 280
1226251 노후 수도배관교체 공사 해보신분 계실까요? 1 ^^ 23:10:11 112
1226250 이명박도 재판 불출석..'선별해서 나가겠다' 10 참내 23:05:46 248
1226249 스카이프에서 상대방에게 문자 보내는법? 2 @@ 23:05:31 95
1226248 미친x된김에 아예 판문점으로 와요 15 23:03:45 1,321
1226247 비긴어게인... 넘 좋네요 17 우와 22:59:58 1,4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