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어르신 반찬 뭐가 좋을까요

멀리사는딸 | 조회수 : 1,600
작성일 : 2013-01-09 11:53:53
흑 일단 눈물 좀 닦고요.. 엄마는 오른 손목 부러져서 깁스 후 집에 계시고 아버지는 대퇴부 골절로 병원에 입원하신 상태네요. 두 분 눈길에 낙상해서 저리 되셨어요. 제발 모든 어르신들 빙판길 조심하시길.... 눈이 워낙 귀한 지방이라 대책없이 당한일이라셔요. 쨌든 오늘 통화중 반찬이 아쉬우신가봐요. 곰탕을 배달시켰는데 그거와 김치만 드시니 물리시는지. 어떤 반찬이 좋을까요. 멀리 살며 걱정만 하는 딸에게 지혜를 나눠주시길~~~~ 택배로 일주일에 한번 정도 보내드릴려고요. 꾸벅
IP : 182.218.xxx.24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9 12:01 PM (175.112.xxx.3)

    친정부모님께 편하게 드시고 싶은것 여쭤봐서 해드리게
    나을것 같은대요. 아니면 평소에 잘드시던것 위주로 해드리세요.

  • 2. ㅇㅇ
    '13.1.9 12:08 PM (211.237.xxx.204)

    저 가끔 몸이 안좋거나 움직이기 힘들때.. 지마켓이나 옥션등에서 반찬 시켜먹어요.
    한가지에 한 2천원꼴? 뭐 그런데..
    반찬 종류가 한 백가지가 넘어요..
    죽도 있고 이런저런 국종류도 있고..
    한번 시켜드셔보세요. 생각보다는 조미료맛도 많이 안나던데요.

  • 3. 원글이
    '13.1.9 12:09 PM (182.218.xxx.243)

    여쭤봤지만 됐다고만 하시네요
    신경쓰지 말라고만 하시니...
    평소 잘 드시던 것도 떨어져산지 너무 오래되어서인지, 그동안 관심이 없었던 탓인지 기억이 당췌 안나요

  • 4. ...
    '13.1.9 12:13 PM (59.86.xxx.85)

    http://www.sidedish.co.kr/

    제가 링크한 반찬집들어가서 반찬이나 국을 참고해서 원글님 국끓일때 넉넉히 끓여서 냉동시켜모아서 일주일에 한번 택배로 보내드리세요
    저는 반찬할께 마땅찮으면 반찬가게메뉴를 참고하거든요 ㅎ

  • 5. 걱정
    '13.1.9 2:43 PM (14.50.xxx.131)

    많으시겠어요.
    된장 풀어 시래기 지짐, 두부양념 조림, 달걀말이
    파래달래무침, 도라지 초무침,
    장조림 약간,
    김구이미역국, 나물무침 삼종셋트..........

  • 6. 걱정
    '13.1.9 2:44 PM (14.50.xxx.131)

    어느댁에 가니 꼬리고추를
    멸치 대신 참치 통조림 넣고 삼삼하게
    조렸는데 맛있었어요.

  • 7. 홍고추
    '13.1.9 4:13 PM (222.107.xxx.186)

    우엉조림, 깻잎김치, 알타리김치, 멸치조림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282 양예원카톡복원 헉이네요 .. 00:05:56 2
1226281 심심해서 주식얘기 ㅇㅇㅇ 00:04:16 56
1226280 나혼자산다 신입회원은 혼자안산다 00:02:53 120
1226279 자폐 증상 아시는분 알려주세요. 1 ㆍㆍ 00:02:32 48
1226278 美인디애나주 중학교서 총격…2명 부상·용의자 체포 1 ... 00:02:07 63
1226277 남편 옆 기침환자가 결핵이었다는데... ... 2018/05/25 159
1226276 독전 15세던데 중등 아이와 보기 어떤가요? 1 뮤뮤 2018/05/25 75
1226275 자녀 교육에 대한 회의가 들 때 2 dd 2018/05/25 303
1226274 종전선언은 1 ㅇㅇㅇ 2018/05/25 327
1226273 장거리 연애 상담입니다. 2 로즈 2018/05/25 197
1226272 자한당 하는 짓 보면 혼수성태 홍발정 컨츄리고고 7 정치 나 모.. 2018/05/25 232
1226271 최저임금 인상 여파…외식업계 무인주문기 설치 봇물 5 2018/05/25 636
1226270 부모님이 제 앞에서 언쟁 벌이실때 모른척 해도 되죠? 6 ㅇㅇ 2018/05/25 414
1226269 고등학교 1.2 학년부터 유학을 가는 경우는 어떤 경우인가요?.. 5 §§ 2018/05/25 392
1226268 연인사이의 거리라는게 중요한거군요 6 깨달음 2018/05/25 843
1226267 밤샘토론. 푸하하 9 나경원 2018/05/25 1,348
1226266 꽃길만 걸으시라고 해놓고 이게 꽃길인가요? 7 .... 2018/05/25 1,030
1226265 고소해요 5 .자한당것들.. 2018/05/25 509
1226264 아까 북미회담 꿈 글 써주신 분 6 ㅇㅇ 2018/05/25 1,380
1226263 주방일하다보면 2 ㅇㅇ 2018/05/25 539
1226262 하여튼 자발태기없는 넘 5 나무안녕 2018/05/25 531
1226261 달라이 라마의 2018 남북정상회담에 대한 평화의 메시지 1 peace 2018/05/25 648
1226260 임은정 검사님 안미현 검사님 정말 존경합니다. 4 세상을 바꾸.. 2018/05/25 275
1226259 대학생 남동생 고민이 귀엽(?)네요 3 프리지아 2018/05/25 950
1226258 문재인 대통령님께 청원 못하신분 13 인사 2018/05/25 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