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선택을 하는 게 너무 고통스러워요

| 조회수 : 1,501
작성일 : 2013-01-09 09:58:59
인생진로,쇼핑할 때 선택하는 것 등등
어떤 결정을 내리는 것이 굉장히 부담되고
쉽사리 결정을 내리지못하고 시간소비를 너무 많이해요

그 결정에 대해 책임을 지는 것이 부담스럽고
누가 왜 그렇게#결정했냐 타박할 거 같고요

이런 단점은 어떻게 극복하는 게 좋을까요
IP : 223.62.xxx.1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3.1.9 10:01 AM (121.88.xxx.202)

    남의 조언을 많이 안듣고 스스로 혼자서만 결정해서 해결하는 버릇을 아주 많이 기르면 됩니다.

    아주 많이 결정, 실패 해보시면 극복되실거예요.

  • 2. ...
    '13.1.9 10:07 AM (119.71.xxx.136)

    저도 그래요. 저도 아직까지 조그만거 하나 살때도 전전긍긍하며 사람들에게 물어보고, 큰거는 아예 선택도 못해요. 저는 자신감이 없어서, 내 선택이 잘못되면 어쩌나 그런 생각을 많이 해요.

  • 3.
    '13.1.9 10:07 AM (223.62.xxx.18)

    결정을 하면 누가 비난할까봐 그게 두려워요
    왜 이러는 것인지. . 참. .

  • 4.
    '13.1.9 10:15 AM (121.88.xxx.202)

    아직 충분한 실패와 그것에 대한 극복을 해보지 않아서 이지 않을까 해요.

    대부분 사람들이 결정 -> 실패 -> 극복 과정을 겪으면서 결정에 대한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그게 잘 안되셨나봐요.

    자잘한거 실패해도 인생에 대세에 지장없다 입니다.

    인생 큰 흐름은 결정 하나하나 보다도 그 사람의 가치관이나 그 사람의 의도에 따라 흘러가더라고요.

    그냥 막 저질러보시길 권유합니다.

  • 5. 주붕
    '13.1.9 10:18 AM (118.46.xxx.78)

    살면서 성공할 확율보다 실패할 확율이 많다고 생각합니다.
    실패는 당연한 것이라고 생각하고 자신을 믿으세요.

    "사람들은 조언을 해줄때 본인의 제한된 경험과 성향을 바탕으로 조언을 한다.
    그런니 그말은 백프로 맞다고 할 순 없다.
    그래서 조언을 받으려면 본인의 롤 모델로부터 받아라.
    그말이 딱맞지 않아도 그 조언을 들으면 그처럼 될 확률이 있다.

    혜민 스님의 트윗 입니다.

    비난-> 그 비난하시는 분의 성향을 보세요.

  • 6. 제가 그래요..
    '13.1.9 10:22 AM (182.209.xxx.113)

    저는 실패하면 어쩌지..하는 두려움 때문이에요.. 실제로 살면서 실패를 너무 많이했어요.. 옷이든 물건이든 뭐든 남편을 의지해요..ㅠㅠ 아....이것도 병일까요....

  • 7. 법륜스님
    '13.1.9 2:03 PM (211.224.xxx.193)

    즉문즉설 유트브서 보다보면 이러저러한 애기들이 나오는데. 선택하기가 힘들다는건 그 선택이 꼭 성공적이어야만 한다가 전제되어 있기 때문이죠. 실패는 절대로 안된다는 마인드. 그래서 힘든거. 실패하면 어때 극복하면 되지 뭐 이런 마인드로 욕심을 놔야 인생사는게 편할것 같아요. 어려움을 극복하기가 싫어서 성공만하길바라니 선택이 힘든거예요. 욕심을 버리세요
    근데 저도 그래요 ㅋㅋ. 저도 요새 법륜스님 즉문즉설 들으면서 스님의지혜를 듣고 맘이 좀 편해졌어요. 님도 그거 많이 봐보세요. 좋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942 취나물 3분 데쳤는데도 질겨요 나물나물 09:37:17 0
1223941 공신폰2 와이파이 잡히는거 아셨나요? .. 09:35:07 21
1223940 김경수 의원의 구본무 회장 추모. 페북/펌 이런사연이 09:34:37 50
1223939 잠실 쪽 쌀국수 맛집이 어디일까요? 오디메 09:33:38 6
1223938 이번다스뵈이다 잼있어여 ㅎㅎ 심심하신분 09:31:12 69
1223937 카톡 친구들 목록에 있는 빨간점.... 2 처음보는 09:23:30 448
1223936 정치인들 예능출연 금지시켰음 좋겠어요... 1 ,,,, 09:22:38 138
1223935 열무김치 국물이 우윳빛이 되려면 뭘 넣어야~ 3 .. 09:21:38 240
1223934 생일인데 축하문자하나없는 친정식구들 2 호구인증 09:14:13 342
1223933 자고 일어나니 허리가 돌아가 있어요 1 허리 09:07:37 688
1223932 이재명이 김민석pd에게 돈 준거 김영란법 위반 아닌가요? 3 김영란법 09:06:59 390
1223931 민주당 작태를 보고 경기도민 지선 기권합니다. 19 .. 09:03:58 352
1223930 뭐할까요? 열달만에 혼.. 09:03:22 74
1223929 창억떡 낱개 포장된 거 어디서 주문할 수 있나요? 2 08:58:56 317
1223928 경기도쪽 민주당 지지자분들은 어제 잘 보셨지요? ㅋㅋ 10 소신투표 08:55:54 445
1223927 기레기들 웃기네요... 4 정말 08:55:14 382
1223926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고... 2 팬스 룰 08:53:51 201
1223925 무식한질문이지만 크리스천은 성당과 교회 4 oo 08:48:28 399
1223924 남자없이는 몸과 마음이 안정이 안되는 사람 4 ㅇㅇㅇ 08:46:49 816
1223923 원룸 계약기간 지났는데, 서로 얘기가 없다면? 4 기다리자 08:46:03 344
1223922 오늘 통도사나 백담사가면 깔려죽나요 4 부처님 08:45:22 799
1223921 세식구인데 입맛 다 달라서 스트레스에요 2 짜증 08:45:04 369
1223920 고등 기숙사에 애 보내신 분들 4 가을이 08:43:46 434
1223919 고3 때 스트레스로 탈모가 오기도 하나요? 3 탈모 08:42:19 294
1223918 명문대나왔지만 직장생활 안하시는 분들, 직장 포기하셨나요? 9 08:36:21 1,2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