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꿈이 너무 무서웠어요..혹시 해몽잘하시는분 계시면...

꿈해몽... | 조회수 : 1,699
작성일 : 2013-01-08 20:19:32

꿈이 너무 생생했어요...

 

시댁 가족들이 모두 여행을 다녀 오는 길이었는데..

막내시누네 가족은 기차를 타고 다시 어디로 가야 되는 상황이었나봐요..

 

기차시간이 다 되어 급하게 역으로 가다 시누네가족 모두 기차사고를 당하는 꿈이에요..

 

꿈에서도 기차가 막 달려 들어오고 누군가 부딛히고 그런 어수선한 상황인데..

 

시어머님이 계시고..제가 고모부를 찾으니...돌아가셨다고 어머님이 너무 담담하게 이야기 하셨어요.

그리고 시누와 조카들을 연달아 찾으니 다 같이 사고로 죽었다 하시어

 

제가 너무나 서럽게 울었어요..

 

어머님은 조카들이 사고가 나면서 불이 났는데 서로 손을 꼭잡고 불에 타서 죽었다 하시면서..

 

자리에 들어 누워 울지도 못하면서 화를 참는듯한..신음소리를 내시고.

저는 목놓아 서럽게 우는 그런 꿈인데..

 

지금도 손이 떨릴정도로 무섭네요..

 

이런꿈은 뭘까요..

IP : 58.232.xxx.10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8 8:25 PM (59.10.xxx.101)

    꿈은 반대 아닌가요?

  • 2. ..
    '13.1.8 8:25 PM (39.116.xxx.12)

    개꿈이예요.
    꿈에 너무 의미두지마세요.
    저도 악마를 찔러죽이는 꿈까지 꿔봤는데요..
    좋은일도 나쁜일도 안생기는 그냥 개꿈이였어요.
    황당하니 꿈 아니겠어요?

  • 3. 불꿈
    '13.1.8 8:29 PM (1.229.xxx.245)

    꿈은 반대..소리내어 우는 꿈 불꿈 좋은 꿈 아닌가요?걱정마셈

  • 4. 꿈보다 해몽
    '13.1.8 9:26 PM (116.34.xxx.109)

    해몽이 중요한듯 해여~
    첫댓글부터 꿈은 반대라 했으니 개꿈될 듯…^^

  • 5. ㅁㅁ
    '13.1.9 1:19 AM (115.22.xxx.114)

    저도 가족 다 잃는 꿈을 꾼 적 있는데 십여년이 지난 지금도 이미지며 내용이 기억이 나요.
    깨고나서도 한참을 멍하게 있었어요. 비극적인 영화의 엔딩같은 마지막 장면이 눈 앞에 선해서...
    근데 뭐... 별 일 없던데요 ㅎㅎㅎ 그냥 꿈은 꿈일 뿐이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480 생활 속에서 기부 하시는 분들 계신가요? ... 13:34:04 29
1226479 10년 넘은 식기세척기 바꿨더니 아우 13:32:08 133
1226478 나를 위해 살아보는 방법 13:31:58 102
1226477 2011 2012년 발행된 개정전 토플/텝스 교재는 이제 버려야.. 1 ... 13:28:30 40
1226476 경기도민 5 어찌 하오리.. 13:24:30 136
1226475 고수님들, 솔순청 첨 담았는데 SOS 냠냠 13:20:14 58
1226474 희한한 요리 6 일제빌 13:18:56 270
1226473 신기하게 짜장면배달만 일회용기 안쓰네요 5 13:17:42 465
1226472 손예진이 이뻐요? 김현주가이뻐요 ? 11 날좋다 ㅎㅎ.. 13:16:44 511
1226471 어린이집 교사하면서 느낀 점 초코칩 13:14:58 340
1226470 요즘 이대 진학하려면 어느정도 성적인가요? 10 98학번 13:12:24 553
1226469 일년에 2천 모으기도 쉽지가 않네요.. 8 ㅌㅇ 13:10:29 767
1226468 남자친구가 결혼을 안해줄 때 15 ... 13:06:45 1,030
1226467 몰카에 처벌 강화에 대한 청원 없나요? 1 ㄱㅅ 13:05:03 53
1226466 코 성형 유명한 병원 좀 알려주세요 5 성형 13:04:37 223
1226465 자신만을 위한 작은 사치 무엇을 하세요? 8 .. 13:04:35 771
1226464 이케아 린몬 아딜스 다리로 된거 책상쓰시는분 궁금한점이요. 나드리 12:57:12 72
1226463 미주미씨 방송이 너무 좋아서 공유합니다. 2 미주미씨 12:57:03 276
1226462 하남시 미사 파라곤 분양 관심있으신분 계신가요? 4 ,. 12:55:14 375
1226461 고양시장 후보.. 민주당 실수하는거 같아요 9 /// 12:50:58 709
1226460 시간만나면 돌아다니는 고3 미치겠네요 5 고3맞나 12:43:05 737
1226459 영어사이트 알려 주신 분 덕분에 미국의 마약문제까지 보게 됐어요.. 1 아마 12:41:38 655
1226458 45세 조기 폐경 여쭤봅니다. ㅠ_ㅠ 조언 많이 주셔요. ㅠ 11 모이모이 12:39:02 1,507
1226457 조선일보..美 '한국은 지켜봐 달라' 메시지… 말 아끼는 청와대.. 8 안티조선 12:34:46 946
1226456 기내에서 라면드시는거요... 31 ... 12:33:58 2,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