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못입는 옷으로 행주나 걸레하면 안되나요?

이클립스74 | 조회수 : 3,201
작성일 : 2013-01-08 19:12:37
면으로 된 옷 중에서 행주나 걸레로 사용하잖아요
근데 최근에 이런 얘기를 들었어요
차라리 버리라구요
입던 사람에게 해가 된다구요
사실......
애기들 옷이랑 신랑옷 중에서 면으로 된 건
가위로 잘라서 걸레로 썼거든요
그 걸 듣고 나서는 고민되는거예요
재활용 옷으로 버리더라도 어차피 잘려서 어딘가에 사용되는건데
가족이 쓰면 안되고 남이 쓰는 건 괜찮은 건가......
저희 친정엄마도 런닝은 행주로 걸레로 쓰셨어요
다만... 자르지 않고 그대로 쓰셨죠
근데 제가 잘라논 걸 보시더니 막~ 뭐라 하시더라구요ㅠ.ㅠ
그럼 자르지 않고 쓰면 괜찮은건가요?
이유 불문하고 옷은 다 버려야 하는걸까요?

IP : 116.33.xxx.5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파란하늘보기
    '13.1.8 7:15 PM (1.231.xxx.157)

    아뇨
    저희집 옛날에 못쓰는 내복 이런걸로 걸레도 많이 쓰고 했는데요.ㅎ

  • 2. 글쎄요
    '13.1.8 7:16 PM (59.86.xxx.85)

    요즘은 가족들속옷으로 행주나 걸레 안하지않나요?

  • 3. 세이버
    '13.1.8 7:17 PM (58.143.xxx.110)

    음 자르지 않고 이쁘게 네모나게 잘 접어서 바느질해서 쓰면 좋을거 같아요.
    그리고 걸레가 뭐 어때서요. 남의집 닦는것도 아니고 우리집에서 수명 다할때까지 온몸바쳐 제 한몸 희생하는 고마운 걸레를 ㅜㅜ

  • 4. ..
    '13.1.8 7:20 PM (175.118.xxx.84)

    몇년전에 아빠도 입던 옷으로 걸레하지 말라 하더라구요.

  • 5. 기분 문제일 뿐^ ^
    '13.1.8 7:21 PM (125.185.xxx.80)

    괜찮아요.. 우리집도 어렸을 때 엄마가 자식들 커서 못 입는 러닝, 내복, 이런 걸로 행주도 만들어 쓰고 걸레도 만들어 쓰시던데요. 다만 입는 도중엔 함부로 팽개치거나 밟고 다니지 못하게 하셨어요.

  • 6. ..
    '13.1.8 7:21 PM (211.177.xxx.70)

    저도 찝찝해서 그렇게 잘 안하는 편이예요....근데 옷은 걸레로 쓰기 안좋아서 버리는 편이구요... 팬티만은 정말 재활용에도 안넣고(물론이겠지만요), 이건 꼭 잘 버려요.... 양말만은 그냥 창틀닦는데 요긴하게 쓰는 편이예요..전 속옷이 중요하다고 여겨서요....

  • 7. ..
    '13.1.8 7:28 PM (121.190.xxx.52)

    저도 짝잃은 양말만 창틀이나 현관바닥을 닦고 버리다가 얼마전 아이가 입다가 다 떨어진 내복으로 현관바닥을 닦으니까 아이가 충격을 받던데요.ㅎㅎㅎ 이젠 그냥 버릴려구요.

  • 8. ㅇㅇ
    '13.1.8 7:30 PM (211.237.xxx.204)

    괜히 하는 소리죠.. 미신도 아니고 말도 안되는 소리..
    미신도 한심한데;; 쓸수 있는걸 왜 버려요. 전 면으로 된건 다씁니다.

  • 9. 분당 아줌마
    '13.1.8 7:33 PM (175.196.xxx.69)

    저도 재활용합니다.
    다 하는 소리이지요.
    애들 속옷은 잘라서 요즈음 현관 닦고 빨지 않고 버립니다.

  • 10. 걸레가 비싼것도 아니고
    '13.1.8 7:51 PM (58.231.xxx.80)

    미신은 한번도 안들어 봤는데 천원만 주면 잘닦이는 걸레 파는데
    잘 닦이지도 않고 빨아도 잘 빨리지도 않는옷으로 할필요 있을까 싶어요

  • 11. ...
    '13.1.8 10:19 PM (175.194.xxx.96)

    면으로 된건 죄다 걸래로 써요
    우리집은 걸래만 수십개
    맨날 쌂는것도 일이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532 이혼한 개그맨 서씨 딸 연예계 대뷔 꿈꾸나봐요... ... 10:51:25 61
1227531 오래된 쌀은 일반? 음식물? 뭘로 버려야 하나요? 납작 10:51:22 8
1227530 부황부작용있나요? 부황부작용있.. 10:50:40 9
1227529 [궁.찾.사] 이정렬 전판사님과 함께 소송 참여하실 분. 궁찾사 10:50:21 17
1227528 말 끝마다 진보주의자들은....하고 말하는 강사 진보 10:46:08 62
1227527 연합뉴스 기자... 1 ㅇㅇㅇ 10:43:47 146
1227526 저희가 병원비 보탰으면 이런건 시누가 하는 게 맞지 않나요 7 ... 10:41:30 403
1227525 오늘82좀 실망..양승태얘기 안하시네요ㅜ 5 ㄱㄴㄷ 10:41:21 109
1227524 삼계탕 노하우 전수해주세요 2 먹자 10:38:01 117
1227523 몸에(등) 잡티가 많이생겼어요 노화현상인가요?ㅠ 5 노화? 10:37:46 335
1227522 혜경궁 김씨 신문광고를 할게 아니고 2 눈팅코팅 10:35:33 162
1227521 금요일밤부터 오늘 출근전까지 잠만잔사람. 1 ........ 10:35:30 156
1227520 남경필 후보 관련해서 이 두가지는 댓글 조심하세요. 7 찢주목 10:35:15 160
1227519 어이없는 외국인 이주자들의 주장 3 ㅂㅂㅅ 10:31:49 266
1227518 숫자5를 4개, 사칙연산, 괄호 가능 이용하여 답이 8이 나오게.. 5 순콩 10:30:33 132
1227517 회사에 일이 너~~무 없을때 어떻게 하세요? 2 ... 10:30:11 332
1227516 시댁과 같은 지역 살면서 자주 안가시는분 계신가요? 17 할수있다 10:26:40 608
1227515 확 변신하고싶은데 나이드니 아무것도... 2 오후 10:26:27 299
1227514 연말정산못했을 경우에 이번에 해도 되요?(기타소득 이미신고) 3 ... 10:25:54 102
1227513 창문형에어컨 이렇게 사용해도 괜찮을까요? 8 ㅇㅇ 10:24:39 187
1227512 남대문 그릇도매상가 나마야 10:23:55 105
1227511 골다공증약... 6 kocico.. 10:20:11 191
1227510 엄마가 녹색입홍합을 찾으시는데... 10 관절 10:18:25 453
1227509 그나마 이안나가는 밥그릇추천 부탁드려요~ 3 ㄱㄱㄱ 10:18:09 197
1227508 둘 중 하나만 선택한다면 82 10:18:00 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