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증권계좌에서 본인모르게 돈이 증발했는데 범인이 여동생이였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이건뭐지 | 조회수 : 2,819
작성일 : 2013-01-08 16:58:23

제목 그대로입니다.

 

종목이 오른것 같아서 팔려고 보니

증권이 모두 팔아져 없어졌습니다.

증권사에 따져 보니 녹음했다고 녹음을 들려주는데

여동생입니다.

 

해서 여동생에게 물었더니

내가 쓰고 벌어서 갚을테니 그런줄 알라고 합니다.

돈5천을 가정주부가 언제 벌어 갚나요?

 

일단 증권사가 일차 책임이 있는것 같은데

제가 닥달하면 그돈을 본인확인 제대로 않한 증권사가 책임을 지겠지만

이렇게 되면 증권사도 범인 잡느라 수배나 경찰에 의뢰를 하게 되겠지요?

아...

마음이 쓰리네요.

힘들게 모은 돈인데 대책없는 여동생에

어디다 물어보기 창피해서 언니들에게 법적인 문제점이 뭔지 여쭤봅니다.

IP : 119.149.xxx.21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ㅡ.ㅡ;;
    '13.1.8 5:08 PM (119.197.xxx.71)

    그게 어떻게 가능한 일인지 모르겠네요. 객장에 나가서 매도했다는 건가요?
    그렇담 님을 사칭해서 신분증등을 도용해 처리했다는 거잖아요.
    이건 범죄죠. 앞으로 어떤 일을 당하실지 두렵네요.
    그냥 넘어갈 일이 절대 아닌데요...

  • 2. ..
    '13.1.8 5:19 PM (175.112.xxx.3)

    여동생이 그랬으니 증권사에선 짜고 했다고 할수도 있겠어요. 처분한지 얼마 안됐으면 신고한다고 으름장 놓고
    남은돈이라도 회수하세요.그리고 은행쪽이랑 다 비번 바꾸시고 집문서.도장 잘관리하세요.

  • 3. ..
    '13.1.8 5:53 PM (210.216.xxx.144)

    동생을 횡령 절도죄로 신고할수밖에 없을거 같아요. 저도 잘 모름

  • 4. 구리맘
    '13.1.8 6:06 PM (221.162.xxx.139)

    공인인증서. 비밀번호등 개인정보를 동생이 다알고 있었다는거죠? 그럼 님 책임입니다 ㅠ

  • 5. 아놔
    '13.1.8 6:19 PM (58.143.xxx.110)

    전혀 관계도 없는 댓글이고,, 글쓴분께는 죄송한 말이지만..
    진짜 여동생 입을 주먹으로 한대 때리고 싶네요.
    벌어서 갚겠다니...........
    아놔.. 진짜 주먹이 울겠네.

  • 6. ..
    '13.1.8 6:58 PM (121.165.xxx.202)

    동생분 관리 하세요..주민번호야 자매니 알수있어도 비번이며 인증 아이디,보안카드는 어찌 아나요
    보안카드를 동생분이 훔쳤나요....
    증권사에 따져도 되지만 동생분이 처벌됩니다.이기회에 버릇을 고치시던지...
    정말 막장이 따로 없네요.....

  • 7. ......
    '13.1.8 7:01 PM (211.176.xxx.105)

    집문서 들고나가 팔 수도 있는 여동생이네요

    이번에 불쌍하다고 봐주면

    여동생 인생 끝납니다.. 물론 가족분들 포함이구요..

  • 8. 돌려주지 않으면...
    '13.1.8 7:31 PM (175.119.xxx.119)

    신고해서 법적으로 해결하는게 순리겠죠.
    막가파동생을 그냥 두는 건 동생에게도 원글님에게도 가족에게도 해로우니까요.
    힘드시겠어요. 위로드립니다.

  • 9. 비비아나
    '13.1.8 8:50 PM (180.230.xxx.181)

    세상에 언니를 얼마나 우습게 봤음 저같음 신고라도 하는 제스츄어 취하겠습니다
    그건 절도이고 범죄행위입니다
    절대 그냥 넘기지 마십시오,,
    안보는 한이 있어도 그리 놔두면 안될것 같은데요
    세상에 정말 별 사람 다 있네요

  • 10. 정말...
    '13.1.9 1:59 AM (99.226.xxx.5)

    가슴아프시겠어요.
    돈 많은 분이 아니라 힘들게 모으신거라면 더더욱이요.
    일단 본인이 갚겠다고 했으니, 가족 모두에게 알리시고(친정집 식구)
    모든 사람 앞에서 갚겠다는 말을 확인 받으셨으면 합니다.
    이런 일은 정말 수치스런 일이죠. 여동생은 정말 다른 곳에서도 큰 일 저지르실 분이예요.
    (저같으면 좀 세게 나갈겁니다. 수사 의뢰하죠. 하지만 원글님 사정이 있을테니 알아서 하십시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923 같은민족을 노예로 삼는 우리나라 왜 백인을 욕하나? ㄷㄴ 11:52:24 17
1127922 쇼파 헤드 뒤로 재껴지는거 기능이 뭔가요? .. 11:50:44 9
1127921 아들이 특성화고를 갔습니다 2 ... 11:50:13 125
1127920 영어과외 영어 11:48:19 40
1127919 실손보험 가입 chris 11:45:11 43
1127918 유치원?꼬마 아이들이 인사해줬어요. 이런일 흔한가요? 5 사랑이 11:43:51 164
1127917 베이징 서민식당 방문한 문 대통령 내외 ㅇㅇ 11:43:28 147
1127916 문대통령 달력 구입할수 없나요? 4 11:39:11 103
1127915 이낙연 총리 "온당치 못한 외부세력과 내통하는 공직자 .. ;;; 11:37:07 183
1127914 급질문) 잡뼈없이 우족이랑 사골만 넣고 곰국 끓여도 되나요 5 곰국 11:35:08 160
1127913 생일선물 때문에 남편이 좀 화가 난듯 한데요...ㅠㅠ 15 생일선물 11:35:02 800
1127912 1년 가계부를 정산해보니 1 .... 11:34:57 246
1127911 이 정부 교육정책 정말 한숨나오네요 8 .. 11:28:18 265
1127910 중국에 문재인 방중 보도 없다고 날조하는 JTBC 뉴스룸.jpg.. 7 왜저럼 11:27:57 347
1127909 지거국 대학생딸의 1년 9 ㅣㅣ 11:27:32 925
1127908 다요미 사용하시는분 계세요? 살코 11:26:42 48
1127907 갈치액젓으로 김치 담가보신 분 7 갈치 11:25:43 245
1127906 가르쳐주세요 찰밥요. 1 왕초보 11:25:39 67
1127905 쿠팡 쿠폰 2 쿠팡 11:25:17 157
1127904 환추스바오 “韓언론, 문대통령 방중 관련 자책골 삼가라” 4 기자쓰레기 11:25:11 231
1127903 엄청 큰 뽀드락지 - 동네피부과? 4 .... 11:24:27 164
1127902 손석희의 정체는 뭔가요? 22 ... 11:24:11 1,190
1127901 인터뷰] 패딩 벗어준 중학생들 '어른들은 왜 안도와주지?' 1 인터뷰 11:22:13 306
1127900 여드름용 로션은 유분이 별로 없는 거죠? 1 화장품 11:22:09 54
1127899 트윈워시 사용하고 계신... 5 세탁기 11:22:07 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