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마트 인터넷 주문 요즘 이런가요?(대체요청)

.. | 조회수 : 1,312
작성일 : 2013-01-08 16:57:59

한 2년전까지 인터넷 주문 하다가 배달오는 아저씨가 맘대로오고..(직딩인데 낮에 오겠다 등)

해서 주문 안하다가..

토,일 너무 바빠 마트를 못가 어제 아침에 인터넷으로 주문했는데..

분명 그상품없으면 대체해달라고 적어놨는데..

부추가 대체할게 없다고 취소..(대형 마트서 어제 주문한 부추가 없다는게 신기)

치즈도 20개짜리 주문했는데(10개짜리 할려다가) 대체못한다고 취소한다고

방금 문자오네요..

 

예전엔 같은거 없으면 꼭 전화를 주거나 더 큰용량으로 주더만..

샌드위치 할려고 식빵이랑 치즈 산건데..  치즈없이 해야겠네요

부추무침도 하고 전도 조금 부칠려고 해물도 같이 주문했는데 ㅜㅜ

 

 

 

IP : 211.40.xxx.22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수수엄마
    '13.1.8 5:15 PM (125.186.xxx.165)

    일년쯤 된것 같아요

    홈더하기 편해서 이용하는데...행사품 품절 많고
    대체는 원래 신청하지 않아서 취소안내메세지가 와요

    그런데...기저귀나 쌀 같은건 전화로 확인하고 정리(대체도) 해줬어요

  • 2. 진짜 짜증나고 이상해요.
    '13.1.8 5:16 PM (110.44.xxx.56)

    할인하는 만두 같은 거 있으면..그 김에 주문을 하는데....
    희한하게...할인품목은 늘 없고 대체도 안 하고 옵니다.
    대체 한다고 해놓아도....없다고하고....
    양파 같은 망에 든 건 나중에 보면...썩은 게 섞여있고...
    흠...
    몇 번 그러고 나니..주문하고나서도... 다시 장을 봐야할 상황이 자꾸 생기네요.

    다음엔....또 그런 식이면...
    주문한 건 전체를 취소하려합니다.
    너무 매장위주라서 황당할 때가 많아요,

  • 3. 복불복이예요.
    '13.1.8 5:24 PM (119.197.xxx.71)

    장을 정말 잘봐주시는 분들이 계세요. 발로 봐서 보내는 싸람도 있고요.
    제가 홈플에 아침 일찍갔다가 직원분들이 카트끌고 주문서 들고 매장도는거 봤거든요.
    저렇게 하면서 썩은거 시든거 보내는건 정상아니다 싶었어요.
    그분들 평점매기는 시스템도 필요하다고 봅니다.

    전에 한번 엄청 감동한적 있어요. 딱 봐도 너무나 세심하게 장을 봐서 보내셨고 전화도 받았었어요.
    고객님, 풀땡땡 계란 주문하셨는데요. 지금 유통기한이 일주일, 열흘 남은 제품이 원플러스원으로된게
    하나 남았어요. 식구 많으시면 보내드릴까요? 계란 너무 비싸잖아요. 그러시더라는...

    그런 분이 있는가하면 오이가 시들어서 고무같은걸 집어 보내는 싸람도 있고 양파 짓물러 손가락이 쑥들어가는거
    보내는 싸람도 있고

  • 4. ...
    '13.1.8 6:22 PM (124.56.xxx.5)

    할인 물건은 없을 각오를 어느정도 해야하는거 같아요.

    특히 배송시간도 중요한데, 직장맘이시라면 아마도 저녁이나 주말에 받으실거 같아요.

    제가 직접 마트에 전단 보고 싸게 뭐 사러가도 주말이나 저녁시간에는 물건 빠지고 없는 날이 더 많아요.

    전 전업이라 애들있는 방학때 주로 인터넷 쇼핑하고 학기중엔 직접 다니는데요, 오전 첫타임에 받으면 물건이 싱싱하고 품절이 대개 없더라구요.
    어쩔수 없이 저녁에 받으면 꼭 품절 물건이 있어요.

  • 5. 심지어
    '13.1.8 6:54 PM (113.59.xxx.77)

    무게로 주문한 물건이 주문량보다 더 적게 오기해요;
    ㅡ두번 겪고보니 주문하기 싫어지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002 문재인해법: 진정성으로 다가서는 한중관계복원과 항일건국뿌리찾기 4일동안 보.. 06:44:41 9
1130001 눈길에 등산화 신겨도 될까요.. 1 초등아이 06:42:29 23
1130000 "페미니스트가 아닌 착한 남편은 불가능해요" oo 06:40:51 24
1129999 LA성당 여쭤봅니다 스냅포유 06:23:56 52
1129998 '나는 부모 사랑 많이 받고 자랐다' 하시는 분 6 사랑 06:19:11 275
1129997 이런 부모가 실제로도 있네요 ㄷㄷㄷ 4 미친 06:18:48 555
1129996 카톡친구 목록에 바로 뜨게하는 방법이 뭔가요 1 ㅇㅇ 05:42:34 236
1129995 쓰던 폰 팔 때 사진이랑 영상 꼭 지우세요. 4 이리와나비야.. 05:17:10 1,017
1129994 아이 일로 고민입니다 2 000 05:12:12 284
1129993 문재인을 지키자.jpg 2 ..... 04:37:34 452
1129992 친정아빠가 왠수같습니다. 8 04:08:13 1,277
1129991 한국드라마보다가 웃겨서.. 5 밥지옥 03:51:16 971
1129990 '만나서 꼭 안고 있자' 했지만..못다 쓴 엄마의 육아일기 1 샬랄라 03:40:42 572
1129989 광신도가 이렇게 위험합니다 여러분 7 난선민 03:37:47 915
1129988 헌신적이지 않은 남친 정상인가요 37 .. 03:10:58 1,806
1129987 배고파서 잠이 안와요 1 원글 03:05:22 320
1129986 1시간거리 친구네 가족이 온대요 15 ... 02:47:51 1,822
1129985 두드러기 나서 응급실 다녀왔어요 9 ... 02:37:05 1,050
1129984 30대후반 여자 예산1억으로 전세집구하기! 11 02:21:14 1,028
1129983 매칭 프로필에 연예인 여동생 사진을 haha 02:11:50 442
1129982 이번 언론실수? 겨울잠 자던 국민들 소환했다 1 겨울잠 02:11:45 592
1129981 뉴욕에있는 컬럼비아대학교 47 궁금 01:49:37 2,419
1129980 수민의 사주이야기라고 아시나요? 5 혹시 01:40:54 1,332
1129979 "기레기 WAR ZR" 개봉박두../ 더레프.. 2 고퀄 01:35:05 399
1129978 이 패딩 어떤지 봐주세요~ 10 춥다추워 01:12:50 1,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