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주식은 할게 못되네요

아놔 진짜 | 조회수 : 3,134
작성일 : 2013-01-08 13:25:10
내가 무식하고 겁도 많고 해서인거지만 그동안 손해많이보고마지막으로 누가 추천해준거 출렁거리길래 조금 이익보고 팔았더니 세상에 오늘 엄청 올랐네요.주식할 성정이 못되어 그만해야지 했긴했지만 팔고나서 몇배 대박 오르는거 보고는 좀 배가 아프네요.ㅠ.ㅠ
IP : 211.234.xxx.23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3.1.8 1:26 PM (211.237.xxx.204)

    잘 파신거에요.
    무릎에서 사고 어깨에서 팔아라 이건 주식 명언입니다.
    더 갖고 계셨으면 또 본전도 못찾았을거에요.

  • 2. ///
    '13.1.8 1:28 PM (112.154.xxx.7)

    이익보셧으면 된거죠. 손해보는사람들이 95프로일텐데...

  • 3. ᆞᆞ
    '13.1.8 1:29 PM (218.38.xxx.203)

    신랑과 저 새가슴이라 주식 못하겠더라구요

  • 4. 최고에
    '13.1.8 1:31 PM (121.166.xxx.231)

    최고에 못팔아요..

    그냥 목표를 10%만 잡아도 엄청난겁니다.

  • 5. ^^
    '13.1.8 1:36 PM (115.140.xxx.66)

    다른 사람도 모두 그래요 님만 그런게 아니라
    신이 아닌 이상 그런건 감수해야죠

    조금이라도 벌었음 아주 잘 하신 거예요
    욕심부리다 손해보는 사람들이 얼마나 많은데요

  • 6. ..
    '13.1.8 1:39 PM (121.168.xxx.245)

    욕심부리다가ㅠ 손해보고 있는 전... 너무 부럽습니다

  • 7. 네..
    '13.1.8 1:47 PM (211.234.xxx.234)

    전체적으로는 원금의 25%손해났어요 ㅠㅠ 그나마 마지막에 누가 사라해서 샀다가 판게 조금 이익이 남은거지 전체로는 아직 멀었네요.하지만 여기서 접으려구요..저도 욕심이었죠.. 내가 손해본거보다 그거 가지고 있었으면 다 만회되었을텐데 하는 그런 마음이 드는게 더 싫은거에요 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372 오늘은 그냥 울고싶네요 오늘 01:00:53 34
1227371 박근혜 기자회견입장때 기레기 일어섰나요 궁금 00:58:04 75
1227370 무법변호사 보면 바로 떠오르는 인물들이... 1 ,. 00:56:21 91
1227369 남편의 심장 소리를 들어봤어요 그사람 00:55:38 104
1227368 공부 잘하고 머리 좋은것과 정치하고는 상관이 없을까요..?? .. 1 ... 00:48:26 131
1227367 삼계탕 비법 좀 공유해 주세요~~^^ 2 Dd 00:46:42 132
1227366 펑예)내년마흔. 가슴성형고민.. 7 ... 00:42:36 428
1227365 나의아저씨 2번째 보고... 자기연민에 대해 2 .. 00:37:06 408
1227364 추계신고는 뭐고 단순경비율은 뭔가요? 00:28:27 95
1227363 초저학년 영어학원 고민입니다. 조언좀 부탁드립니다. 8 르르 00:25:16 257
1227362 쿠첸밥솥 쓰시는분 잘 쓰시고 계시나요? 2 00:22:24 294
1227361 왜 인간은 살아갈수록 고민과 불안 근심을 안고 살아야할까요? 10 상관관계 00:21:56 841
1227360 스트레이트 보셨나요 15 전대갈악마 00:18:12 1,230
1227359 오늘 본 센스댓글 5 ㅇㅇ 00:18:12 1,135
1227358 남북 정상간의 만남을 통보 받은 미,중은 내심 충격을 받았을 것.. 3 김찬식 00:12:40 949
1227357 혼자 서 계신 기자님 21 칭찬 00:10:30 2,222
1227356 남편이 효자가 됐다는 글을 보면요 7 .. 00:09:01 924
1227355 이웃이 웬수네요 2 아이고 00:06:32 852
1227354 20년째 다니는 삼각지 국수집에 섭섭 17 페스티발 누.. 00:05:47 2,372
1227353 동네엄마와 있어도 친해지지않아서인지 외로워요. 8 그리움과 미.. 00:04:19 1,041
1227352 엠팍펌) 지들도 이미 다알고 있었네요 읍읍이 00:03:52 975
1227351 객관적으로 제가 철없고 나쁜 딸일까요 3 호호 00:03:49 435
1227350 법대학생들 들고일어나야하는거 아닌가.. 5 ㄱㄴㄷ 2018/05/27 1,006
1227349 (19금인지 애매한데)아픈 데가 있어서요. 11 ... 2018/05/27 2,174
1227348 혜경궁 집회가셨던 82쿡 회원님들 보세요. 4 .. 2018/05/27 5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