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만약 해외여행..

... | 조회수 : 1,721
작성일 : 2013-01-08 09:19:11


맘만 먹으면 몇개월 해외여행할 기회가 생겼는데요
돈이랑 시간이랑 자세히는 아니더라도 대충 스피킹도 되요


어릴때부터 배낭여행이 꿈이었고
몇년전까지만 해도 너무너무 가고싶었는데

막상기회가되는 무섭기도하고

금전적으로 썩 여유롭지도 못한데 가도 되나 불안하기도하고..

절대 돈많아서 가는게 아니라
그냥 그동안 저축해놓은거 까먹고 가는거라 다녀오면 약간빈털털이가 되는데..
너무과소비 하는건지 고민되네요
다녀와서도 제인생은 똑같겠죠?

사실 이렇게 훌쩍 떠나기에 적지도 않은 나이긴하고..
조언좀 주세요

가게된다면 5개국이나 7개국정도가 될꺼같은데..


IP : 180.224.xxx.5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8 9:35 AM (180.64.xxx.16)

    전 갑니다.
    돈은 또 벌 수 있지만 시간의 여유는 그렇게 쉽게 찾아오지 않더라구요.
    그리고 그렇게 여행간다면 전 여기저기 돌아다니는 것 보다
    어느 한 곳에 정착해 그 곳의 관찰자로 머물고 싶어요.
    3개월 정도 머물러 보니 관찰자로 지내기에 너무 좋더라구요.
    다녀와서 나의 외적 조건이 변하는 거야 없겠지만 내면은 많이 변합니다.

  • 2. 마음씨
    '13.1.8 9:39 AM (115.88.xxx.204)

    떠나기에 적지 않은 나이가 있을까요? 저는 60살이래도 떠날래요.
    여행 다녀오시면 많이 달라지실거예요. 응원합니다. 기회가 된다면 꼭 나갔다오세요.

  • 3. 미혼이시면
    '13.1.8 9:44 AM (122.34.xxx.34)

    갔다오시는거 추천이구요
    기혼이시면 아주 절실할때 떠나세요 ~
    사실 일주일 이런식으로 어느 나라 관람하는건 그렇게 큰 의미는 없는것 같구요
    어느 누군가의 전혀 알지 못했던 인생에 한순간이라도 발 담가 보는것
    아니면 전혀 다른 공간에 내삶은 잠시라도 꾸려보는것 ..그런것이 나를 키우고 내 삶을 풍요롭게 만들고 그런것 같아요
    우리가 여행에서 뭔가를 얻는건 거대재연과 아름다운 문화 유물 ..유적 그런것도 있지만
    역시 가장 중요한건 여행이 아니면 절대 못만날 ..그런 여러 사람을 만나고 교감하는 부분이 있고
    내인생의 부분에 그 사람들 인생이 영향력을 주고 그런것 아닐까 싶어요
    그러면 인생을 바라보는 시야도 커지고 물질적으로 어떠하든 충만한 인간으로 살 확률이 점점 커지겠죠
    많은걸 포기한자의 행복이 아니라 극복해낸자의 행복을 누릴수 있게되요

  • 4. As
    '13.1.8 9:48 AM (59.7.xxx.225)

    저도 여름에 두달 혼자 갔다왔는데 좋았어요

  • 5. 경험과 추억이 자산
    '13.1.8 9:48 AM (118.91.xxx.218)

    물건에 소비하는것보다, 지식과 경험 쌓는것에 돈 쓰는게 훨씬 만족도가 높았다는 조사결과 봤어요.
    그리고, 좋은 추억들은, 사람이 살아가면서 흼들고 외로울때 견디게 만드는 큰 힘이 되기도 한대요.
    다녀오세요. 안전하고 좋은곳으로요. 건강하시다면 또 열심히 버실수 있잖아요.

  • 6. 돈 건강 시간
    '13.1.8 9:48 AM (124.49.xxx.117)

    이 세 가지 조건이 다 충족된다면 전 갑니다. 낼 모레 육십이지만 다니는데 아무 문제 없었구요. 지난 여름 유럽 자동차 여행, 가을에 운남성과 라오스 배낭여행 둘 다 잘 다녀왔습니다. 다니면서 제 나이 또래 많이 만나지는 못했지요. 그러나 쿤밍의 험프 게스트 하우스에서 허리 굽은 두 백인 노부부가 배낭 메고 들어 오시는 걸 보니 제 나이는 아무 것도 아니구나 했지요. 영어만 좀 되시면 세계 어디나 가실 수 있어요. 전 론리플래닛에 나오는 게스트하우스에 주로 묵었는데요. 여기 저기 여행 카페 둘러 보시면서 계획 짜시구요. 굳이 한인 민박 찾아다닐 필요는 없다고 봅니다. 새로운 세상을 만나러 떠나는 게 여행이니 만큼... 서양 사람들이 주로 가는 유명한 게스트하우스 가시면 그만큼 정보도 많고 친절하게 안내해 주거든요. 행복한 여행 되시길..

  • 7. 아기자동차 뿡뿡이
    '13.1.8 10:08 AM (124.5.xxx.135)

    저라면 뒤도 돌아보지 않고 떠납니다. 랄라룰루~~~
    여행을 내 건강이 허락하는 그날까지 쭉 이어질 것이며, 시간과 돈은 스스로 만들어야 하니까
    그게 바로 기회라고 생각하는 사람입니다.

    여행 다녀온 후의 생활은 누구도 알 수 없어요.
    하지만 몇 달 가지고는 그리 인생의 내리막길을 걷는 지표가 되지는 않을 거예요.
    돈이야 와서 또 열심히 벌면 되는 것이고 막연한 도피가 아니라면 좋은 기회죠.

    많이 보고 느끼고 즐기시다 오세요.

  • 8. 일단 떠나세요
    '13.1.8 10:52 AM (211.63.xxx.199)

    안 떠나면 더 후회 큽니다.
    일단 떠나시고 예상한것보다 기대 이하고 돌아와서가 더 걱정이면 일정 줄여서 오시면 되고요.
    경험이란건 해봐야 가치가 있는지 없는지 판단하죠.
    가보지 않은길은 미련만 남지, 좋다 나쁘다 판단 할 수 없어요.

  • 9. 저라면
    '13.1.8 10:53 AM (116.37.xxx.135)

    몇 개월 동안 있을 수 있는 거라면
    여러 나라를 보는 것보다는 한 두 군데 정해서 거기 현지인처럼 살다 올래요

    요리 강좌 같은거, 정식 학교코스가 아니라 취미로 듣는 시간제 이런걸로 수업도 듣고 그런 식으로요 ^^

  • 10. 다녀오세요..
    '13.1.8 11:23 AM (211.234.xxx.234)

    확실히 다녀와서는 내 삶에 대한 자세가 달라지더라구요..그건 돈주고도 살수 없어요..

  • 11. 지나고 보니
    '13.1.8 12:01 PM (123.213.xxx.83)

    돈과 시간이 다 여유로울때는 별로 없더라고요.

    그러니 대강이라도 기회가 왔음 질러야한다고 생각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117 돈꽃 이미숙 보다가.... 50대여도 ... 17:23:17 3
1128116 취재따라가도 도움안되는 기자들 ㅇㅇㅇ 17:22:57 10
1128115 우울하고 가슴이 답답한데요.. ... 17:20:45 61
1128114 집 문제 시댁에 어떻게 말씀드리면 좋을까요? 00 17:20:36 95
1128113 너무너무 잘 큰 딸아이 2 .... 17:15:35 390
1128112 리즈시절 김태희 vs 우희진 누가 더 이쁜가요 ? 4 전성기 17:14:59 209
1128111 도미노 피자 어떤게 맛있나요? ... 17:14:52 30
1128110 다이어터분들 저녁 2 오늘 17:11:30 118
1128109 아스파라거스는 어느 정도 익혀야 하나요? 3 ... 17:09:44 104
1128108 인사하는 것도 일이긴 해요. 17:09:29 67
1128107 한달 6킬로 감량했는데, 다이어트 1순위는 위 용량 줄이기같아요.. 뚱녀탈출 17:08:45 311
1128106 휴 강아지가 자꾸 다리 절어요ㅠㅠ 4 dd 17:07:07 150
1128105 코트라, "취재기자 폭행 中 경호원들, 보안업체 소속&.. 18 .... 17:06:14 566
1128104 이런 날씨에 고구마 주문..괜찮을지... .... 17:05:53 42
1128103 대한민국 국민vs대한민국 기자 4 오유펌 17:04:04 207
1128102 이겨울에 보일러 고장났어요. 2 보일러야 17:03:27 152
1128101 기레기들이 중국 가긴 갔나봐요? 6 미친 17:03:21 176
1128100 결혼식 때, 폐백요. 4 .... 17:02:28 141
1128099 중고차 매매업 하시는분이나 잘아시는분~ 2 땅지맘 17:01:38 36
1128098 새 아파트 전세 들어가서 대리석 벽에 구멍내 티비 걸기?? 7 밀빵 17:00:35 434
1128097 항공모함같은 아내인가요? 2 목요일 16:57:19 256
1128096 이효리같이 완전 돈이 많으면- 13 파페포포 16:53:37 1,362
1128095 공단검진 올해안에 못하게되면 2 홀수 16:53:20 533
1128094 그곳 털이 너무 싫어요 3 ㅇㅇㅇ 16:52:40 562
1128093 자식 다 키운 중년에 부부사이 4 ... 16:51:32 7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