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국어문제인데요

국어 | 조회수 : 841
작성일 : 2013-01-08 00:45:50

“ 내가좋아하는 영희의 동생 ”에서
내가 좋아하는 사람은 영희 입니까 아님 동생입니까?
IP : 211.234.xxx.3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츄파춥스
    '13.1.8 12:46 AM (118.36.xxx.162)

    그래서 그런 글을 중의적 문장이라고 하지 않나요?

  • 2. 츄파춥스
    '13.1.8 12:46 AM (118.36.xxx.162)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 영희일 수도 있고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 영희의 동생일 수도 있고요.

  • 3. 모름지기
    '13.1.8 12:48 AM (180.229.xxx.94)

    '좋아하는'이 수식하는 범위가 '영희 '인지 '영희의 동생' 인지에 따라 뜻이 달라집니다.

  • 4. 제생각에는
    '13.1.8 12:51 AM (184.148.xxx.115)

    내가 좋아하는영희 의 동생으로 읽으시면 영희를 좋아하는거구

    내가 좋아하는 영희의동생으로 읽으시면 동생을 좋아하는거 아닌가요

    우리나라 말도 음의 높낮이에 따라 의미가 변하잖아요

    집안이나 집 안 처럼요

  • 5. 제생각에는
    '13.1.8 12:54 AM (184.148.xxx.115)

    음의 높낮이가 아니구 음의 연결인가???

  • 6. 멈춤의
    '13.1.8 12:54 AM (119.71.xxx.74)

    차이 내가 좋아하는 영희의, 동생 으로 읽으면 영희 내가 좋아하는, 영희의 동생으로 읽으면 영희의 동생

  • 7. 국어선생
    '13.1.8 12:58 AM (118.34.xxx.172)

    중학교 국어에서 배우는 내용입니다.
    그런 문장의 경우 영희일 수도, 동생일 수도 있습니다.

  • 8. 원글이
    '13.1.8 1:01 AM (211.234.xxx.36)

    댓글달아주신분들께
    모두 감사합니다

  • 9. ..
    '13.1.8 1:13 AM (124.52.xxx.195)

    이 문장은 비문(문법에 어긋나는 문장)입니다.

    왜냐하면 두가지로 해석이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문장 구조적으로 의미가 모호하지요.

    이 문장의 의미를 이렇게 확정지을 수 있어요.

    1. 내가 좋아하는, 영희의 동생

    수식어인 '좋아하는' 다음에 쉼표를 사용하면
    수식어 바로 다음이 아닌 그 다음의 말을 수식한다는 의미가 됩니다

    따라서 내가 좋아하는 것은 영희가 아니라 영희의 동생입니다.

    2. 내가 좋아하는 영희의, 동생
    이 경우 내가 좋아하는 게 영희가 됩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371 저 좀 도와주세요. 여초직장. 2 .. 02:17:03 59
1128370 순실이 25년 너무 작은거 아니에요? 2 답답해요 02:00:34 113
1128369 한 문제 틀렸는데 3등급-변별력 없는 수능 학생들만불쌍.. 01:56:25 118
1128368 말주변 없는 제가 마구 퍼붓고 나니 정신이 없네요 3 ... 01:48:08 302
1128367 우병우 바로 나올꺼예요. 18 ooo 01:45:03 843
1128366 무선 핸드 블렌더 비싸군요.. ... 01:41:49 75
1128365 오소리님들.이거 들으시면서 꿀잠♡ 2 ♡♡ 01:38:05 270
1128364 슬기로운 감빵생활 유대위는 윤일병 사건이 모티브 같습니다 .. 01:37:38 207
1128363 초5담임이 수업시간에 질문한다고 짜증난다고그랬대요 . . 01:33:41 142
1128362 이제 남은 명바기라인하고 명바기는 언제 구속될까요? 1 그나저나 01:28:27 136
1128361 '2천 5백만분의 1의 사나이 우병우 구속......ㅎㅎㅎ..... 5 ㄷㄷㄷ 01:26:38 488
1128360 기레기들이 이런 기사도 썼었네요. 5 불펜 01:21:09 340
1128359 밥주는 길냥이 녀석이 넘 약해졌네요 6 고양이 01:09:15 325
1128358 우리엄마 순애씨 보셨나요? 3 .. 01:05:27 353
1128357 우병우 구속 속보떴어요~ 117 경사났네 00:58:22 2,839
1128356 (방탄소년단 )BTS.. (멜론뮤직어워드 Fancam) _ Sp.. 9 ㄷㄷㄷ 00:54:49 289
1128355 솔직히 까 봅시다(시부모님 용돈) 6 퍼붓는비 00:51:48 831
1128354 남자들 골프관광 문제로 남친과 헤어졌어요 14 끝남 00:50:29 883
1128353 걸레 or 물티슈 뭐쓰세요? 3 ... 00:47:10 499
1128352 현장목격 담 나왔네요 31 00:44:40 2,659
1128351 엄마가 해주시던 코다리 조림이 먹고싶어서 4 ... 00:43:42 449
1128350 [펌] "한국의 엘리트들은 어째서 그렇게 천박할까?&q.. 2 트라이얼 00:42:31 646
1128349 대통령님께서 폭행 당한줄 알았습니다 23 00:37:39 1,000
1128348 믿을수 있는 심부름 센터 남편의 여자.. 00:32:28 171
1128347 우병우구속 될겁니다.! 38 ㄱㄴㄷ 00:27:47 2,2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