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여자 서른살인게 놀림 받을 일인가요?

샬를루 | 조회수 : 3,796
작성일 : 2013-01-07 19:21:47
서른살 여자입니다
좀 동안인 편이라 나이 얘기하면 다들 놀라요
그런데 서른인게 놀림받을 일인가요
오늘 부서 생일자 축하 다과회를 하다가
차장님이 제 나이를 물어보셨는데
그때부터 서른 안녕 서른 잘가 삼땡 잘가 -..-
뭐죠? 자기는 오십살이면서 참 웃긴 세상이네요



IP : 117.111.xxx.15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7 7:24 PM (119.71.xxx.136)

    그냥 장난이죠 뭐. 나이많은 사람들이야 그 시절엔 서른이면 늙다리 취급 하느라 그랬다지만, 요즘은 뭐 어디 그런가요? 옛날 서른이 요즘은 마흔쯤 되는거 같아요.
    그러고보니 저도 서른에 그런 소리 듣긴 했네요. 나이 많은 아저씨들이.

  • 2.
    '13.1.7 7:24 PM (222.105.xxx.77)

    삼땡은 33인데,,,,,

  • 3. 샬를루
    '13.1.7 7:26 PM (117.111.xxx.153)

    참 서럽기도 하면서 웃기기도 하네요
    아직 한창 꽃피는 청춘인데 말입니다 ^^;;

  • 4. ...
    '13.1.7 7:27 PM (119.71.xxx.136)

    서러우실꺼 없어요. 서른이면 정말 어린거에요..

  • 5. ㅇㅇ
    '13.1.7 7:27 PM (211.246.xxx.214)

    전혀 신경쓰시지 않아도 되옵니다~그냥 장난...ㅎ
    무시하세요~ 그런거에 기분나빠하심 이 험난한 세상
    골치 아픕니다~

  • 6. 귀엽고 이뻐서
    '13.1.7 7:31 PM (121.135.xxx.39)

    장난치시는거예요^^
    그정도 나이면 30대 정말 눈부신 나이로 보여요..

  • 7. 그냥
    '13.1.7 7:32 PM (115.177.xxx.231)

    원래 아저씨들이 친해지고 싶은데 할말이 없을 때
    그런걸로 놀리시고 말 걸고 그래요

    유쾌하지는 않으시겠지만
    그냥 그렇게 놀리시면 친해지고 싶구나.. 라고 생각하세요

  • 8. ...
    '13.1.7 7:32 PM (1.247.xxx.41)

    29였다가 30되니 기분이 이상하죠. 전 이제 40인데 39때부터 기분이 이상하더라구요.
    상사의 말장난이니 넘 서럽게 생각마세요. 30되던 때가 생각나네요.

  • 9. 그냥 어린게
    '13.1.7 7:47 PM (211.234.xxx.21)

    부러워서 그런가보다 넘어가시면 돼요~

  • 10. 원래
    '13.1.7 7:58 PM (175.223.xxx.113)

    남자들은 애나 어른이나
    마음에 든다는 표현을 놀림으로 하지요...
    귀여워서 놀리고 울리고 싶다는... 뭐 그런...

  • 11. 서른이니까
    '13.1.7 8:15 PM (111.118.xxx.36)

    그렇게 놀리듯이 부러워하는거에요.
    마흔이고 쉰이면...ㅡ.,ㅡ;
    쉰살 상사는 억만금을 주고도 살수없는게 서른살이라서요.

  • 12. ,,
    '13.1.7 9:09 PM (112.149.xxx.232)

    그러게요. 마흔, 쉰됐으면 그렇게 놀리지 못하겠죠.
    서른이면 어린축아닌가요.

  • 13. ...
    '13.1.7 9:12 PM (1.244.xxx.166)

    그래도 어리니까 놀리는겁니다. 약오르는건 원글님 스스로 나이들었다고 생각하시기때문일거구요. 아직 어려요.

  • 14. 피식 웃어주지 그랬어요.
    '13.1.7 9:39 PM (211.210.xxx.116)

    이뭐병인데요..ㅋ

    나잇살은 얼로 먹는지, 개유치하게..

  • 15. 또마띠또
    '13.1.7 11:49 PM (112.151.xxx.71)

    그 삼십대도 후딱갑니다.

  • 16. 음...
    '13.1.8 11:01 AM (203.242.xxx.19)

    회사에서 만나는 아저씨들이 그렇죠
    놀리고, 주책떨고
    자기딴엔 친해지고 싶어서....
    그러나 여자들은 싫어한단다 아저씨들아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514 집주인때문에 분해서 잠이 안와요 1 01:56:50 152
1129513 또 알바 낚시글이 들끓네요.. 7 지겨워라 01:54:11 65
1129512 중국cctv)문통 충칭 임시정부청사 방문 영상 3 ㅂㅂ 01:50:50 48
1129511 바네사글의 바로밑글 pass;베충장난친글가져옴 4 읿충이양념된.. 01:40:40 65
1129510 바네사는 예쁜 이름이고 그리젤다는 촌스러운 느낌인가요? 2 미드 01:32:46 208
1129509 문지자분들 유머감각에 웃고갑니다 3 열좀식히세요.. 01:32:31 222
1129508 문대통령님.방중결과글.관리자에게 신고합시다 7 ㅇㅇ 01:23:29 193
1129507 알쓸신잡 광화문 재밌고 감동적이네요 4 광화문 01:20:50 302
1129506 기자 맞았다고 전쟁선포하자는 국민의당 이용호 국회의원 5 .... 01:13:44 278
1129505 이원일 셰프가 에드워드 권 밑에 있었네요? 6 세상참좁네 01:10:07 863
1129504 고구마 말랭이를 먹으면 속이쓰려요 2 01:03:25 289
1129503 일드에서 여자 벗으라는 설정요 9 00:57:05 783
1129502 시진핑으로부터 바둑판 선물받는 문 대통령.jpg 9 좋으시겠다... 00:47:17 695
1129501 화장한후 피부가 건조해서 쩍쩍갈라진다면 어떻게해야될까요? 10 ㅜㅜ 00:44:23 880
1129500 옵션열기 알밥들 미쳐 날뛰고있어요 7 후후 00:42:26 445
1129499 이명박 수사하라 시위 1 ... 00:38:02 229
1129498 정우성 잘생겼다 언제까지 먹힐 것 같나요 25 .... 00:36:35 1,683
1129497 거부하는 남자친구... 5 ㅜㅜ 00:36:16 1,000
1129496 신혼 때는 정말 다 좋나요? 4 써리원 00:35:33 844
1129495 일산 엄청 춥네요 8 주부 00:34:57 1,121
1129494 결국 가난한 사람들의 문제라 달라지질 않나보네요 4 권역센타 00:33:18 778
1129493 소고기 좋아하는데.. 갈아놓은 소고기는 어디든 누린내가 심하지 .. 1 간고기 00:32:31 226
1129492 지금 맛난거 드시는 분들 뭐드세요? 5 혼자는 싫어.. 00:30:19 493
1129491 내 가슴도 미어집니다. 대통령님 1 임시정부 00:24:53 715
1129490 이국종 교수님 7 ... 00:23:51 1,2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