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구 아버지...

아후... | 조회수 : 1,083
작성일 : 2013-01-07 18:33:52

 

제 아버지가 오늘또 사고를 치셨네요...
제 아버지에게는 오래된 병이 있어요...
뭐든 아는체 하는 것도 있고, 말을 꾸며서 해요...
어떤 사람이 무슨 말만하면 나도 그거 알아... 나도 그거 들어봤어.... 이런식이죠..
예를 들면, "호주에 갔는데 소고기가 정말 맛있더라"라고 어떤 사람이 말을 하면,
"응 맞어 정말 호주에 가니까 소고기가 맛있더라..."라고 말을 해요... 호주에 가본적도 없으면서...
그걸 어떻게 알았냐고 하면, 전에 누구누구 동료가 있었는데 그사람이 그렇게 말해줬다고 둘러대요...
전혀 경험해보지도 않고 그런식으로 아는체 하는거 한두번이 아니라 저희집 식구들은 이제 그러려니 합니다...
거기다가 또 말을 꾸며서 해요...
아니 어쩌면 착각해서 그렇게 말하실수도 있는거겠지만요...
이거저거 조합해서.. "호주에가니까 소고기도 맛있고, 돼지고기도 맛있다"라는식...으로요....
엄마가 아빠말믿고 다른사람들에게 말을 전했다가 낭패본일이 한두번이 아니에요...

사위들도 생겼는데 사위들도 처음에는 뭣도 모르고 아버님 그게아니구요...라는 식으로 교정해 드리고 하다가 이제는 그러려니 하는거 같아요... 좀 챙피해요...
아빠는 이미 가족들 사이에서 신용을 잃으셨어요...
오늘은 아빠 집에 전세 세입자를 들이려고 계약을 하셨는데 없는걸 있다고 하시는 바람에 난리가 났었어요..
내일까지 기다려봐야 알겠지만, 어쩌면 좀 손해를 볼수도 있을거 같아요...
엄마는 일하는 저에게 아빠 왜그러냐고... 난리치시고... 매번 이런식이에요....
 엄마가 아빠에게 엄청 뭐라고 많이 해봤는데.... 그건 마치 불치병처럼 고쳐지지 않아요...

그래도 다른면은 다 좋은 아빠인데, 참 속상하네요...

저는 더이상 아빠에게 뭐 할말이 없어요... 바뀌는게 없으니까요... 

이미 엄마가 한바탕 퍼부으시겠죠... 에휴

IP : 210.205.xxx.172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조심스럽게.
    '13.1.7 6:37 PM (175.192.xxx.241)

    아버님 심리상담을 받게하시는건 어떨까요?
    심리적인 문제로 허언을 계속하시는거 아닌가싶네요.

  • 2. ㅇㅇ
    '13.1.7 6:44 PM (211.237.xxx.204)

    그냥 배냇병이니 하고 사셔야죠.. 뭐
    이제 와서 어쩔수도 없어요.. 젊으면 뭐 상담이라도 받아보세요 하겠지만
    그냥 돈에 관계된 일은 아버지에게 맡기지 마세요.. ㅠㅠ
    큰 손해나 낭패볼수도 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0941 중고판매했는데요 ㅂㅈ 00:44:40 54
1310940 이제 솔직하게 살려구요 X 00:39:00 217
1310939 문정동, 오뎅(어묵)집 다녀왔어요..ㅎㅎㅎ zzz 00:34:34 248
1310938 멜론(음원사이트)에 이제 mp3다운만받는 이용권은 없나요? 3 ㅇㅇ 00:30:32 131
1310937 신세계몰에서 병행수입하는 프라다 가방이나 지갑은 진품이죠? 4 Jh 00:22:33 421
1310936 김정숙여사 샤넬재킷 입었네요 6 ... 00:21:30 885
1310935 발시려운건 혈액순환 문제인가요 6 ... 00:16:49 545
1310934 엄마얼굴이 보이시나요 아빠얼굴이 보이시나요.. 1 .. 00:14:01 375
1310933 진짜 부자와 가짜 부자의 차이? 8 ㅇㅇ 00:13:01 1,100
1310932 시어머니가 돈주신다는데 받아야하나요? 14 ㅇㅇ 00:11:12 1,049
1310931 시민의날개에서 시민의눈에 현사태에 대한 권고안을 내렸습니다. 1 시눈 00:10:21 150
1310930 피티 받을때 운동 00:08:28 108
1310929 식탐부려 배가 빵빵해졌는데 어떻게 가라앉혀요? ㅇㅇ 00:07:29 110
1310928 해외직구tv 내수용과 다를까요? ........ 00:03:23 70
1310927 대통령님 덕분에 정말 오랜만에 프랑스어를 들어보네요.ㅎㅎ 1 음.. 2018/10/15 449
1310926 대학교 도서관 시험기간에 24시간 14 개방 2018/10/15 672
1310925 액자표구 잠실근처 추천 좀 해주세요 lush 2018/10/15 49
1310924 문재인 대통령 개선문 호위행렬 엘리제궁 영접 동영상 ... 2018/10/15 312
1310923 남자가 여자를 마음대로 하고 싶다는 심리 그외 남자가 여자를.. 4 젠장맞을 2018/10/15 558
1310922 이것도 비리였을까요? 대입 때 원서 이야기. 숙명 사건보며. 3 불가피 2018/10/15 613
1310921 최고의 베이비시터나 하원도우미는 어떤 유형일까요? 5 인생 후반전.. 2018/10/15 561
1310920 와. .한고은씨 요리 끝내주네요 7 요리 2018/10/15 2,990
1310919 이야~불과 5월달 사진인대요~!! 1 어찌이럴수가.. 2018/10/15 672
1310918 경찰, “숙명여고에 쌍둥이 최근 성적 결과 요청” 4 기대됩니다 2018/10/15 1,861
1310917 공지영 vs 김부선 녹음 中 이 대목이 모든 상황을 말해주네요 11 그알 2018/10/15 1,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