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고문 기술자’ 이근안 마지막 언론 인터뷰

세우실 | 조회수 : 2,348
작성일 : 2013-01-07 15:20:46

 

 

 

 

‘고문 기술자’ 이근안 마지막 언론 인터뷰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30107002003

‘남영동1985’ 실제 고문기술자 이근안 “사죄란 없다” (2012. 12. 25 기사)
http://www.movieweek.co.kr/article/article.html?aid=30270

'고문기술자' 이근안 "전기고문? 건전지로 겁줬을 뿐" (2012. 12. 14 기사)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1814065&CMPT_CD=P...

[기고] 김근태는 이근안을 용서하지 않았다 / 방현석 (2012. 12. 17 기사)
http://www.hani.co.kr/arti/opinion/column/565760.html

이근안에 고문당했던 ‘간첩누명’ 납북어부, 36년만에 무죄 (2012. 12. 26 기사)
http://www.hani.co.kr/arti/society/area/567199.html


 

 

 


고문기술자가 왜 기술자인지도 모르겠고요.

이 새끼 입에서 애국 소리 나올 때마다 소름이 돋아요.

나라에서 시키는 대로 고문하고 사람 병신 만들면 그게 애국인가?

스스로 생각 가능한 대가리는 탑재가 안되어 있나? 너무 돌이라 어깨 위에 안 올라가나?

멀쩡한 민주화 운동하는 사람들 잡아다가 때리고 물고문하고 갖은 모욕을 다 줘가면서 빨갱이라고

거짓 자백하게 만들고 거짓 진술서 쓰게 만드는 게 옳은 일인지 그른 일인지는 유치원생들도 판단 가능하겠다.

자기 손으로 죽이고 불구 만든 사람이 몇인데 받을만 해서 받은 손가락질의 상처는 엄청 아픈가봐요?

말로는 참회하고 사죄하기 쉽지. 입으로는 뭘 못해?

진짜 참회하는 자세라면 그냥 아가리 닥치고 잠수나 탈 것이지 뭘 그렇게 요란하게 인터뷰까지 하시며,

"남영동 1985" 개봉했던 불과 몇 달 전에 저 두 번째 기사처럼 지껄였던 새끼가 이제와서 사죄한다는 말을 믿으라고? ㅎ

시대를 잘못 만났다고 하는데 고문 기술자 같은 거 안하면 되지. 누가 억지로 가족 붙들고 협박이라도 했니?

시대를 잘못 타고 난게 아니라 그 시대에는 그걸 통용해줬고 너는 존나게 즐겼을 뿐이야.

나이는 똥구녕으로 쳐 말아 드셨는지 아직도 사리분별이 안되냐?

니가 한 짓은 살인이고 평생 하나님께 회개하는 게 아니라 니가 고문한 사람들에게 진심으로 사죄하면서 살아.

그러면 너 죽을 때 그 죄의 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 정도는 갚을 수 있을거야.

 

 

 


 

―――――――――――――――――――――――――――――――――――――――――――――――――――――――――――――――――――――――――――――――――――――

밤을 통과하지 않고는 새벽에 이를 수 없다

 - 칼릴 지브란

―――――――――――――――――――――――――――――――――――――――――――――――――――――――――――――――――――――――――――――――――――――

IP : 202.76.xxx.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7 3:23 PM (180.64.xxx.147)

    이 CI발 DOG새끼.

  • 2. 진짜
    '13.1.7 3:24 PM (122.40.xxx.41)

    욕나오지요.
    이런 놈들이 잘살고 있는 나라

  • 3. 유레카
    '13.1.7 3:25 PM (115.138.xxx.10)

    야~~ 이~~ 개객끼!!!
    잘못을 진심으로 좀 뉘우치란 말이야!

  • 4. ..
    '13.1.7 3:28 PM (211.201.xxx.62)

    자기한테 지시한 인간들이 오히려 더 떵떵거리고 살아서 그래요. 독립군 때려잡던x도 우두머리하고 나라 팔아먹은x들도 소송하면서 잘 사는데요.

  • 5. 잉글리쉬로즈
    '13.1.7 3:31 PM (218.237.xxx.213)

    이 사람 이름만 들어도 치떨립니다. 김근태 같은 분은 돌아가시고, 이 사람이나, 전뭐시기는 살아서 떵떵대고ㅠㅠ 김대중 대통령 아들들도 고문으로 병이 심했죠. 알기만 해도 환장하겠는데 김대중 대통령께서 얼마나 속이 문드러지셨을지ㅠㅠ

  • 6. 더는 말고 아주 똑 같이
    '13.1.7 3:36 PM (203.247.xxx.210)

    딱 그 만큼은 갚아주어야 함

  • 7. --
    '13.1.7 3:38 PM (211.108.xxx.38)

    이런 싸이코 인간이 목사한다고 나설 때
    그 인간에게 목사 자격 준 개신교 자체가 이해 안 됨.

    김신조도 목사라 하던데
    정말 개나 소나 다 목사 되나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271 최저임금 인상 여파…외식업계 무인주문기 설치 봇물 23:34:48 0
1226270 부모님이 제 앞에서 언쟁 벌이실때 모른척 해도 되죠? ㅇㅇ 23:34:45 3
1226269 고등학교 1.2 학년부터 유학을 가는 경우는 어떤 경우인가요?.. §§ 23:33:18 24
1226268 연인사이의 거리라는게 중요한거군요 깨달음 23:31:42 106
1226267 밤샘토론. 푸하하 3 나경원 23:27:31 444
1226266 꽃길만 걸으시라고 해놓고 이게 꽃길인가요? 5 .... 23:26:02 350
1226265 고소해요 5 .자한당것들.. 23:24:56 197
1226264 아까 북미회담 꿈 글 써주신 분 3 ㅇㅇ 23:24:15 516
1226263 주방일하다보면 2 ㅇㅇ 23:23:19 223
1226262 하여튼 자발태기없는 넘 4 나무안녕 23:21:34 262
1226261 달라이 라마의 2018 남북정상회담에 대한 평화의 메시지 1 peace 23:20:11 330
1226260 임은정 검사님 안미현 검사님 정말 존경합니다. 2 세상을 바꾸.. 23:19:39 126
1226259 대학생 남동생 고민이 귀엽(?)네요 3 프리지아 23:19:33 417
1226258 문재인 대통령님께 청원 못하신분 6 인사 23:19:21 191
1226257 숲속의 작은집 적응하니까 볼만하네요 4 ... 23:18:03 221
1226256 중고나라에서 사기를 당했는데요... ㅜㅜ 4 Iiuy 23:17:02 639
1226255 초면 여자 셋이 만나는 상황인데, 기분이 좀 별로에요 2 -- 23:16:46 387
1226254 상비 ? 반찬좀 갈켜주세요ㅠ 4 syou 23:15:48 234
1226253 우리나라가 설움을 안겪으려면 3 ㅇㅇㅇ 23:15:37 197
1226252 7월 둘째주 프랑스 파리 /이태리 여행 너무 더울까요? 8세 아.. 6 ㅇㅇㅇ 23:10:34 254
1226251 노후 수도배관교체 공사 해보신분 계실까요? 1 ^^ 23:10:11 90
1226250 이명박도 재판 불출석..'선별해서 나가겠다' 9 참내 23:05:46 223
1226249 스카이프에서 상대방에게 문자 보내는법? 2 @@ 23:05:31 81
1226248 미친x된김에 아예 판문점으로 와요 14 23:03:45 1,187
1226247 비긴어게인... 넘 좋네요 16 우와 22:59:58 1,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