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길냥이들 겨울에 어떻게 도와줘야 할까요?

.. | 조회수 : 784
작성일 : 2013-01-07 11:17:22

동네에 길냥이들이 많아요.

산 쪽이라 유난히 추운데 동네에 길냥이들 밥주시는 분은 계시고, 밤에 너무 추워져서 동사하지 않을까 걱정이 되거든요. 집에 길냥이를 키울 수 있는 여건은 안되는데 집 앞에 안보이는 쪽에 상자 같은 걸 두면 추운 아가들이 들어가서 잘 수 있을까요? 따뜻하게 보온재 같은 거 넣어서요...혹시 도와줄 방법 아시는 분 계심 알려주셔요~~

IP : 121.165.xxx.17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7 11:38 AM (114.206.xxx.238)

    박스에다 테이프잔뜩 두르고 안에 폴라폴리스같은 포근한 거 깔아주면 될거같아요. 입구는 조그맣게 만들어주면 바람도 덜 들어가구요. 더 좋은건 음식물배송할때 쓰는 큰 스티로폴에다가 해주면 완전 좋구요.
    밥이 부족할수있으니 더 주시면 좋겠어요. 밥많이 먹어두면 추위도 좀 견뎌내는거같아요. 복 받으셔요~

  • 2. 주문을 걸었어
    '13.1.7 11:46 AM (121.166.xxx.84)

    이렇게 추운 겨울이 길냥아가들때문에 더더욱 싫은 1인입니다.
    사람이야 어찌어찌 피할수라도 있지, 길냥이들은 맨몸으로 이 추운 겨울을 헤쳐나가는 걸 생각하니
    정말 맘이 아픕니다.
    저도.. 주변에 집을 만들어 놓았습니다.
    어떤 곳은 스티로폼 박스로 집을 만들고 그 안에 무릎담요 등을 넣어두는 곳도 있구요,
    (스티로폼으로 집 만드는 방법은 고양이보호협회에서도 보실 수 있어요..)
    회사 근처에는 주변에 건물들이 없어 찬바람을 그대로 맞고 있는 실정이라...
    나무로 된 집을 만들고 그 안에는 무릎 담요 그리고 외부에도 헝겊과 비닐등으로 꽁꽁 싸메어 놓았어요
    첨엔 안 들어갈까 걱정했는데 낮에는 그 위에서 일광욕을 쬐고 추우면 안에 들어가 있는 것 같더라구요..
    어찌나 좋던지...
    대신... 금방 얼어버리는 물때문에 출근해서 점심, 저녁으로 물을 갈아주고 있어요...
    만들어 놓으면 그래도 아이들이 들어가서 다행이라 생각하고 혹시라도 안 들어간다면
    더 따뜻하고 좋은 곳을 알고 있을거라고 생각하기로 했어요...

  • 3. saveseeds
    '13.1.7 11:55 AM (121.129.xxx.205)

    저도 실천해봐야겠어요. 고양이를 무서워하지만 사람보면 피하는 고양이들 보면 마음 아파요. 외국에선 사람피하는 고양이 없던데 ㅠ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290 기레기 폭행보다 우병우 구속이 문제 1 ㄱㄱ 22:36:15 18
1128289 외국인 기자폭헹이 보통일이 아니란건 아나보네요 20 ..... 22:28:16 428
1128288 시누이가 시어머니 용돈에 대해 제안을 하는데 어떻게 하는게 좋을.. 9 궁금 22:27:28 342
1128287 엄마가 가장인 아이들은 어떻게 대학 다니나요? 2 한부모가정 .. 22:24:37 241
1128286 길음뉴타운 매수 어떤가요? 2 dd 22:23:20 202
1128285 주차 경비원에게서 봉변을 당했어요 11 ii 22:22:04 479
1128284 이거 성형수술 부작용인가요? 무섭네요 4 ........ 22:21:51 574
1128283 중국 니들이 뭔데. 9 .. 22:21:39 206
1128282 中외신기자클럽도 '한국기자 폭행건' 중국 정부에 조사 요구했네요.. 8 ㄷㄷㄷ 22:18:06 492
1128281 본인이 열을 못 느끼는데 체온계에 열이 있는 걸로 나올 수 있나.. 2 아리송 22:16:36 114
1128280 바세린 핸드크림도 효과 괜찮나요. 2 . 22:12:19 191
1128279 저는 성숙한 인간이 아닌데 이것도 제 잘못일까요? 9 .... 22:12:01 366
1128278 급질문요)디포리도 머리따고 손질해야 하나요? 5 급질) 22:10:24 293
1128277 흑기사 보시나요? 7 MandY 22:06:15 539
1128276 설화수가격 5 설화수 21:57:00 837
1128275 무말랭이 김치 많이 했는데 3 까비 21:54:25 416
1128274 내가 기자라면 치를 떠는 9 이유가 21:53:56 348
1128273 KOTRA 사설경호업체에 폭행당한 한국 취재진 SNS 반응 14 ... 21:51:30 989
1128272 추운지방으로 교환학생 보내시는 분 2 ... 21:47:17 219
1128271 기자폭행 분노하고 사과받을 일이에요 64 ... 21:46:47 1,395
1128270 청와대 블라인드 채용 솔직히 실소가 납니다 18 신노스케 21:46:06 797
1128269 유치원 종일반 맞벌이 서류제출 - 이런 부모님 꼭 있다. 5 오오 21:44:30 514
1128268 배우자의 외도는 극복이 안됩니다. 7 터닝포인트 21:41:18 1,532
1128267 지거국 할당으로 공기업 입사하신 분 계시나요? 13 팩트 21:33:43 768
1128266 파마 기술은 약 20년째 발전이 없는것 같아요. 7 의아 21:31:46 1,3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