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는게 넘 힘들어요. 회사 그만둘까요?

아오 | 조회수 : 1,440
작성일 : 2013-01-07 10:13:27

주말 내 아기를 돌봤어요.

아기는 떼부리는 시기가 와서 계속 떼를 써요.

그걸 받아준다고 쳐도 남편이랑 아주머니랑 살짝살짝 애한테 짜증을 내기 시작하네요.

그것도 마음이 안 좋고

밤에 제가 데리고 자는데 밤에 자꾸 깨서 자기 베개 놔두고 도르르 굴러와서 제 베개를 베고 자려고 해요.

전 잘 못 자고...

아기 데리고 잘때는 바닥에서 자니까 몸도 피곤해요.

회사도 마음같지가 않고

 

그만둘까요? 이런 식으로 그만두는건 아닌가요? 피곤하다 싶으니까 모든걸 놔버리고 싶네요.

IP : 171.161.xxx.54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7 11:33 AM (211.217.xxx.184)

    주말에만 아기를 봐도 그리 힘드는데
    1년 365일 쉬는날 없이 애 보면 얼마나 힘들까요?
    그나마 반나절 회사일 보는게 훨씬 덜 힘들고 애 한테도 하루종일 지쳐서 보는거 보단 낫지 않을까요?
    저는 다 지나왔지만, 지금 생각해도 애가 어리고 아플때가 젤 힘들었어요..
    그거 다 겪어내고 이젠 50대네요..

  • 2. 아기엄마
    '13.1.7 7:35 PM (175.125.xxx.211)

    정말 많이 힘들고 지쳤나봐요..
    일단은 내몸이 덜 힘들고 덜 지쳐야 여유가 생깁니다.
    비타민, 홍삼, 오메가3 기타등등 챙겨드시구요, 주중에 반차내고 혼자 시간도 보내고 하세요.
    짜증내시는 아줌마는 바꾸실수 있으시면 바꾸시구요.
    지금 시기의 회사는 돈벌러 다니는 곳은 아닙니다. 미래의 자신을 위한 투자라고 생각되시면 지금 버는돈으로 육아비와 나의 건강을 위해 쓰시구요. 미래가 없는 직장이라면 아이와 지내는 것도 방법일수 있겠죠..
    일단은 좀 추스르고 차분히 시간을 가져보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4306 서운한 감정 1 월요일 10:07:18 51
1314305 연락..콜백이 없는 경우는, 연락안하고픈 거겠죠? 3 궁금이 10:04:27 93
1314304 대만 자유여행 갑니다~~경험 나눠주세요^^ 2 엄마와딸 10:03:29 50
1314303 고등학생 아들 롱패딩싫다네요 2 롱패딩 10:02:43 144
1314302 국민연금 월204만원 vs 공무원연금 월720만원 1 ZQ 10:02:40 189
1314301 시사저널_ 차세대 리더 설문조사 헐.이읍읍 10:01:49 39
1314300 82에서 배운 따뜻한 물 마시기 감사 10:01:40 169
1314299 선릉역 이나 근처 분당선 라인 일식/초밥집 추천부탁드려요. 오늘은선물 10:00:53 23
1314298 한샘 가구는 어떤가요? 3 .. 10:00:52 98
1314297 하버드생/자기관리철저한사람/ 시간관리? 어떻게할까요? 1 도링 09:59:16 79
1314296 직장에 후배가 들어왔는데요 2 언덕 09:59:02 187
1314295 취향이 아닌걸 알면서 선물로 주는 이유는 뭐죠? 2 .. 09:58:42 108
1314294 글자입력할때 ㅈ이 자꾸 튀어나와요 구스 09:57:21 40
1314293 골들구스 사이즈 도와주세요 1 신발 09:57:01 68
1314292 접시 깨는 꿈 안좋은걸까요? 2 일장춘몽 09:55:49 58
1314291 같은 잠옷색깔 여러벌 샀을때 구별하는 5 ........ 09:54:42 131
1314290 캣타워를 설치(구입)하고 싶어요. 2 나봉이맘 09:53:24 74
1314289 일리 캡슐 머신 사고싶어요 2 ... 09:52:27 124
1314288 이사하면서 가구 교체하려고해요. 어떤 브렌드, 어디가서 사야할까.. 1 감사해요 09:49:07 128
1314287 층간소음 문제좀 봐주세요. 7 층간소음 09:45:36 211
1314286 나이들수록 전문커리어있는 여자들이 멋있어보이네요 8 ... 09:45:19 530
1314285 옷 색깔 선택에 도움주세요 5 가을비 09:45:16 138
1314284 공 지영 작가는 최영미 시인 일에는 입도 뻥긋하지 않네요 4 가을이다 09:44:41 265
1314283 고급지고 깔끔한 마른안주 추천 부탁드립니다 4 // 09:44:06 276
1314282 sbs 스페셜 송유근 나왔네요. 20 에스비에스 09:38:38 1,3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