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1월 7일 [손석희의 시선집중] “말과 말“

세우실 | 조회수 : 728
작성일 : 2013-01-07 08:34:21

 

 


 

[2013년 1월 5일 토요일]


"법을 위반한 적 없기 때문에 부끄러운 점이 없다"
 
불법 선거운동 개입 의혹을 받고 있는 국가정보원 여직원 김 모 씨가 경찰 조사를 마치고 나오면서 한 말입니다.
찬반 의사 표시를 한 적이 있느냐, 16개의 ID를 만든 이유가 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는 아무 말도 하지 않았다고 하는군요.
 
 
 
 
"국회의원들의 특권이야말로 반값 등록금처럼 줄여야 한다"
 
단 하루만 국회의원직을 수행해도 65세 이후에 평생 연금을 받는 국회의원 연금법.
지난 1일 새벽,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가 됐습니다.
 
 
 
 
"그녀의 연기는 이미 접신의 경지에 이르렀다"
 
봉준호 감독의 말입니다.
누구에 대한 평가일까요, 배우 김혜자씨에 대한 얘기였습니다.
김혜자씨와는 영화 '마더'를 통해 호흡을 맞춘 바 있죠.
오늘 2013년 첫 <토요일에 만난 사람>의 주인공으로 모셨습니다.
잠시 후 만나보겠습니다.

 

http://imbbs.imbc.com/view.mbc?list_id=6412024&page=1&bid=focus13

 

 

 

[2013년 1월 7일 월요일]


"생사의 경계에 서 있는 사람들한테 절망을 부추겨선 안된다"
 
진보정의당 심상정 의원의 말입니다.
새누리당 이한구 원내대표가 "쌍용차 사태를 푸는 방법으로 국정조사가 적절한 지에 대해서 회의적"이라고 말한 데 대해서 심 의원은 "국정조사 실시는 새누리당의 황우여 당 대표, 김무성 전 총괄선대본부장이 거듭 약속했던 사안"이라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돈독이 올랐다"
 
박원순 서울시장의 말입니다.
박 시장은 "서울시 예산이 20조원이 넘지만 막상 보면 돈이 모자라서 하고 싶은 일을 못하는 것이 많다"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http://imbbs.imbc.com/view.mbc?list_id=6413187&page=1&bid=focus13

 

 


그랬다고 하는군요~~~ ^-^~♡

 

 

 

―――――――――――――――――――――――――――――――――――――――――――――――――――――――――――――――――――――――――――――――――――――

밤을 통과하지 않고는 새벽에 이를 수 없다

 - 칼릴 지브란

―――――――――――――――――――――――――――――――――――――――――――――――――――――――――――――――――――――――――――――――――――――

IP : 202.76.xxx.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굿모닝~
    '13.1.7 8:37 AM (71.206.xxx.163)

    세우실님,
    오늘도 좋은하루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285 주차 경비원에게서 봉변을 당했어요 ii 22:22:04 47
1128284 이거 성형수술 부작용인가요? 무섭네요 ........ 22:21:51 41
1128283 중국 니들이 뭔데. 2 .. 22:21:39 20
1128282 中외신기자클럽도 '한국기자 폭행건' 중국 정부에 조사 요구했네요.. 2 ㄷㄷㄷ 22:18:06 170
1128281 본인이 열을 못 느끼는데 체온계에 열이 있는 걸로 나올 수 있나.. 2 아리송 22:16:36 58
1128280 바세린 핸드크림도 효과 괜찮나요. 1 . 22:12:19 108
1128279 저는 성숙한 인간이 아닌데 이것도 제 잘못일까요? 6 .... 22:12:01 195
1128278 급질문요)디포리도 머리따고 손질해야 하나요? 5 급질) 22:10:24 177
1128277 흑기사 보시나요? 6 MandY 22:06:15 349
1128276 설화수가격 5 설화수 21:57:00 662
1128275 무말랭이 김치 많이 했는데 1 까비 21:54:25 324
1128274 내가 기자라면 치를 떠는 8 이유가 21:53:56 253
1128273 KOTRA 사설경호업체에 폭행당한 한국 취재진 SNS 반응 13 ... 21:51:30 720
1128272 추운지방으로 교환학생 보내시는 분 2 ... 21:47:17 148
1128271 기자폭행 분노하고 사과받을 일이에요 58 ... 21:46:47 1,174
1128270 청와대 블라인드 채용 솔직히 실소가 납니다 13 신노스케 21:46:06 562
1128269 유치원 종일반 맞벌이 서류제출 - 이런 부모님 꼭 있다. 4 오오 21:44:30 412
1128268 배우자의 외도는 극복이 안됩니다. 7 터닝포인트 21:41:18 1,195
1128267 지거국 할당으로 공기업 입사하신 분 계시나요? 12 팩트 21:33:43 585
1128266 파마 기술은 약 20년째 발전이 없는것 같아요. 7 의아 21:31:46 1,099
1128265 뉴스룸에 나온 정우성 15 개멋있어 21:30:33 1,497
1128264 크리스마스 블렌딩 원두.. 어디서 팔까요? 4 어디 21:29:57 268
1128263 남편의 외도에 대한 엄마의조언을 받을수 없어 슬픕니다. 9 울고싶다 21:27:38 1,225
1128262 아아아아~악~ by 박성태 8 .. 21:26:40 967
1128261 전우용 역사학자 트윗. 이번 기자 폭행사건 관련... 6 조금전.. 21:25:48 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