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요즘 무기력한 가족에게 제가 한가지 제안을 했는데...[자원봉사]할 곳 있을까요?

자문을 구합니다. | 조회수 : 2,014
작성일 : 2013-01-07 00:05:43

지난번에 글올렸었는데, 각설하구요..

저희집 형제가 요즘 약간 무기력증이 있어서,, 근데 상담받을 정도는 아닌 것같고,

그냥 좀 이렇게 있고 싶다고 징징대길래,

제가 그랬어요, 너 자신을 위해서 열심히 사는게 의미 없는 것 같으면, 시간죽이며 헛되이 보낼게 아니라, 남을 위해서 살으라구요.

신체건장한 남자가 남을 위해서 할수 있는게 얼마나 많겠냐고요,..

 

그리하여 자원봉사할 자리를 구하고 있습니다.

얼굴도 미남이고, 육체 건장하고, 마음도 선량합니다.

기독교 관련 기관이면 좋겠지만, 아니어도 상관없구요.

육체노동 관련이지만, 계신 분들께 실제로 도움이 되는 일들.이었으면 좋겠습니다. 계속 청소만 한다든지 뭐 서류정리나 그런일만 쭉 시키는 것이 아닌... (물론 중간중간에 잡무들을 할 수는 있겠지만은요)

높은지대에 연탄배달도 좋고, 노인분들 목욕시켜드리는 일도 좋고요.

사람과 접촉하면서 보람과 의미를 느낄만한 그런 봉사자리 어디 없을까요?

제가 이런쪽으로 관련지식과 인맥이 없어서 굳이 82에 와서 여쭙습니다.

봉사하시고 계신 기관있으시거나 아시는 곳있으시면 좀 소개시켜주세요.

아님 이런 네트웍이 있는 사이트같은 곳이 있다면 알려주셔요 ㅠㅠ

서울이면 좋겠고요.

매일도 가능하구요. 점심정도는 주시면 더더욱 좋겠습니다. (열심히 일하고 밥한끼 얻어먹어보라는 의미로...)

인연이 닿기를 간절히 원합니다~

IP : 221.146.xxx.9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행복은여기에
    '13.1.7 12:11 AM (112.158.xxx.97)

    서울은 아니고요 제가 직접 한 곳도 아닙니다만
    민들레국수집 추천드려요
    가난한 이들을 섬기는 분들이세요
    가끔 홈피가서 글만 읽고와도 참 좋은 기운을 얻습니다
    아이 좀 크면 저도 가보고싶은 곳이라서요
    근데 어디면 어떻겠나 싶은 마음도 드네요 봉사한다면 활동 자체가 의미고 보람있잖아요
    가까운 아름다운가게는 어떨까요 대학생들 많던데요

  • 2. 틈새꽃동산
    '13.1.7 12:11 AM (49.1.xxx.12)

    몇살이고 어느구에 사시나요?

  • 3. 아.. 정말 감사드립니다.
    '13.1.7 12:14 AM (221.146.xxx.93)

    이십대 후반이구요. 사는 곳은 영등포구 입니다.

  • 4. ........
    '13.1.7 1:04 AM (112.144.xxx.20)

    난곡에 세움공동체라고 있어요. 주5일 독거노인들 점심 대접해 드리는 곳이에요. 주로 하는 봉사는 주방에서 70인분 밥짓고 설거지하기. 여기는 검색해도 아마 안 나올 거에요. 근데 어떻게 학생들이나 봉사단체에서 알고 오더라고요. 우림시장에서 쭉 걸어 올라가시다가 오른쪽에 보시면 코사마트 지하에 있어요. 아 여기는 교회에서 하는 데예요. 예전 이름은 예성노인선교회.
    또 난곡에 유명한 데는 주사랑공동체라고..장애아들 키우시는 곳이죠. 82에서 봉사가는 곳이기도 하고요. 여기는 장애아들 목욕시키기. 청소하기. 세움공동체에서 조금 더 올라가시면 있어요.

  • 5. ...
    '13.1.7 11:28 AM (218.158.xxx.209)

    www.vms.or.kr 거주 지역으로 검색해보시면 자원봉사의 손길을 기다리는 곳이 많이 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191 확실한건 중국과 조선족들 국격은 높아졌어요 ..... 19:27:01 17
1128190 죄없는 사진기자들이 맞았는데 낄낄거리고 웃을 일인가요? 4 000 19:25:06 88
1128189 이뉴스를 보고 기레기들 잘 쳐맞았다고 생각했습니다. 2 .... 19:20:30 238
1128188 버지니아울프 등대로 읽울만한가요? 가고또가고 19:20:27 17
1128187 고구마, 반 잘라서 쪄도 되나요? 4 간식 19:20:17 85
1128186 '단톡방 성희롱' 기자들, 한국기자협회 자격정지.gisa 7 이거 실화냐.. 19:13:58 255
1128185 닭가슴살로 할 수 있는 밥반찬 뭐가 있을까요 4 19:12:46 73
1128184 고2 딸과 수학공부중인데 고비네요 3 흠흠 19:12:11 236
1128183 기레기 신변보호를 위한 청와대 기자단 해체서명 부탁합니다~ 4 오세요 19:10:19 152
1128182 급급]]무료 시범강의 오신 과외선생님 9 무료 19:05:39 474
1128181 반찬가게에서 산 더덕나물을 소생시킬 방법이 필요해요 2 ... 19:01:17 141
1128180 2013년 6월 박근혜 중국 방문 중에도 경호상 마찰 발생 3 썩을 18:58:50 267
1128179 중국경호원이 청와대 공무원들까지 폭행했네요 26 헤프닝 18:58:33 1,023
1128178 얼굴건조감이 찢어지는거처럼 아프네요 13 얼굴 18:55:41 459
1128177 패딩 사실 때 성분 잘 보세요 10 패딩 18:53:12 937
1128176 부모님이 자식에게 증여한 재산을 반환할 수 있나요? 2 ... 18:52:29 314
1128175 기레기들 일부러 맞고 쇼하는거 아닌가요 11 ㅇㅇ 18:51:54 391
1128174 중국에서 文대통령 취재 기자 집단 폭행당함 8 창피함 18:51:09 422
1128173 지갑잃어버린꿈해몽 좀 부탁드려요 1 꿈해몽 18:51:09 64
1128172 오늘이 결혼 20주년 입니다 2 루비 18:47:21 469
1128171 헉...트위터에 1초에 한개씩 기레기비판글 올라오네 3 현재 18:46:33 426
1128170 교복 자켓을 늘릴수는 없겠지요? 3 ㅇㅇ 18:43:35 147
1128169 기레기들 중국가서 홀대 당했나봐요? 3 .. 18:42:51 438
1128168 고3 엄마입니다 11 고민중 18:42:37 832
1128167 지방간에 빈뇨 일수 있나요? 1 엄마 18:42:35 1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