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요즘 무기력한 가족에게 제가 한가지 제안을 했는데...[자원봉사]할 곳 있을까요?

자문을 구합니다. | 조회수 : 2,033
작성일 : 2013-01-07 00:05:43

지난번에 글올렸었는데, 각설하구요..

저희집 형제가 요즘 약간 무기력증이 있어서,, 근데 상담받을 정도는 아닌 것같고,

그냥 좀 이렇게 있고 싶다고 징징대길래,

제가 그랬어요, 너 자신을 위해서 열심히 사는게 의미 없는 것 같으면, 시간죽이며 헛되이 보낼게 아니라, 남을 위해서 살으라구요.

신체건장한 남자가 남을 위해서 할수 있는게 얼마나 많겠냐고요,..

 

그리하여 자원봉사할 자리를 구하고 있습니다.

얼굴도 미남이고, 육체 건장하고, 마음도 선량합니다.

기독교 관련 기관이면 좋겠지만, 아니어도 상관없구요.

육체노동 관련이지만, 계신 분들께 실제로 도움이 되는 일들.이었으면 좋겠습니다. 계속 청소만 한다든지 뭐 서류정리나 그런일만 쭉 시키는 것이 아닌... (물론 중간중간에 잡무들을 할 수는 있겠지만은요)

높은지대에 연탄배달도 좋고, 노인분들 목욕시켜드리는 일도 좋고요.

사람과 접촉하면서 보람과 의미를 느낄만한 그런 봉사자리 어디 없을까요?

제가 이런쪽으로 관련지식과 인맥이 없어서 굳이 82에 와서 여쭙습니다.

봉사하시고 계신 기관있으시거나 아시는 곳있으시면 좀 소개시켜주세요.

아님 이런 네트웍이 있는 사이트같은 곳이 있다면 알려주셔요 ㅠㅠ

서울이면 좋겠고요.

매일도 가능하구요. 점심정도는 주시면 더더욱 좋겠습니다. (열심히 일하고 밥한끼 얻어먹어보라는 의미로...)

인연이 닿기를 간절히 원합니다~

IP : 221.146.xxx.9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행복은여기에
    '13.1.7 12:11 AM (112.158.xxx.97)

    서울은 아니고요 제가 직접 한 곳도 아닙니다만
    민들레국수집 추천드려요
    가난한 이들을 섬기는 분들이세요
    가끔 홈피가서 글만 읽고와도 참 좋은 기운을 얻습니다
    아이 좀 크면 저도 가보고싶은 곳이라서요
    근데 어디면 어떻겠나 싶은 마음도 드네요 봉사한다면 활동 자체가 의미고 보람있잖아요
    가까운 아름다운가게는 어떨까요 대학생들 많던데요

  • 2. 틈새꽃동산
    '13.1.7 12:11 AM (49.1.xxx.12)

    몇살이고 어느구에 사시나요?

  • 3. 아.. 정말 감사드립니다.
    '13.1.7 12:14 AM (221.146.xxx.93)

    이십대 후반이구요. 사는 곳은 영등포구 입니다.

  • 4. ........
    '13.1.7 1:04 AM (112.144.xxx.20)

    난곡에 세움공동체라고 있어요. 주5일 독거노인들 점심 대접해 드리는 곳이에요. 주로 하는 봉사는 주방에서 70인분 밥짓고 설거지하기. 여기는 검색해도 아마 안 나올 거에요. 근데 어떻게 학생들이나 봉사단체에서 알고 오더라고요. 우림시장에서 쭉 걸어 올라가시다가 오른쪽에 보시면 코사마트 지하에 있어요. 아 여기는 교회에서 하는 데예요. 예전 이름은 예성노인선교회.
    또 난곡에 유명한 데는 주사랑공동체라고..장애아들 키우시는 곳이죠. 82에서 봉사가는 곳이기도 하고요. 여기는 장애아들 목욕시키기. 청소하기. 세움공동체에서 조금 더 올라가시면 있어요.

  • 5. ...
    '13.1.7 11:28 AM (218.158.xxx.209)

    www.vms.or.kr 거주 지역으로 검색해보시면 자원봉사의 손길을 기다리는 곳이 많이 있어요.

  • 6. 천년세월
    '18.3.2 11:19 AM (58.140.xxx.41)

    자원봉사단체 저장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715 롤링스톤스 "방탄소년단, 미국음악계 공식적으로 정복하다.. 1 아미 17:00:39 58
1227714 서울 오피스텔 추천바랍니다. 경기도민 16:59:39 21
1227713 사회학의 관점에 해당하는 기사찾아 분석하기- 검색조언 부탁드려요.. 컴맹 16:47:12 48
1227712 가수 소명은 젊어 보이는데 3 소유 16:44:59 211
1227711 봉하마을에서 조문객 맞는 김경수 4 ㅇㅇ 16:43:41 539
1227710 운동선수들 머리 좋지 않나요? 13 16:41:41 364
1227709 중고 거래 하면서 느낀거 8 사람들 16:40:11 510
1227708 혈액 혈관 건강하게 하는법 공유좀 해봐요 2 건강 16:39:27 291
1227707 떡집 시루떡 한 팩요. 에어프라이어에 몇 분 돌리면 될까요. 4 . 16:39:03 234
1227706 트럼프가 성김 주 필리핀대사를 판문각으로 보낸이유가 뭘까 2 미북회담 16:38:10 401
1227705 전세 계약기간지나서 집주인이들어올때요 3 세입자 16:35:08 193
1227704 트럼프가 취소 트윗했을 때 트윗가서 한 마디 했는데 3 ... 16:30:48 719
1227703 이재명"문재인전대표 높은자리 많이 하셨지않습니까?뭘 하.. 22 달이 16:28:19 1,065
1227702 엄마 땅콩 얘기가 없네요?? 출두하는거 보셨어요?? 6 xlfkal.. 16:26:42 468
1227701 MB, 재판출석 요구에 "뭐가 문제냐..건강 이해 못하.. 9 까불지마라 16:23:20 455
1227700 마음이 아픈 남동생 6 마음이아픕니.. 16:21:48 1,174
1227699 근데 왜 한국언론은 북한소식을 일본언론을 통해서 전할까요? 4 너는취재못해.. 16:18:50 340
1227698 우유가 살이 찌나요? 9 ㅇㅇ 16:17:56 760
1227697 18세 학생 체크카드 스마트폰과 연동?하는 방법? 18세 체크.. 16:15:05 90
1227696 아래.. 맞아요 최악 중 최악 경기 맞아요 34 16:12:37 2,424
1227695 아픈아이 두고 집나간 엄마 35 바람 16:11:29 2,550
1227694 며느리 상습 성폭행, 5년 구형이 말이 된다고 생각하세요? 10 wer 16:10:21 1,288
1227693 잠실인데 가사도우미 업체 괜찮은곳 있나요? 1 가사도우미 16:07:26 159
1227692 일본은 트럼프에 혼나고 푸틴에 혼나고 6 눈팅코팅 16:04:15 1,098
1227691 남편이 꽃제비가 뭔지 모르네요 11 ㄴㄴ 16:03:54 6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