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도와주세요ㅜㅜ 커터칼에 찔린 후의 찌르는 듯한 내부통증...

제발요 | 조회수 : 7,243
작성일 : 2013-01-06 22:46:46

5일전에 문구용커터칼에 아주 살짝 손가락 끝이 찔렸어요.

피도 안났고 거의 미세하게 긁힌 정도였는데,

문제는 2일쯤 후부터....

손가락 겉부분의 피부는 아무 문제가 없어보이는데,

찔린 곳의 내부에 아주 미세한 예리한 그 무엇이 박힌 듯한

미세한 통증이 계속 있어요. ㅠㅠ

그래서 이틀전에 수부클리닉 가서

엑스레이 촬영후 미세철입자가 안보이므로

그냥 소염진통제를 며칠 먹어보기로 하고

약복용중인데요,

 

통증이 잡히질 않아요 ㅜㅜ

은근 걱정되고 스치기만 해도 마치 가시가 박힌 듯이 아퍼서

온 신경이 곤두서 있어요...

점점(기분탓인지는 모르겠지만)

손가락 관절이나 팔 아랫부분이 다 아퍼지는 것 같은 기분도 들고요...

 

혹시 이런 경우 경험해보신 분 계실까요???

저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ㅜㅜ

손가락 속에서 곪고 염증이 생긴 것 같은데,

약 먹어도 효과가 없어요...

IP : 121.130.xxx.10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무조건 병원에 가셔야겠죠;;
    '13.1.6 10:50 PM (220.119.xxx.40)

    그리고 전 둔해서 에이포 용지에 베이거나 상자에 베여도 금새 까먹지만..
    보통 어느부분이 아프다 싶음 신경쓰면 더 아파요..기분상인지..파상풍인이지 알수 없으니
    병원 꼭 가세요

  • 2. 큰 병원 가 보세요.
    '13.1.6 10:50 PM (203.247.xxx.20)

    그런 통증 무섭네요, 내일 큰 병원 가 보세요 ㅠㅠ

  • 3. 원글이
    '13.1.6 10:52 PM (121.130.xxx.102)

    아이고, 댓글 보니, 더 무서워요...
    큰병원은 도데체 어느 병원을 가봐야할 지 감이 안와요...
    대학병원을 간다 해도 무슨 과를 가야 할 지,
    내일 당장 진료는 볼 수 있을지...ㅠ
    감사합니다..

  • 4. ...
    '13.1.6 10:53 PM (211.202.xxx.242)

    열은 안 나세요? 파상풍이면 어쩌나. 혹시 모르니까 얼른 병원에 가 보세요.

  • 5. 가까운 제일 큰 종합병원 응급실로 가세요.
    '13.1.6 10:53 PM (203.247.xxx.20)

    저라면 그럴 거 같아요.

  • 6. 저도 알면 어떻게 해드리고 싶은데
    '13.1.6 10:54 PM (220.119.xxx.40)

    가까운 큰병원 원무과에 전화하셔서 대략 손을 베였는데 그 뒤로 아프다..하고나서 진료예약 해달라고 해보세요 아마 괜찮을겁니다..

  • 7. 저요
    '13.1.6 10:55 PM (39.120.xxx.193)

    전 손바닥을 다쳤었는데요. 엄지손가락 바로 아래요.
    신경은 안다쳤고 여러바늘 꿰매기만했는데 통증이 시작되서 근 열흘을 고통속에서 보냈어요.
    어떤 통증이였냐면 팔꿈치를 어딘가에 부딪혔을때 징하고 울리며 아픈거 있죠? 그게 계속되는거예요.
    운전도 못하고 컴퓨터도 못했어요.
    병원갔더니 일시적으로 그럴수 있다고 소염진통제 줬고요. 어깨부터 팔까지 물리치료 계속받았었어요.
    물리치료받으면서 서서히 좋아지더라구요. 내일 병원가보세요. 아무래도 신경쪽 문제인것같아요.

  • 8. 원글이
    '13.1.6 10:56 PM (121.130.xxx.102)

    2008년에 참치캔에 베여서 응급실에 가 봉합하는 과정에서
    파상풍주사를 맞았는데,
    그게 효과가 없을까요????

    열은 없고,
    딱 그 통증만 있어요.ㅠ미치겠어요.

    대학병원에 예약센터에 전화를 해봐야하는군요...
    감사합니다..

  • 9. 녹슨 칼이면
    '13.1.6 10:57 PM (14.52.xxx.59)

    파상풍 주사 꼭 맞으세요

  • 10. 저요
    '13.1.6 10:57 PM (39.120.xxx.193)

    아 맞아요 윗님, 그때 병원에서 말한데 복합부위통증증후군 그거 였어요.
    나중엔 어깨까지 올라갔었어요. 그후로 멈췄으니 다행이지 정말 지옥같았어요.

  • 11.
    '13.1.6 10:58 PM (175.213.xxx.61)

    저두 조금 깊이 베었을때 한 3주정도 그렇게 욱신거리더 나았어요
    겉표면상처는 금새낫지만 속살은 잘 안낫나보다 하고 지냈는데 3주정도 지나니 아물던데요

  • 12. ...
    '13.1.6 11:01 PM (221.146.xxx.147)

    crps...저도 비슷한 경험이 있어서 걱정부터 됩니다.
    물론 괜찮으실테지만...
    전 조금만 상처나도 통증이 남으면 겁부터 나요 ㅠㅠ

  • 13. ...
    '13.1.6 11:02 PM (123.199.xxx.86)

    글 내용을 보니...'복합부위통증증후군'같네요..
    이게 심해지면...다발성통증증후군으로 발전하기도 해요..
    보통은 교통사고같은 충격에 의한 후유증으로 나타나는데...때때로...아무것도 아닌 가벼운 상처나..쇼크로도 발생되기도 합니다..
    그건 세균 감염 때문이 아니라...그야말로 쇼크 때문이예요..순간적인 충격에...뇌신경이 놀라..경직이 되면서...계속 그 때의 상황으로 인식하고...통증 상태를 유지하는 거라고 하네요..
    혹시 모르니...빨리 큰병원가서...진단해 보세요...초기에 잡아야 하는 무서운 병이예요..지금은 손가락이지만..그게 점점 부위를 확장시켜 갈 수도 있어요..
    그게 아니면...너무도 다행이겠구요...

  • 14. 응급실
    '13.1.6 11:42 PM (121.184.xxx.219)

    종합병원 응급실로 가세요.
    예약하고 그러면 시간만 지체되니까 응급실로 가시는게 제일 빠릅니다.

  • 15. 파상풍주사는
    '13.1.7 12:22 AM (122.128.xxx.72)

    한번 맞으면 10년동안은 안맞아도 된대요.
    닭 손질하다 식칼에 베였는데 파상풍주사 맞아야되더라구요.

    참, 아직 안맞으신분들은 보건소 가면 무료로 맞을 수 있어요.
    저도 병원에서 검사료에 주시료까지 댓가를 비싸게 치르고 나서야
    보건소에 가면 무료라는걸 알았지요~.아쉽,아쉽~~^^;;;

  • 16. ....
    '13.1.7 11:12 AM (175.223.xxx.86)

    손베엿는데 오래가는 통증이 복합부위통증 증후군
    이라고요? 그런게 있다니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381 대통령 1박4일 일정은 어떻게 계산한건가요? 플랫화이트 00:45:32 0
1224380 80년대 후반에 활동하던 남자 탈렌트 이름 좀 알려주세요. 4 유랑 00:40:46 147
1224379 제가 화낼만한 상황이 아닌가요? 3 . 00:39:54 149
1224378 연애는 정말 어렵네요. .. 00:39:23 93
1224377 살면서 정말 멋진 남자 만난 적 있으신가요? 2 ... 00:39:19 131
1224376 강원랜드 . 장자연. 삼송. 이명박그네. 국정원. 기무사... 2 00:37:06 82
1224375 초1 수준엔 이게 어려운 건가요? 6 찜찜 00:34:03 228
1224374 단돈 50만원 가지고 여행 가는 겁니다 후훗 4 냠냠후 00:32:53 375
1224373 문대통령님 오늘 사진 --폼페이오.볼턴과 6 345 00:31:15 338
1224372 김찬식님 페북”나도 하나 깐다.”/펌 드루킹관련 00:29:05 153
1224371 ㄷㄷㄷㄷ 이로써 드루킹과 남조선기레기들 끝! 4 도둑킹 00:27:46 354
1224370 석면 날리는 학교 ㅜ 1 .. 00:26:08 137
1224369 MBC 백분토론 박주민의원 최강욱 변호사 나왔어요 5 지금 00:24:59 286
1224368 지방에서 왔다고 무시하는 사람 3 지방 00:24:02 269
1224367 배명진 과거 대선후보토론 음성 분석 4 쯔쯔 00:23:11 483
1224366 동안 언니 이야기 보다 생각난 옛날 이야기 1 예전에 00:23:01 356
1224365 롯데 리조트 속초 혼자 1박 3 evecal.. 00:18:59 354
1224364 아이를 키우는 지혜 ᆢ한말씀부탁드립니다 3 00:10:37 446
1224363 시어른 병환에 간병인을 써도 자식은 욕먹는건가요? 22 ㅇㅇ 00:05:57 990
1224362 아나운서 이름이 생각 안나요 10 시민 00:03:39 552
1224361 알바 하루갔더만 내일 오지말래요.ㅎㅎㅎ 29 고고 2018/05/22 3,404
1224360 오늘 아침에 cgv에서 변호인을 봤어요... 3 변호인 2018/05/22 217
1224359 한살 강아지..너무 짖어요 ㅠㅠ 5 ㅇㅇ 2018/05/22 411
1224358 갑갑해서 써봐요.(길어요) 17 무기력 2018/05/22 1,669
1224357 지금pd수첩보세요 23 ㅇㅇ 2018/05/22 2,5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