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그것이알고싶다를 많이봐서 그런지.. 좀 이상하다는 생각도 드네요.

... | 조회수 : 4,997
작성일 : 2013-01-06 19:06:02

http://news.sportsseoul.com/read/entertain/1125995.htm

 

이 기사에 보면 조성민 여자친구가 헤어지자는 통보하고 다른 약속으로 집을 나간 시각이 밤 12시 5분..

조성민이 그 이후 바로 부모님과 여자친구에게 문자 보냈구요.

헤어질거면 보통 밖에서 따로 만나 통보를 하던가..

집에 불러들여 헤어지자고 통보한뒤 밤 늦은 시각 약속 있다며

본인 집에 남자친구 남겨놓고 나가버린건 뭔가요?

보통의 40살 여성이 새벽 3시 넘어서까지 밖에서 약속을 잡을 상황...

친구 만나서 술마셨나봐요.

그리고 보통 저런 문자 받으면 걱정되서 다시 돌아오거나

아님 경비실에 한번 가보라고 부탁할수도 있지 않았을까 싶어요.

자살을 막을 수 있는 상황이었는데.. 안타까워요.

사람들 보통 자살하기전 누군가 자기를 말려주길 바란다 하던데...

 

아무래도 생활고.. 우울증.. 여러가지 상황에 힘들긴 했겠지만...

 

그것이 알고싶다에 보니 자살로 위장한 타살도 있던데...

 

 

IP : 61.72.xxx.13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렇다면
    '13.1.6 7:11 PM (118.32.xxx.169)

    이번 부정선거등 정치이슈를 덮고자
    연예인을 지목해서
    자살로 위장한 타살을했따는거에요????

    너무 무시무시한데요...

  • 2. 그만합시다
    '13.1.6 7:13 PM (218.236.xxx.82)

    자살생존자라는 말이 있을정도로 가족이나 가까운 사람중에 자살자가 있는경우에 2차 자살의 위험성이 크게 증가하고 한명의 자살자가 주변의 8명 이상에게 영향을 미친다고 합니다.

    고인의 경우 주변인의 연이은 자살로 인한 충격과 상실감이 컸을텐데, 일반인이 아니다보니 오히려 힘든 상황을 극복하기 더 어려웠을거란 생각이 들고도 남습니다.

  • 3. ...
    '13.1.6 7:17 PM (183.91.xxx.79)

    자살한 사람들은 자신을 알아달라는 뜻으로 자살하기도 하지 않나요?
    자꾸 그만하자, 네티즌 탓이다. 이러는 사람들도 좀 답답해요.

  • 4.
    '13.1.6 7:17 PM (218.37.xxx.4)

    기사가 자택이라고도 하고 여친집이라고도 하는거보면 동거중이었을꺼 같은대요
    그여자와의 이별은... 더이상 갈데없는 신세가 되는거 아니었을까요?

  • 5. ...
    '13.1.6 7:21 PM (183.91.xxx.79)

    여자때문에 가정도 버리더니 여자때문에 자기인생도 버렸네요.
    몇대 독자로 태어나서 아버지가 운동도 시키면서 애지중지 키웠다는데
    그 사람한테 아버지는 뭐고, 자식은 뭐였을까요?
    전부인, 자기 친구였던 처남이 그렇게 갔으면 자기 인생과 남은 사람들에 대해
    더 책임감을 가지고 살아야했던거 아닐지...

  • 6. ㅇㄹ
    '13.1.6 7:29 PM (115.126.xxx.115)

    아무리 아무리...힘들었어도
    두 아이를 남겨두고...엄마 삼춘을 잃은...
    끝까지...무책임하다는...ㅠ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187 슬기로운감빵 고박사보고 남편이 ㅜ 14:15:41 0
1129186 펌)김OO 기자님! 좋은발상 14:15:31 3
1129185 남편이 빚이있있을때 부인명의의 집에 가압류할수있나요? 1 추위 14:11:34 75
1129184 과일이 싸도 너무 싸요 1 .... 14:11:17 153
1129183 오늘 문재인대통령 충칭임시정부 사진 보는데... 4 ㅠㅠ 14:08:24 130
1129182 유아교육과 1 고등맘 14:08:02 56
1129181 와~충칭 가서 문재인대통령 만나신 분 4 좋겠다 14:06:05 163
1129180 노인요양등급 문의드립니다 3 ... 13:59:51 92
1129179 국경없는 기자회, 중국인 한국기자 폭행 규탄 11 ..... 13:58:41 206
1129178 문대통령의 디테일..ㄷㄷㄷ/오유펌 15 와우 13:57:21 541
1129177 76분동안 1346명 서명추가!기자들에대한불신 3 기자향한불신.. 13:52:44 181
1129176 70대 분들 설화수 자음생 크림 좋아하시나요? 설화수 13:48:03 91
1129175 중3딸이 제 mcm가방 들고 외출했어요. 17 .. 13:46:04 1,340
1129174 문 대통령 '대한민국 임시정부는 우리의 뿌리입니다' 8 이게나라다 13:45:59 161
1129173 고등수학(문과) 인강 선생님 추천 부탁드립니다. @@ 13:45:33 41
1129172 일본 젊은이들도 환승이별 같은거 하나요? ㅇㅇㅇ 13:45:15 95
1129171 문재인 대통령 혼밥에 청, '실용적 성격 반영된 것' 25 OoOo 13:39:00 442
1129170 유명한 빵집빵 다 먹어봤는데 최고는 31 빵순이 13:38:21 2,174
1129169 문재인대통령 충칭 임시정부 방문사진.뭉클 20 13:35:28 578
1129168 편의점 하시는 분들 알바 채용하실때 4 ... 13:31:21 437
1129167 병원 진료비 ㅇㄹ 13:31:06 80
1129166 교토 호텔 추천 부탁드립니다. 여행 13:29:01 83
1129165 삼켜야할정도로 따듯한 침이 가득 나오는거 어떤 안좋은 증상인가요.. 1 ㅠㅠ 13:27:48 123
1129164 홍익학당 윤홍식 강의 들으시는 분? 6 유튜브 13:26:42 150
1129163 4년전 당신의 마음을 나도 느끼고 왔다. 7 ㅇㅇ 13:22:52 5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