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패딩 없이 올 겨울 나는 분들 계세요?

^^ | 조회수 : 2,740
작성일 : 2013-01-06 07:19:18

서울 아니고 따뜻한 남쪽 지방에 살아요

아직도 살까말까 고민중이랍니다.

짧은 캐주얼 패딩 저렴한거 하나 있는데 아이 데리고 다닐때 출근할때도

막 입고 다니고 지겨우면 출근할때는 예전에 입던 코트 입구요

출근하면 또 근무복 금방 갈아입으니 사실 옷 아무거나 입고 다녀요

 

담주는 날씨가 좀 풀린다 하니 이래저래 1월이 금방 갈거 같고

2월달 쯤에 집 바로 앞에 걸어서 한 5분쯤 되는 곳으로 근무지를 옮길거 같거든요

그래서 또 비싼  패딩은 필요없을거 같구요

동선이 집, 회사,마트,동네도서관 이게 거의 다예요

애 데리고 다닐때 좋은 옷 부담스럽더라구요

이래저래 옷 안살 핑계만 찾고 이네요 ㅋㅋㅋ

 

걍 버티고 있는 중인데 브랜드 가서 몇년 입을만한 걸로 하나 살까

인터넷 쇼핑몰에서 10만원~20만원 정도 하는거

하나 살까 말까 올해만 참을까 갈등되 죽겠어요

근데 이상하게 쇼핑몰 구매후기에 착용샷 보면 또 이상하게 구매욕구가 확 사그러 들어요

다들 너무잘샀다 맘에 든다 가격대비 굿이다 이러는데 사진보면

새옷인지 입던 옷인지 잘 모르겠고 이쁜지도 모르겠고 그래요

사진을 못찍어서 그럴까요

저처럼 아직 고민하고 계신분들 이제라도 사실건가요

 

IP : 211.114.xxx.17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3.1.6 7:27 AM (58.148.xxx.103)

    전 버틸려고요
    내년되면 같은 패딩도 유행이 어찌 될지~

  • 2. ...
    '13.1.6 7:51 AM (203.226.xxx.119)

    저요. 심지여 강원도에요. 차가지고 아이데리고 다니니까 코트로도 버텨지네요. 임신중이라 옛날구닥다리는 들어가지도않고 새로 살 몸매도 아니고...스포츠브랜드아니고서 다 유행탈 것 같은 디자인이라서요

  • 3. 기쁘미
    '13.1.6 8:51 AM (121.170.xxx.211)

    저도 계속 직장생활해서 낡은 코드만 세벌있어요. 그런데 올해 겨울은 너무 추워 도저히 코트로 버틸수가 없더라구요. 코트안에 계속 껴입으니 꽉 끼기도 하구요. 움직임도 불편하고..
    그래서 얼마전에 아울렛 매장에 가서 기본스타일의 패딩점퍼를 하나 샀어요. 거의 20만원이나 들었지만
    앞으로 죽~~~입으려구요.bcbg라는 브랜드인데 캐주얼브랜드보다 괜찮은 가격이구 디자인도 좋았어요. ^^

  • 4. ...
    '13.1.6 10:31 AM (112.186.xxx.25)

    그냥 한벌 사세요
    인터넷 백화점 쇼핑몰 봐도 패딩 10만원대 중후반짜리도 많아요
    요즘 길거리 돌아 다녀도 코트 입는건 20대 젊은 여자들 몇 빼고는 없더라고요

  • 5. 따신데..
    '13.1.6 10:35 AM (116.36.xxx.21)

    패딩 따뜻해서 좋은데요.. 전 십년넘게 패딩족.. 추위를 많이타서요.
    하나사면 4년이상 입어요. 크게 유행안타는데..

  • 6. ...
    '13.1.6 11:59 AM (211.234.xxx.101)

    십년만에외투장만했습니다
    오리털패딩으로요
    저거없었으면어땠을까
    아찔합니다

  • 7. shortbread
    '13.1.6 3:22 PM (59.15.xxx.174)

    전 25 년 전 오리털 파카 입고 다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841 삼성 노조 없는 이유 .. 06:59:01 3
1226840 스커트 허리 줄이면.. 상큼 06:55:09 22
1226839 깊은 산속에 쉴 수 있는 절이나 암자 서울여자 06:51:23 47
1226838 중딩남아 선크림 스킨로션 바르나요 추천 주말 06:48:24 34
1226837 순돌이 같이 생긴 남자 5 인물 05:11:17 591
1226836 자녀와 함께 가족사업 하시는 분 계신가요? 1 혹시 04:58:35 441
1226835 매운거 먹고 토한 건 처음이에요. 송주불냉면 3 으으으 04:30:25 894
1226834 떼와 고집이 심한 아이때문에 너무 힘드네요 ㅠ 8 ..... 04:20:56 712
1226833 여행오면잠을 못자요 5 미티네 04:12:28 785
1226832 이런 스타일 좋아해요 1 03:41:54 783
1226831 잘생긴 남편, 옆에 자고 있어요 5 ^^ 03:37:23 2,830
1226830 애견 미용 집에서 하세요 5 ..... 03:30:51 674
1226829 근데 도람뿌가 아무리 관종이라도 ㅎㅎ 03:19:57 472
1226828 제가 난방을 과하게 하는건가요? 보일러 사용법 좀 알려주세요 2 . 03:18:23 726
1226827 아무래도 전생의 인연이다 싶은 사람이 있나요? 9 . 03:16:54 1,024
1226826 지금의 이 다이내믹한 판국은 4 번개팅 02:48:07 1,298
1226825 아이가 집에 오다가 중학교시절 일진?애를 만났다고 하는데 7 .. 02:43:00 1,294
1226824 못생긴남친요.. 5 ... 02:27:15 1,335
1226823 못생긴 시리즈에 얹어 ㅋ 5 ㅎㅎ 02:09:46 1,201
1226822 염호석씨 아버지라는 작자 6억 다 써버렸다고 8 .. 02:00:01 2,806
1226821 잔류일본인 16 역사 01:52:56 1,898
1226820 교통사고 때문에 미치겠어요. 6 제인에어 01:51:24 1,443
1226819 녹차 여러분들은 어디꺼 드시나요? 4 ........ 01:47:52 469
1226818 네이버 여론 조작질을 대놓고 하네요. 1 snowme.. 01:41:08 622
1226817 배고픈데 참아아겠죠? 17 어흑 01:37:39 1,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