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랑 별거 없는 거 같지 않아요?

Zzz | 조회수 : 3,546
작성일 : 2013-01-06 00:01:33
운이 없었는 지 나쁜 남자를 너무 사랑했어요
그사람은 결혼 했는데도 절 안놔주어ㅆ 구요(심리적으로)

3월에 그 사람 식 올리고
그사람한테 벗어나려고 열심히 사람 만나서 두번째 연애를 시작해ㅆ어요.
상대방이 사귀자 해서 사귀면서도 결혼 한 전 남친에 대한 사랑을 끈어낼수가 없다가
차츰 두번째 남친에게 마음의 문을 열려고 하는 중에 두번째 남친이 헤어지자 하더군요
여러가지 이유가 있어ㅆ겠만 그사람 내가 자기가 아닌 전남친을 사랑한데요
사실이 아니였지만 이미 난 두번째 남친을 사랑하기 시작했는데 제 얘기는 들어보지도 않더군요 저 많이 그 사람한테 잘못했었어요

사랑을 믿지 않는다 머 이러면서 헤어졌구 정말 칼같이 제 모든 연락을
끝어버렷어요

제 인생에 다시 못 만날것 같은
첫번째 사랑보다 더 많이 아파한것 같네요

근 일년이 지나니 지금 모든 감정들이 정리 되면서
이상적으로 생각되어지네요

첫 남자친구 때문에 모든 것을 포기하려고까지 해ㅆ는ㄷㅔ 지금 정말 매가 왜 그랬나싶어요
둘째도 서서히 그러고요

이렇게 사라질 감정이 사랑이라면 사랑은 그냥 잠시 취하는 환상 같아요

내게 아픔을 준 그에게로 벗어난것이 기쁘면서
다시 사랑에 빠지지 않을것 같아요 그 실체를 알기에....

IP : 211.234.xxx.16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별거 아녀요
    '13.1.6 12:06 AM (110.32.xxx.168)

    그냥 뇌의 호르몬 작용이죠, 내 유전자의 번식을 위한.

    근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또 사랑에 빠지실 걸요.

    폐경기 올 때 까지는 계속 수컷을 보고 반할겁니다,
    그게 암컷의 본능.

  • 2. ...
    '13.1.6 12:07 AM (122.42.xxx.90)

    모두 님의 어리석음으로 인한 자업자득의 결과인데 결과는 쌩뚱맞게 사랑의 허무함으로 끝나네요.

  • 3. ..
    '13.1.6 12:11 AM (116.38.xxx.91)

    사랑 진짜 별거 아니에요. 선봐서 조건맞으면 결혼하는거 이해안됐는데 나이먹으니 이해돼요. 그냥 호르몬작용 감정의부침 그러나 부대끼면서 서서히 닳아없어질 별 거 아닌거.

  • 4. 또마띠또
    '13.1.6 12:11 AM (112.151.xxx.71)

    진짜 안빠질까요?

  • 5. 댓글이 왜이래요
    '13.1.6 12:15 AM (121.144.xxx.111)

    사람이라면 저럴수 있는거지
    댓글이 너무 쫌 그러틴
    저도 사랑?별거없는것같아요

  • 6. wj
    '13.1.6 12:20 AM (119.56.xxx.175)

    저두 님처럼 빨리 그런 감정이였으면 좋겠어요.
    20대때 너무힘겹게 빠져나왓는데 지금또 너무 힘드네요.
    지나고나면 허상인고 신기루인거 아는데 그당신 너무너무 힘들다는거.
    그런데 남들이 보기엔 그저 쓸데없는 감정놀이쯤으로 보이겠죠.
    근데 사랑 그거 또 빠지는거 맞는거같아요.

  • 7. ...
    '13.1.6 12:20 AM (211.234.xxx.119)

    사랑 별거 아니다.
    그럼에도 사랑뿐이다.

    님에게 가슴뜨끈한 사랑이 찾아오길...

  • 8. 종족번식욕
    '13.1.6 12:25 AM (112.187.xxx.226)

    종족번식욕이 흔히 말하는 이성간의 사랑이예요.
    일종의 뇌에서 나오는 마약.. 환각제.
    머 섹스하라고 만들어진 몸인데 하나도 안이상하네요.
    우리몸의 세포는 과장해서 말하면 모두 성세포.
    그런 번식욕이 없다면 한세대가 지나기 전에 인류전멸이래요.
    아무도 이성에게 관심이 없고 다들 독신생활을 즐기며 늙어죽을때까지 산다고 해보세요.
    지금 육십억 인구, 100년만 지나도 지구에 아무도 남지 않아요.

  • 9. .........
    '13.1.6 1:50 AM (121.136.xxx.170)

    결혼해서 살다보니 사랑이 별거 아니구나 싶을때도 있어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결혼하지 않은 내 인생은 또 별거 있었을까 싶은 생각도 들지요.
    그렇게 생각하면 자식은요....자식이야말로 없으면 근심 걱정 기쁨없이 사는 인생인데 자식없이 산다고
    모두들 수도승처럼 살게 될까요.
    그저 인생은 남 하는거 다 하면서 희노애락 겪으며 사는게 진짜가 아닐지하는 생각이 듭니다.
    시집살이 독하게 하는 친구가 사랑 별거 아니다 할때는 울컥했지만 님의 경우는 별거일수 있어요.
    아직 기회가 많고 이제까지의 경험은 좋은 사람을 알아볼 경험을 만들어 줬으니 이제부터 별거일수 있게
    좋은 사람을 만나시면 됩니다.
    좋은 사람이 내 남편이 되고 내아이의 아버지가 되는일은 인생의 평화를 가져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154 행시출신 선남 고민입니다 19:39:27 53
1223153 스케쳐스 고워크 사이즈 왜 품절인가요? .. 19:38:02 43
1223152 자유게시판 글 스크랩은 어떻게 하나요? 1 궁금해요 19:36:20 33
1223151 상습 불법주차 참다못해 신고했더니 보복전화받았어요 대치동 19:35:59 134
1223150 받기만 하는 친구 시모상도 챙겨야 하나요 6 ㅇㅇ 19:33:17 219
1223149 갠적인 느낌이지만 해리왕자 부인 식모삘나요.. 2 흠.. 19:33:13 221
1223148 스팀 무선다리미 뭐 살까요 ..... 19:26:05 47
1223147 찌개보다 전골이 좋아요 .오늘 뭐해드시나요 오예 19:23:41 82
1223146 아말 클루니는 옷쇼핑만 해도 맨날 바쁘겠네요 6 ... 19:16:23 788
1223145 해외여행 많이 하신분들 그럼에도 다시 가보고 싶은 곳은 어디인가.. 2 조가비 19:15:29 408
1223144 이재명은 암만봐도 글렀네요.jpg 9 엠팍추천글 19:13:54 572
1223143 버닝 후기,해석 남깁니다. 볼만해요 ~(스포유) 6 간만에 19:07:41 435
1223142 스타벅스 프리퀀시 매트 1 그린 19:05:48 307
1223141 명치쪽 속이 아파요 3 .... 19:04:15 161
1223140 열린음악회 안치환 보다가... 9 hum 19:03:19 619
1223139 가족나들이에 같이 데려가라는 시누님 15 18:59:38 1,233
1223138 육아 중 다이어트, 팁 좀 주세요 3 ㄴㄹ 18:58:31 215
1223137 산후도우미 교육을 받고 싶은데 어디를 알아봐야 하나요? 3 ... 18:54:44 157
1223136 중고생 남매끼리 사이 안좋은게 평범한건가요? 6 .. 18:53:54 610
1223135 혹시 한방 암치료제. 넥시아..효과보신분 계실까요? 4 혹시 18:52:32 235
1223134 저작권 질문드려요 .. 18:50:43 75
1223133 일생 남한테 주기만 하시는 분들 계신가요? 5 oo 18:40:26 523
1223132 텍사스 총기난사 "좋아하는 학생 안쏴..내 이야기 전하.. ㅜㅜ 18:39:18 723
1223131 배우 꿈 꾼 K-9 자주포 사고 병장, 전역 못한 까닭 3 snowme.. 18:30:42 729
1223130 당일치기 혼자 여행 강릉시티투어버스 어떨까요? 혼자서 18:29:03 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