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랑 별거 없는 거 같지 않아요?

Zzz | 조회수 : 3,569
작성일 : 2013-01-06 00:01:33
운이 없었는 지 나쁜 남자를 너무 사랑했어요
그사람은 결혼 했는데도 절 안놔주어ㅆ 구요(심리적으로)

3월에 그 사람 식 올리고
그사람한테 벗어나려고 열심히 사람 만나서 두번째 연애를 시작해ㅆ어요.
상대방이 사귀자 해서 사귀면서도 결혼 한 전 남친에 대한 사랑을 끈어낼수가 없다가
차츰 두번째 남친에게 마음의 문을 열려고 하는 중에 두번째 남친이 헤어지자 하더군요
여러가지 이유가 있어ㅆ겠만 그사람 내가 자기가 아닌 전남친을 사랑한데요
사실이 아니였지만 이미 난 두번째 남친을 사랑하기 시작했는데 제 얘기는 들어보지도 않더군요 저 많이 그 사람한테 잘못했었어요

사랑을 믿지 않는다 머 이러면서 헤어졌구 정말 칼같이 제 모든 연락을
끝어버렷어요

제 인생에 다시 못 만날것 같은
첫번째 사랑보다 더 많이 아파한것 같네요

근 일년이 지나니 지금 모든 감정들이 정리 되면서
이상적으로 생각되어지네요

첫 남자친구 때문에 모든 것을 포기하려고까지 해ㅆ는ㄷㅔ 지금 정말 매가 왜 그랬나싶어요
둘째도 서서히 그러고요

이렇게 사라질 감정이 사랑이라면 사랑은 그냥 잠시 취하는 환상 같아요

내게 아픔을 준 그에게로 벗어난것이 기쁘면서
다시 사랑에 빠지지 않을것 같아요 그 실체를 알기에....

IP : 211.234.xxx.167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별거 아녀요
    '13.1.6 12:06 AM (110.32.xxx.168)

    그냥 뇌의 호르몬 작용이죠, 내 유전자의 번식을 위한.

    근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또 사랑에 빠지실 걸요.

    폐경기 올 때 까지는 계속 수컷을 보고 반할겁니다,
    그게 암컷의 본능.

  • 2. ...
    '13.1.6 12:07 AM (122.42.xxx.90)

    모두 님의 어리석음으로 인한 자업자득의 결과인데 결과는 쌩뚱맞게 사랑의 허무함으로 끝나네요.

  • 3. ..
    '13.1.6 12:11 AM (116.38.xxx.91)

    사랑 진짜 별거 아니에요. 선봐서 조건맞으면 결혼하는거 이해안됐는데 나이먹으니 이해돼요. 그냥 호르몬작용 감정의부침 그러나 부대끼면서 서서히 닳아없어질 별 거 아닌거.

  • 4. 또마띠또
    '13.1.6 12:11 AM (112.151.xxx.71)

    진짜 안빠질까요?

  • 5. 댓글이 왜이래요
    '13.1.6 12:15 AM (121.144.xxx.111)

    사람이라면 저럴수 있는거지
    댓글이 너무 쫌 그러틴
    저도 사랑?별거없는것같아요

  • 6. wj
    '13.1.6 12:20 AM (119.56.xxx.175)

    저두 님처럼 빨리 그런 감정이였으면 좋겠어요.
    20대때 너무힘겹게 빠져나왓는데 지금또 너무 힘드네요.
    지나고나면 허상인고 신기루인거 아는데 그당신 너무너무 힘들다는거.
    그런데 남들이 보기엔 그저 쓸데없는 감정놀이쯤으로 보이겠죠.
    근데 사랑 그거 또 빠지는거 맞는거같아요.

  • 7. ...
    '13.1.6 12:20 AM (211.234.xxx.119)

    사랑 별거 아니다.
    그럼에도 사랑뿐이다.

    님에게 가슴뜨끈한 사랑이 찾아오길...

  • 8. 종족번식욕
    '13.1.6 12:25 AM (112.187.xxx.226)

    종족번식욕이 흔히 말하는 이성간의 사랑이예요.
    일종의 뇌에서 나오는 마약.. 환각제.
    머 섹스하라고 만들어진 몸인데 하나도 안이상하네요.
    우리몸의 세포는 과장해서 말하면 모두 성세포.
    그런 번식욕이 없다면 한세대가 지나기 전에 인류전멸이래요.
    아무도 이성에게 관심이 없고 다들 독신생활을 즐기며 늙어죽을때까지 산다고 해보세요.
    지금 육십억 인구, 100년만 지나도 지구에 아무도 남지 않아요.

  • 9. .........
    '13.1.6 1:50 AM (121.136.xxx.170)

    결혼해서 살다보니 사랑이 별거 아니구나 싶을때도 있어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결혼하지 않은 내 인생은 또 별거 있었을까 싶은 생각도 들지요.
    그렇게 생각하면 자식은요....자식이야말로 없으면 근심 걱정 기쁨없이 사는 인생인데 자식없이 산다고
    모두들 수도승처럼 살게 될까요.
    그저 인생은 남 하는거 다 하면서 희노애락 겪으며 사는게 진짜가 아닐지하는 생각이 듭니다.
    시집살이 독하게 하는 친구가 사랑 별거 아니다 할때는 울컥했지만 님의 경우는 별거일수 있어요.
    아직 기회가 많고 이제까지의 경험은 좋은 사람을 알아볼 경험을 만들어 줬으니 이제부터 별거일수 있게
    좋은 사람을 만나시면 됩니다.
    좋은 사람이 내 남편이 되고 내아이의 아버지가 되는일은 인생의 평화를 가져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1738 목동 쪽 교정치과요 가자 11:40:32 21
1311737 서운함을 해소하려면~~~ 3 멍청하네 11:39:36 84
1311736 중국갈때 비자받는거 너무 불합리하고 짜증나요 3 중국 11:39:18 110
1311735 길에서 문대통령 가지고 싸우는 노인들 1 ... 11:38:03 146
1311734 이재명 생명 연장 누가 시켜주고 있는데 3 .... 11:37:41 108
1311733 어제 김어준씨에 대한 글을 썼는데 빈댓글이 50개이상 달렸어요... 17 궁금합니다... 11:36:56 85
1311732 남양유업, 우유 가격 4.5% 인상…1ℓ는 용량 10% 줄여 11 .... 11:35:16 157
1311731 화장대 위치 창가 햇볕쪽 아니면 안쪽 조명 키고 ~ 1 자우마님 11:35:05 56
1311730 부산 마린시티 미역국 정말 맛있었어요 4 ^^ 11:34:03 244
1311729 2021에 나라빚 900조 넘을 것. 15 .... 11:31:48 212
1311728 중고생 과외 중개 사이트좀 알려주세요. 오르비는 이미 가입했어요.. 2 엊그제 11:31:03 50
1311727 중국어 혼자 공부하는데 모르겠어요, 어렵네요 ㅜ 2 어렵네요 11:27:01 139
1311726 안동 사시는분께 여쭐께요~~ 4 소란 11:26:07 144
1311725 햔대닷컴은 무슨 적립금 사용기한이 60일밖에 안되나요? 2 .... 11:25:10 86
1311724 시모 한번 오시면 며칠동안 화가 나요 8 어우 11:25:07 624
1311723 중간고사 시험지 또 유출 3 정시100%.. 11:22:36 380
1311722 목줄 안한 개 신고 어떻게 하나요? 8 궁금 11:22:19 233
1311721 오늘습관 생리대 JTBC, 저가의 라돈아이로 측정…법적 대응 예.. 1 .... 11:21:07 244
1311720 드럼 세탁기와 건조기는 큰게 좋겠지요? 3 ㅇㅇㅇ 11:20:44 80
1311719 고구마 말리려는데요 2 . . . 11:18:46 201
1311718 곧 아이가 태어나는데 친정 근처로 이사가야 할까요? 25 .. 11:15:48 632
1311717 김부선사건 요약좀 부탁드립니다 1 ㅇㅇ 11:15:17 143
1311716 대구교육청 “비리 사립유치원 실명공개 어렵다” 8 ㅋㅋ 11:12:14 382
1311715 김포 맘카페 3 마녀사냥 11:12:10 666
1311714 한국 국가경쟁력, 140국 중 15위..11계단 상승 4 쑥쑥 11:10:07 2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