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63년생이 왜 50인가요?

이해가? | 조회수 : 4,775
작성일 : 2013-01-05 20:42:59

만으로 말 한 걸까요?

아침마당에 나온 63년생 두 분이 이제 50됐다고 하길래..

암만 계산해도 51살인데..

왜냐면 우리 신랑이 64년생이라서 알거든요.

잘 못 말한거 아닌가요?

IP : 125.135.xxx.13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3.1.5 8:43 PM (211.246.xxx.192)

    티비에선 만나이로 많이하잖아요

  • 2. 233
    '13.1.5 8:45 PM (221.138.xxx.106)

    tv에선 다 나이 줄여서 얘기해요.
    만나이로

  • 3. ...
    '13.1.5 8:48 PM (180.228.xxx.117)

    미국식으로 해서 한살이라도 쭐일려고..
    특히 나이에 민감한 여자분들은 만 나이를 좋아하죠.
    요새는 생일 날자까지 따져서 게산하면 잘하면 2살도 줄일 수 있어요.
    집 나이로 하면 51살인데 생일 날짜로 따지면 49년 11개월 29일--> 분명히 501년이
    못 되었으니 49살 맞지요? ㅋㅋㅋ

  • 4. ...
    '13.1.5 8:49 PM (180.228.xxx.117)

    오자 정정
    501년==>50년

  • 5. ..
    '13.1.5 8:50 PM (39.113.xxx.36)

    63년생 만으로 하면 대부분 49이에요.
    오늘이 1월 5일인데 생일 지났으면 만으로도 50이지만요.
    제가 63년생이에요.

  • 6. 만나이로 통일했으면..
    '13.1.5 8:54 PM (218.146.xxx.146)

    나이 먹어가는게 넘 싫어요ㅠ
    울나라만 외국보다 한두살씩 많은 것도 넘 이상하고ㅠ

  • 7. 그게요
    '13.1.5 9:37 PM (218.48.xxx.145)

    50이 맞습니다. 우리나라만 태어났을때 한살로 쳐서...뭐든 좀 갖다 덧붙이는게 워낙 버릇이 되놔서...ㅋㅋ

  • 8. 999
    '13.1.5 10:35 PM (188.105.xxx.191)

    생일 날자까지 따져서 게산하면 잘하면 2살도 줄일 수 있어요2222
    저 우리 나라 나이로 하면 76년생 38살인데 으....징그러워!!!

    만으로 하면 36살이에요.

  • 9. 하늘땅별땅
    '13.1.6 7:53 PM (182.208.xxx.210)

    넓게 통할대는 만나이로 했으면 합니다. 나이가 취업만기에 딱걸려서요..
    쓸데없이 정나이로 하지말고 만나이로 했슴 좋겠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774 탈북자들 시위 요즘 08:10:55 27
1225773 국내 여행 상품 추천 부탁드립니다. 토닥토닥 08:10:33 8
1225772 자식이 이럴 때, 어떻게 반응 하시나요? . . 08:09:49 47
1225771 전화, 편지 아니라고 트럼프가 무시할지도 ... 08:08:58 55
1225770 촛불집회 1 ... 08:05:15 78
1225769 미국은 통일을 바라지 않는다 2 유대인앞잡이.. 07:59:13 245
1225768 지하철 입구에서 미친아저씨한테 기습당했어요.. 4 지하철 07:53:07 803
1225767 황사보통이면 환기시켜도 되지않나요? 2 ... 07:48:33 288
1225766 전국 돌며 여성 몰카 6천 장 찰칵…30대 구청직원 적발 4 ㅇㅇ 07:46:19 390
1225765 여름 (혼자) 여행 추천 좀 해주세요. 3 오렌지 07:41:03 235
1225764 [속보] 北김계관 “美와 아무 때나 마주앉아 문제 풀 용의 20 어서 마주앉.. 07:40:54 1,865
1225763 우리의 통일을 바라지 않는게 맞네요 4 노랑 07:37:31 442
1225762 北김계관 "대범하고 열린 마음으로 美에 시간과 기회줄 .. 6 ... 07:37:21 625
1225761 제 아들은 공부를 스스로 엄청 잘 해요 8 ... 07:35:31 1,117
1225760 백년의 기다림 - 진관사 칠성각에서 나온 태극기에 쌓인 것들 한반도의평화.. 07:34:59 264
1225759 버스에서 50대 중년남이 어깨에 성기를 비볐어요 7 .. 07:32:19 1,451
1225758 시댁 가사도우미 어떻게 써야하나요 2 ... 07:28:53 664
1225757 문재인을 보면 박근혜랑 겹쳐보여요 52 얼굴마담 07:23:38 2,033
1225756 어디까지 살을 빼야 레깅스위로 살안빠져나올까요. 3 .. 07:19:23 629
1225755 혈압 당뇨 4 당뇨 07:18:39 360
1225754 이 와중에 정세현 장관님 걱정중.. 1 이와중 06:46:19 1,991
1225753 새끼 토끼 구출 후기 2 33 06:30:25 2,571
1225752 결혼식날 눈물 나오신 분 9 06:21:20 831
1225751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기도합니다 7 ㅇㅇ 06:19:04 632
1225750 잠을 못잤어요.걱정되서.ㅠㅠ 15 .... 06:13:07 4,0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