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사랑해서 헤어진다라는 말

사카모토료마 | 조회수 : 3,748
작성일 : 2013-01-05 16:02:25


저는 처음에는 에이 그런게 어디있어

사랑해서 왜 헤어지는 거지? 사랑하면 결혼해서 알콩 달콩 살아야지 

상대방을 위해 왜 헤어지냐고 생각하고 있었거든요.


그런데..

제가..그 경우가 되니깐.... 되더라구요.


상대방(아 연상이였음)은 나이가 점점 많아지고..

나는 아직도 학생이고....

상대방은 결혼 압박이 슬슬 가해오고.... 본인은 환경이 전혀 안되고...

나 헤어지면 더 좋은 조건에 남자 만나 결혼할 수 있는 여자를 잡아두는건 아닌가 싶기도 해서..

헤어졌는데..

사랑해서 헤어진다라는 말 이제야 조금 이해가 되네유..
IP : 118.45.xxx.15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스뎅
    '13.1.5 4:03 PM (124.216.xxx.225)

    김지미 최무룡

  • 2. 잔잔한4월에
    '13.1.5 4:05 PM (175.193.xxx.15)

    순수로맨스죠
    ...상대방을 행복하게 해줄수 없다는것을 깨달았을때 헤어질수밖에 없는것

    요즘은 그런 순수로맨스는 없는것 같습니다.
    ...철저하게 계산해서 달면 삼켰다가 좋은물건(!)나오면 헌신버리듯 버리는것.
    이게 요즘 트렌드니. 전통적인 가치관이 전복된 현재의 수준이죠.

  • 3. ...
    '13.1.5 4:17 PM (122.42.xxx.90)

    사랑해서 헤어지는 게 아니라 서로 현실을 깨닫고 쉬운 길을 선택한거죠. 사람은 원래 이기적이니 누구탓도 아니지만 그런식으로 미화하는 건 좀 손발이 오글거려요.

  • 4. 사카모토료마
    '13.1.5 4:21 PM (118.45.xxx.159)

    작성하신분" ..." 분..
    죄송해요. 제글인데.. 미화시켰나보네요..미화되어서 손발이 오글거렸나요.

    전 진심인데.. 손발이 오글 거렸다면 사죄드릴께요.

  • 5. 최무룡/김지미
    '13.1.5 4:22 PM (61.78.xxx.117)

    최무룡씨가 나중에 '사랑해서 헤어진다'는 말은 기자가 지어낸 것이지 자신이 한 말이 아니라고 밝혔어요.

  • 6. 사카모토료마
    '13.1.5 4:28 PM (118.45.xxx.159)

    저...........
    최무룡 김지미 씨가 누군지..모르고요.. 저는... 제가 그랬다고 글을 올린거에요;;

  • 7. ㅇㅇ
    '13.1.5 4:40 PM (125.146.xxx.107)

    사랑해서 헤어지는 게 아니라 서로 현실을 깨닫고 쉬운 길을 선택한거죠 222
    님같은 경우는 꽤 있지 않나요
    진짜 현실인정이지 사랑해서 헤어지는건 아닌 거죠

  • 8. 사랑은
    '13.1.5 4:45 PM (61.73.xxx.109)

    나이가 드니까 사랑은 책임까지 포함하는거라고 생각이 들어요 자신의 사랑의 결과에 책임질 자신이 없으니까 포기한거지 사랑해서 포기한거라는 생각은 안드네요 여자입장에선 싸늘한 생각이 들어요

  • 9.
    '13.1.5 5:01 PM (223.62.xxx.211)

    님같은 케이스 주변에서 봤는데
    남자가 암것도 모르다
    결혼준비하면서
    현실깨닫고
    여자친구한테 미안하다면서 이별

    근데
    제가 보기엔 상황과
    나이먹어가는 여친 부담스러워서
    이별하는것 같던데
    본인은
    임재범 너를위해처럼
    생각하더만요
    아름다운 이별로 생각하고


    원글님이
    여자친구 몇년 붙들고 한거
    아니면
    잘못도 아니고
    나이먹고 어른되면서
    현실을 안거죠
    인생과정예요

  • 10. 저두
    '13.1.5 5:45 PM (1.126.xxx.156)

    원글님처럼 저도 당해봤어요
    가진 거없고 알콜중독에 몸도 마음도 아픈 남자..사랑하니 다른 좋은 사람 만나라며
    그만 만나자고 해서 한 일년 연락없다가
    연말에 연락이 닿아서, 또 그리 술쳐마시고 지지부진 하고 있네요
    그런데 생각해 보면 내가 더 돈 나올 구석이 없는 거 같아서 차버린 거 같기도 하고 아리송 해요..
    전 다행히 취직두 하고 그래서 먹고 살만 해요.
    그인간 돈 빌려준 거 생각하면 적선했다 생각해요, 그때 돈 천만원 정도
    날리고 전 지금 연봉 6천 이거든요. 그때 같이 노닥거리고 알콜중독의
    세계로 안들어간거 얼마나 다행인지 싶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442 휴대폰 액정이 아침부터 09:53:56 0
1128441 고등 여학생 생일선물 추천 좀 해주세요 ... 09:52:34 7
1128440 온순한 기레기들이 있습니다. 2 ㄱㄴ 09:50:10 53
1128439 고1아들 여드름에 좋은 화장품 추천부탁드려요 방울 09:48:47 18
1128438 초.중등 단원평가 문제. 무료로 인쇄할수 있는곳 있나요~.. 2 문의요~ 09:42:30 111
1128437 기레기들이 문통 노력에 찬물을 끼얹네요 15 기레기들 09:42:16 320
1128436 택시타고 이동중인데 3 ㅜㅜ 09:41:58 122
1128435 청와대 수행기자단 해체 청원 8 기레기 09:40:59 228
1128434 카톡 질문 있어요 ~~ 1 카톡초보 09:40:28 62
1128433 패키지여행가는데 현금 어디다 보관해요? 2 나무안녕 09:39:33 131
1128432 통신사 해지요금 직원실수 09:31:02 63
1128431 한의사협회 "의협 궐기대회, 극단적 이기주의".. 1 샬랄라 09:25:36 256
1128430 원두커피 밀폐용기에 보관해야 하나요? 2 ... 09:25:21 161
1128429 학ᆞ종준비하며 입시컨설팅받아보신분 계실까요? 2 수능 09:22:34 205
1128428 이거 아침에 보고 웃겨서 죽을뻔했어요... 9 우하하하 09:21:32 1,412
1128427 아파트 창문 결로 물방울 8 결로 09:21:05 376
1128426 대통령께서 아침식사하신 식당 주인과 인터뷰한 중국 기사 전문 번.. 28 ㅇㅇㅇ 09:20:30 1,407
1128425 저렴한 폰사신 분 뭐 사셨어요 7 요즘 09:20:28 295
1128424 각방송국 방송시간 비교.jpg - 정상회담 vs 기레기폭행 4 기렉기렉기레.. 09:16:30 274
1128423 신일이나 한일거로 열선과 온풍이 같이 되는 전기난로가 안보이네요.. 1 예전에는 있.. 09:15:51 96
1128422 제주 먹방투어1박2일 1 00 09:13:23 221
1128421 어제 문재인정부 들어서 처음으로 청와대에 화났어요.. 6 시베리안허스.. 09:12:08 606
1128420 얼굴에 뿌리는 미스트 쓰시는 분들 있나요? 6 .. 09:08:12 352
1128419 실내온도 18도면 난방하시겠어요? 33 발만추워 09:07:49 1,315
1128418 남편이랑 육아 의견 차이 ㅠㅠ 8 .... 09:06:52 4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