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최진실 최진영남매

| 조회수 : 9,712
작성일 : 2013-01-05 10:36:12
생각하면 사람의 인생이란게 두려워져요
제가 십대때 진영씨가 저보다 2살위니까
진영씨 군대간다고 진실언니가 털모자쓰고
면회온 사진 보고 두남매가 참다정하고 훈훈하다
생각했는데 이제 그두사람다 자살 고인이 되었다는게 믿기어지지가 않고 두사람은
이렇게될줄알고있었을까
사람의 인생의 슬픔의
깊이란게
참 무섭습니다 업이란것의 고리가 진짜 있는것인지
IP : 110.70.xxx.78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업의 고리라긴..
    '13.1.5 10:40 AM (211.234.xxx.168)

    그냥 너무힘들고..또 힘들어서..약한
    마음이 그 힘든걸 못견디고 내려놓은거죠..
    안타까운맘밖에..

  • 2.
    '13.1.5 10:43 AM (118.219.xxx.46)

    뜬금없이 새삼스럽게ᆢ

  • 3. 정말
    '13.1.5 10:51 AM (112.170.xxx.192)

    뜬금없습니다
    자녀들을 위해서도 갑작스런 이런글은 안올렸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4. ..
    '13.1.5 11:05 AM (222.237.xxx.108)

    일기는 일기장에..

  • 5. 111
    '13.1.5 11:23 AM (61.81.xxx.117)

    저는 원글님 마음 이해가 돼요.
    저희 남편이 연예인 얘기 하는거 엄청나게 싫어하는 사람인데
    어쩌다 갑자기 뜬금없이 최진실 얘길 해요.
    얼마 전엔 FM에서 클래식 음악을 듣다가
    최진실은 왜 죽었을까...
    뭐 이러더라고요.

  • 6. 음.
    '13.1.5 11:24 AM (211.55.xxx.10)

    원글님 지금 많이 힘드신가요?
    그럴 때 슬픈 생각 많이 하게 되지요.
    고리는 없다고 생각하고요, 다만 인간이 약하기 때문에 고통을 극복 못 할 뿐입니다.

    그 두 사람 생각하면 저도 너무 안타깝고 저승에서는 평화롭고 행복했으면 하고 바래요.
    아이들도 밝게 잘 자라기를 바라고요.

    원글님, 이런 생각 잠깐만 하시고 그속에 깊이 잠기지 마세요.
    밝고 긍정적인 생각 많이 하시며 좋은 한해 되시기를 바랍니다.

  • 7. 좀 뜬금없긴한데
    '13.1.5 11:40 AM (125.179.xxx.18)

    얼마전 이영자나와서 자기얘기하는 프로보니거기에
    환희준희가 영자이모ᆢ하며 편지보내서 읽어주는게
    있엏는데 ᆞ그때 또생각나더군요 ᆞ저런아이들 놔두고
    왜 죽었나? ᆢ견뎌보지ᆢ잠시 저도슬펐네요;;;;

  • 8. 하늘
    '13.1.5 11:40 PM (67.183.xxx.205)

    왠만한 일들은 보통 세월이 가면 잊혀지기도 하는데,
    이 남매 얘기는 생전 별로 좋아 하지도 않았는데도
    불쑥 불쑥 머리에 떠오르는 건 너무나도 충격적 이어서가 아닌가.....
    더불어 너무나도 복잡하고 우리 힘으로 풀수없는 인생살이에 관한 생각을
    함께 하게 됩니다.

  • 9. 미래
    '13.1.6 4:00 PM (1.247.xxx.78)

    이런 글이 5일에 쓰여져 있군요. 6일인 오늘. 조성민이 자살했다는 기사가 올라왔내요.... 최진실,최진영,조성민 다. 저 세상으로 갔네요.....가슴이 아파오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2320 단독] 전세대출 연장 다주택자, 만기 상환하면 주택 안팔아도 그럼 그렇지.. 10:43:32 36
1312319 혜경궁김씨 사건은 국민 대 이재명 싸움 5 읍읍이 제명.. 10:37:14 92
1312318 동네엄마가 인스타 친구신청하면? 3 마우코 10:36:09 168
1312317 주위에 혹시 나이 30살이상 차이나는데 결혼한 3 ㅅㅂㅈ 10:36:01 203
1312316 거절후 불편한 마음 1 .. 10:35:58 189
1312315 계약직은 회식도 워크샵도 다 포함안되는건가요? ㅇㅇ ㅇ 10:35:54 69
1312314 겨울이 다가오니 동치미 담았던 기억이 떠오르는구려 2 ... 10:30:41 129
1312313 한방소화제 3 궁금 10:28:26 110
1312312 왜 새로운일을 하려면 부정적인 1 ㅇㅇ 10:28:14 128
1312311 90년대에서 2000년초 KFC화장실 비누 뭔지아시는분 3 궁금 10:27:26 243
1312310 여기 병원인데 호떡 먹고 들어오던 부부를 보고 간호사가 13 ㅎㅎ 10:27:02 1,064
1312309 82에서는 문재인 대통령 비난을 하면 안되나요? 14 may 10:25:01 236
1312308 김부선 처벌 건ㅡ청와대 청원 동의해요 8 ㅁㅇ 10:23:53 201
1312307 목도리를 너무 좋아해요 3 가을 10:16:52 400
1312306 치즈 태비 고등어... 잘 아시는 분 계시지요? 1 야아옹 10:14:46 146
1312305 김장 10키로 지인이 해준다면 얼마를 줘야 할까요? 15 .. 10:13:59 778
1312304 손예진은 정말 애기때부터 끝까지 예쁘네요 11 .. 10:11:57 1,005
1312303 아파트 창문에 박쥐가 ...ㅠㅜ 7 베트맨 10:11:56 434
1312302 대치동 치과 추천좀 해주세요. 1 .... 10:11:41 82
1312301 김장김치 사먹을건데 한**이나 자*** 중에 어디껄? 2 궁금 10:11:01 280
1312300 어제 교황청 미사 볼수있는곳 2 꼬르륵 10:10:50 180
1312299 문화센터 다녀보니 가지각색의 인간군상들을 만나네요. ㅇㅇ 10:09:11 401
1312298 버스에서 여대생이 분가루파우더를 머리에 바르던데요 15 뭐지 10:06:07 1,644
1312297 배 만져 주는걸 너무 좋아하는 골든이.. 4 멍멍이 10:05:22 337
1312296 사우나에서 옆사람이 등 좀 같이 밀자고 하면 어떻게 하시나요? 10 .. 10:04:38 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