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코피를 심하게 흘리는데 영양제로 해결할수 있을까요?

| 조회수 : 2,706
작성일 : 2013-01-05 09:43:13

친정 아버지께서 오래전부터 코피를 자주 흘리셨어요.

근데 코피를 흘리면 그 양이 너무 많아서 걱정이 많이 돼요.

몇년전에 이비인후과에 가서 코에 있는 미세한 핏줄을 지지기도 하고 했는데도

가끔 코피를 흘리십니다.

얼마전 굉장히 눈이 많이 내린날....아버지께서 일을 보시다가 갑자기 흐르는 코피에

손수건도 휴지도 없어 당황하셨나봐요. 옷으로 막고 집에 오셨다는데

얼굴이 새파래지시고 엄마도 많이 놀랐나봐요..ㅠㅠ

 

출가하고 나니 부모님 신경도 못써드리고 꼭 이렇게 일이 지난후에

들으니 맘이 너무 안좋습니다.

 

코피에 좋은 영양제 없을까요?

고혈압도 계신데 그 정도가 약먹을 정도는 아니어서 약복용은 하지 않는 정도입니다.

 

연근도 엄마가 많이 해주셨는데 효과가 없네요.

추천 좀 해주세요.

대학병원에서도 이상이 없다고 했답니다.

IP : 110.14.xxx.4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원글
    '13.1.5 10:14 AM (110.14.xxx.48)

    홍삼정이 고혈압 있는 사람에게도 괜찮은가요???

  • 2. 연근
    '13.1.5 10:30 AM (115.139.xxx.17)

    연근을 계속드셔보세요
    진짜 좋어져여

  • 3. 영양제
    '13.1.5 11:55 AM (125.182.xxx.86)

    저희아이들이 자랄때 코피를 정말 많이 흘렸어요.
    자고 일어나면 내복 앞부분이 전부 젖을 정도로..

    그때 주위에서 마늘성분이 좋다길래 너무 어려서
    마늘을 먹일순없고 마늘성분영양제를 꾸준하게
    조금씩 먹였더니 지금은 전혀 흘리지 않아요.

    지금도 비상용으로 준비해두고 살아요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이런 방법도 있네요...

  • 4. kirke
    '13.1.5 12:01 PM (121.166.xxx.175)

    저의 가족도 코뼈 때문에 혈관이 드러난? 케이스 라며 코피가 잦은데요
    가는혈관이나 겨우 지져서 예방 하는 방법 밖에 없을겁니다.

    대신 지혈하는 방법을 바꿔보세요

    고개를 젖히지말고 바르게 세워들고 휴지보다 탈지면이나 화장솜 단단하게 말아넣고
    ㅡ섹스앤더시티에서 탐폰을 쓴다고 하는 걸 본적 있지만 아직 그건 못써봤습니다 ㅎㅎ

    지혈점을 잘 잡아야 하는데요 , 안경쓰면 콧등에 닿는 부분 보다 약간 위쪽을 강하게 ,, 정말 강하게 눌러줘야 합니다.

    아이를 의자에 앉히고 뒤에 선 사람이 빨간 자국이 눌릴때까지 아주 세게 누르고 있어야 해요.
    중간에 쉬어가면서 하면 안되구요ㅡ

    솜 서너개 간 후에는 얼음팩을 이마ㅡ코 위부분에 대고 냉찜질도 같이 해줍니다.
    그럼 좀 빨리 멈춥니다.

    먹는약은 비타민 c 가 그나마 도움이 될라나요 ㅡㅜ

  • 5. 연근과 사과 쥬스 마셔보세요
    '13.1.5 12:34 PM (182.219.xxx.215)

    저도 어릴때 코피를 엄청 흘렸거든요
    지혈도 잘 안되어서가끔 굳은 피 덩어리 젤리같은걸 토할 정도였어요

    엄마가 어디선가 듣고 연근즙을 내어두셨거든요(그것만 먹으면 역할까봐 삭하와 갈아주셨음)

    어떤 작용을 하는지는 모르겠지만
    연근쥬스 마시고나서는 거의 코피 안났던건 기억이 나네요

    한 번 드셔보세요
    사과와 섞으면 제법 맛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018 이니 하고 싶은거 다해~ 12.16~12.17(토~일) 1 이니 08:37:14 12
1130017 서울인데. 오늘 운전 하시나요? 서울 08:35:05 92
1130016 국민분노가 하늘 찌르네요.오늘벌써2700명추가! 5 새로운청원 08:33:31 227
1130015 세수 안한 상태에서 팩하는 거 괜찮나요? 세수 08:29:46 39
1130014 외신: ‘미들 파워’ 국가로 진화하는 한국 (ASIA TIMES.. 3 ㅇㅇ 08:29:32 219
1130013 아침 챙겨드세요? 2 08:28:30 147
1130012 환경미화원과 경비원님 패딩 어느 브랜드 좋아하실까요? 670 08:26:14 107
1130011 중국 구채구 궁금 08:21:42 92
1130010 교황"선정보도,편파보도는 큰 죄악" 3 엄지척 08:13:29 242
1130009 자식 입장에서 느끼는 부모로부터 받은 사랑이란 3 사랑 08:11:30 423
1130008 대만 호텔 추천해 주세요.. 1 자유여행 08:03:43 148
1130007 안식년에 대해 알려 주세요 기차 08:00:52 144
1130006 단독]나는 왜 한의사를 그만두려 하나 3 ........ 07:58:59 858
1130005 김광수기레기의 허겁지겁 기사 수정 12 richwo.. 07:54:15 842
1130004 재봉틀 쓰시는분 1 유리병 07:52:18 154
1130003 요즘 애들은 쿨한 엄마를 최고라고 생각하던데요 4 엄마 07:41:01 768
1130002 뉴스공장-중국통신원연결했어여! 13 ㅇㅇ 07:34:12 865
1130001 문재인해법: 진정성으로 다가서는 한중관계복원과 항일건국뿌리찾기 4 4일동안 보.. 06:44:41 332
1130000 눈길에 등산화 신겨도 될까요.. 2 초등아이 06:42:29 762
1129999 "페미니스트가 아닌 착한 남편은 불가능해요" 3 oo 06:40:51 420
1129998 LA성당 여쭤봅니다 스냅포유 06:23:56 139
1129997 '나는 부모 사랑 많이 받고 자랐다' 하시는 분 24 사랑 06:19:11 2,877
1129996 이런 부모가 실제로도 있네요 ㄷㄷㄷ 7 미친 06:18:48 3,898
1129995 카톡친구 목록에 바로 뜨게하는 방법이 뭔가요 3 ㅇㅇ 05:42:34 594
1129994 쓰던 폰 팔 때 사진이랑 영상 꼭 지우세요. 6 이리와나비야.. 05:17:10 2,8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