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별통보는 어떻게?

어쩔까? | 조회수 : 2,684
작성일 : 2013-01-05 01:48:57
사랑하던 사람과 이제 헤어져야 할 듯합니다.
나에 대한 마음이 식은게 느껴져요...

알고지낸건 3년
사귄건 3개월...

만나서 헤어지자고 할까요
아니면 문자로 할까요

헤어지자는말 하자고 만나자고 하는것도 그렇고
문자로 이러저러 하자니 그건 상대방에 대한 예의가없는거 같구...

IP : 221.144.xxx.24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문자는
    '13.1.5 1:49 AM (118.36.xxx.162)

    정말 아니라고 생각해요.

    입장을 바꿔서 생각해 보세요.

  • 2. 음...
    '13.1.5 1:51 AM (211.201.xxx.173)

    만날 때 보다 헤어질 때 더 예의가 필요해요.
    내 뒷모습을 다시 정정할 기회가 다시 없으니까요.
    좀 껄끄럽더라도 만나서 얘기를 하셔야 할 거 같아요.

  • 3. ㅇㅇ
    '13.1.5 1:51 AM (211.237.xxx.204)

    만나서 하는게 가장 좋은데
    저는 제가 헤어지자고 말할자신이 너무 없어서 (미안해서)
    메일로 보낸후 문자로 메일 확인좀 해달라고 보냈더니 답장이 왓더라고요.
    곤혹스러우면 메일로 보내세요..
    대신 그쪽에서 메일 읽고 연락이 와서 보자고하면, 마지막으로 한번은 만나줘야함 ㅠㅠ
    그게 예의인것 같아요..

  • 4. 만나서
    '13.1.5 1:52 AM (119.64.xxx.60)

    해야죠... 맘이 떠나면 만나는것조차 솔찍히 부담스럽기도하고 귀찮죠..근데 상대는 그렇게라도 얼굴한번 보고싶을수도 있고..아뭏튼 문자는 아닌듯요..

  • 5. ㅡㅡ
    '13.1.5 1:53 AM (125.142.xxx.87)

    꼭 만나서 하세요.
    그 사람에게도, 그 사람을 알고 지낸 자신의 시간에 대해서도 최소한의 예의에요.
    먼제 헤어짐의 아픔을 주면서 자기가 불편하다고 그걸 피하려 하는 것은 그저 그 사람은 님의 엔조이로만 필요했던 거라는 취급 같아요.

  • 6. 구지
    '13.1.5 2:27 AM (1.127.xxx.224)

    구지 지나가다 안부딪히게되는 관계이면 문자도 괜찮아요.

    그게 서로 깔끔하구요. 전 외국이라 그런지 몰라도..
    서로 문자로 끝난 경우 있어요. 문자를 띡 보낸다..
    상대방한테 전화한번 오는 거 무시.. 그 이후로 연락없어요

    미안,생각해 봤는 데 우리 그만 만나자. 앞으로 좋은 사람 만나길 바래.

    그래 알았어, 알려줘서 고마워, 너도 잘지내길 바래.

  • 7. 윗분 죄송
    '13.1.5 2:37 AM (223.62.xxx.189)

    구지...아닙니다. 굳이 가 맞아요.
    심각한 댓글에 철자가 틀리면 안될거 같아서 ㅡᆞㅡ

  • 8. 행복한하루
    '13.1.5 4:41 AM (119.70.xxx.28)

    내가 만났던 사람에게 그래도 끝까지 예의는 지켜야죠 사귀는 도중에 나쁜 행동을 한것이 아니라면요

  • 9. 전 근데
    '13.1.5 11:45 AM (122.37.xxx.113)

    만나서 헤어지는 거 정말 곤욕이던데.
    제가 찰 때도, 제가 차일때도요.
    그 돌아서고 나올때의 헛헛한 마음을 이루 말할 수 없어요. 배경도 다 잿빛에..
    그런 마음으로 사람들 속을 헤쳐 걷는 마음..
    그래서 메일이나 문자, 전화 하고 바로 엎어질 수 있는 방안이 좋아요 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744 폰 필름이나 케이스 끼우면 정말 액정 안깨지나요? ,,, 04:52:34 23
1225743 요즘 고등학교에 풍기문란으로 벌점 받는 커플들이 많다는데.. ㅣㅣ 04:44:42 67
1225742 네이버 댓글보기 최신순/호감순 최신순만 보이네요. 왜??;; ;; 04:34:32 47
1225741 홈쇼핑패키지로 스위스 이탈리아 왔는데요 9 홈쇼핑 04:23:11 471
1225740 이 상황에서 문대통령 까는 글들 ㅇㄹ 04:22:42 86
1225739 이번 북미회담취소는 일본작업같은 느낌적 느낌.... 1 음... 04:07:38 234
1225738 질문) 자유게시판 룰 중에 IP저격금지란 게 있나요? 늑대와치타 04:04:55 62
1225737 유재일 [전쟁] 무섭네요 3 .... 04:02:16 513
1225736 미국은 우리를 동맹으로 보지를 않네요 6 ... 03:47:16 555
1225735 믿고싶다!! a12510.. 03:46:34 103
1225734 이 침대 버려야 할까요 2 침대버려야 .. 03:05:21 351
1225733 미세먼지가 안좋아도 환기는 한번 하는게 나을까요 환기 03:03:02 130
1225732 서울에서 조선대랑 광주송정역 근처 가야 하는데요 3 광주 03:02:02 107
1225731 트럼프 긴급 인터뷰 내용.NEWS 11 뭔가 있네 03:01:58 1,349
1225730 김정은이 영어할 줄 아나요? 8 .. 02:42:54 1,113
1225729 이슬보고 진통 기다리는 새벽.. 4 산모 02:42:42 361
1225728 미국에서 singapore summit 기념주화 오늘부터 풀렸다.. 9 저너머 02:33:55 1,225
1225727 후회로 죽을 것 같아요 17 ㅇㅇ 02:26:36 2,204
1225726 싱가포르는 물건너갔고 이참에 판문점에서 하자 5 ㅇㅇㅇ 02:26:32 649
1225725 우리 진짜 촛불 들어요 3 평화통일 02:25:52 319
1225724 이 와중에...정말 짜증나는 해외스포츠스타 기사가.. 더짜증 02:21:02 457
1225723 뼈다귀 해장국은 국산 돼지뼈로 해야 맛이 나는거같아요 2 소고 02:16:06 152
1225722 남자에게 도움이 되고 관련된 일이나 사업 1 베품 02:15:21 255
1225721 횡설수설 xxx 02:01:10 345
1225720 대북 제재 해제, 미국 빼놓고 결정할 수 있나요? 4 ?? 01:55:47 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