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과외비 환불이 가능할까요?

선생님께 실망하다. | 조회수 : 1,706
작성일 : 2013-01-05 00:27:06
시간 잘 지킵니다. 착한 분입니다. 그런데 가르치는 내용이 너무 실망스럽네요. 수학입니다.6학년. 이미 선불한 상태이고 1/4를 한 상태. 자꾸 개선점을 말하기도 지칩니다. 아프다고 핑계댈까요? 아님 수업내용 실망을 말할까요? 경력도 별로 없어 보이고, 쉬운 것만 자꾸 풀리고, 숙제도 그닥 필요없다 싶은 걸 많이 냅니다. 거금을 선불한 상태. 선생님 형편이 아주 어려운 것도 사실입니다. 제가 주변에 소개를 많이 시켜 줘서 1:1을 3팀이나 더 하고 계세요. 환불이 가능할까요? 핑계대고 그만둘까요? 아님 사실대로 말할까요?
IP : 118.45.xxx.3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얼마나 못하시길래
    '13.1.5 12:35 AM (110.70.xxx.100)

    초6인데 그러시는지...?

    예비중 1인가요?

  • 2. ??
    '13.1.5 12:40 AM (121.165.xxx.79)

    너무 많은걸 바라신거 아닐가요??
    예비중 가르치는데 그닥 못할게 없는데요.좀더 지켜보심히..

  • 3. 뽀하하
    '13.1.5 1:13 AM (175.223.xxx.219)

    원글님은.수준있는문제 풀리고ㅠ싶지만.과외쌤 눈에는.쉬운문제 많이.풀려야 할.아이일.수도...

  • 4. ..
    '13.1.5 1:26 AM (180.71.xxx.53)

    자기 딸은 이런 문장할 시기는 지났다며 너무 쉬운걸 시킨다고 학원끊은 엄마가 생각나네요.
    그거 배울거면 학원 안보낸다고...
    그동안 시킨게 얼만데 매번 클레임걸고.. -그 시킨게 남아있질 않은 아이한테 너무 많은걸 바라고 있는상황-
    상담을 하다가 하다가
    제가 그분께 해서는 안될말을 했어요..
    전교 1등한다는 오빠와 따님은 다르다고.. 따님 느린거 인정하셔야한다고..
    oo이는 지금 쉬운거부터 차근차근 안다져나가면 실력안쌓인다고요..
    인정 못하고 관뒀지요.
    엄마표로 한다고 했다가 다른 어디 학원 보낸다고 했다가 결국 저한테 아이가 와서 다시 온다고 했다가
    그러다 말았어요..

    그냥 시각차이가 있을것 같아서요..
    가르치는 입장에서 더 진도 빼고 싶지 진도를 늦게 빼고 싶어하진 않거든요..
    아이에게 현재 배우고 있는 내용이 어떤지 어려운지 쉬운지 할만한지 물어보세요..
    할만해요 하다는건 모르고 있는걸 배우고 있다는 뜻일 수도 있어요.

  • 5. .?
    '13.1.5 2:02 AM (82.222.xxx.68)

    검증도 안되고 경력도 짧은 과외선생한테 고액을 주고 주변에 3집이나 소개를 시키나요????
    이해가 안가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299 방문화장품 이런 경우 16:32:03 10
1126298 비트코인 하드포크 플래티넘 사기사전 전말 1 11 16:30:41 74
1126297 교사 휴직 연장 신청 어떻게 해야할지 .. 16:29:27 44
1126296 이스탄불공항에서 환승시간이 1시간 15분인데 가능할까요? .. 16:25:52 43
1126295 위암직전 위염 심하신분 차 어떤거드세요? 5 사랑 16:24:33 142
1126294 대체항공권국제선 4~5만원에 1 16:23:39 100
1126293 노트북 8GB 메모리는 그냥 옆에 꽂으면 되는건가요? 1 16:23:08 43
1126292 거실 소파 앞에 책상(테이블형)사서 놓고 맞은편에 의자배치하면 .. 2 그래도82뿐.. 16:21:56 64
1126291 밝은색보다 어두운 색이 어울리면 쿨톤? 웜톤? 1 퍼칼 16:20:11 143
1126290 박물관 견학 ㅡ 루브르박물관 2 .... 16:19:44 73
1126289 인천 연수구 또는 송도 치과 추천해주세요. 글리소메드 16:18:16 23
1126288 소파 추천부탁드립니다 소파원츄 16:16:40 47
1126287 서울인근이나 지방 중에서 아이들과 1박 2일 여행다녀올만한 곳 여행 16:16:29 33
1126286 야쿠르트 아줌마 계신가요? 까투리 16:14:35 119
1126285 어느계절이 제일 싫으세요..??? 그리고 계절앓이 심하게 하세요.. 14 ... 16:13:02 414
1126284 펜션 강아지가 맨바닥에서 자는데.. 4 강아지 16:10:23 402
1126283 히트레시피의 김장레시피는 몇포기 기준인가요? 1 .. 16:10:00 121
1126282 예전에 옷 잘입는 방법 글써주신 분 ㅎㄴ 16:09:34 119
1126281 늙은호박 남은것 냉동해도되나요? 2 늙은호박 16:03:07 86
1126280 연예인 걱정해주는 사람들 신기하지 않나요 11 ... 16:02:50 338
1126279 12월7일 최승호 MBC사장 첫출근, 생생한 현장 분위기(미디어.. 3 ... 16:02:14 225
1126278 손정은아나 2 앵커발탁 15:54:28 746
1126277 헤어라인 제모에 대해 궁금합니다. 헤어 15:50:50 94
1126276 이런딸 어떠세요?(시누 흉이예요) 29 15:49:50 1,724
1126275 MBC 울린 이용마기자 첫 출근과 감동소감(촛불국민 고마움잊지않.. 10 ... 15:48:14 7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