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안입는 옷이나 물품 기증 좀 부탁드립니다. ^^

뽁찌 | 조회수 : 2,975
작성일 : 2013-01-04 14:05:36

집에 입지 않는 옷 버리자니 아깝고 결손 가정 학생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겠다 싶어

지역 카페에 기증할만한 곳 문의를 올렸어요.

댓글이 금방 여러 개 달린 게 생각보다 이런 물품을 필요로 하는 곳이 많네요.

조용히 혼자 진행할까도 생각해 봤는데

다들 집안에 입지 않는 옷들 한 두 벌씩은 다 가지고 계실 것이고,

조금 번거롭고 택비 정도 부담해서 어려운 아이들에게 나눠주시면 많은 힘이 되지 않을까 싶어

동참을 요청드립니다!!!

(회사 동료들한테도 단체쪽지 보냈고, 82에도 올리고 일이 점점 커지고 있네요)

일단 저에게 쪽지 주신 분들로부터 추천받은 곳은

1) 전남 장성군 서삼면 축암리 백련동 해인사 (백무학 주지스님)

   - 돌쟁이 남자 아이부터 고등학생까지 있답니다.

   - 돌쟁이 아이의 경우 빨대컵도 없어 젖병으로 물을 마시고 있다고 하고,

      옷이나 신발이 커서 주지스님께서 안아서 어린이집 같은 곳에 데려다 주시곤 한다네요.

   - 여학생도 있지만 남학생이 더 많다고 합니다.

   => 주지스님과 통화를 해 봤는데, 아이들에게 승복을 입혀서 사복은 필요 없다고 하십니다.

       양말, 내복, 학용품 같은게 필요하다고 하시네요.

       먼저 문의 드리고 글을 올렸어야 하는데 죄송합니다.

2) 제가 사는 서산 지역에 한부모 가정이나 어려운 아이들 모아서

    교회에서 공부방을 운영하는데 옷 기증하면 잘 입는다고 하네요.

3) 태안에 부모님이 안계시거나 맡아 키울형편이 안되는 아이들이 모여사는 그룹홈이 있습니다.

    전에하시던 다른원장님이 노인요양시설로 옮겨가면서 오갈데 없어진 아이들을 현재원장님이 자원봉사하시다가 맡게되셨대요.

1번 같은 경우는 주소가 있는데, 2),3)번은 제가 휴대폰 번호랑 단체명 밖에 몰라서 직접 전달해야 될 것 같습니다.

혹시 동참해주실 분은 hw798@naver.com  으로  연락주시면 제 주소 알려드리겠습니다.

절대로 제가 중간에서 떼먹지 않겠으며(맹세!!) 기증해 주신 물품은 82쿡 이름으로 기증 후 후기 남기겠습니다.

조금만 둘러보시면 나에게 필요없는 물건을 필요로 하는 곳이 많으니, 저를 통한 것 말고라도 나눔 많이 해주세요.

     

IP : 115.94.xxx.1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4 2:11 PM (223.33.xxx.23)

    아름다운 가게로 보내려던것 1번으로 보낼게요~
    좋은일 하시네요^^

  • 2. 뽁찌
    '13.1.4 2:12 PM (115.94.xxx.11)

    감사합니다. ^^
    저 보다 제 글 보시고 보내주시는 점셋님이 좋은 일 하시는거죠 ^^

  • 3.
    '13.1.4 2:16 PM (211.219.xxx.62)

    여기보다 장터에 글 쓰시는 것이 좋을것 같아요.
    장터에서는 쪽지 보내기도 되고 해서.. 전에 저도 장터에서 글보고 계속 물품 지속적으로 보내고 있어요.

  • 4. 후~
    '13.1.4 2:18 PM (110.9.xxx.164)

    좀 낡아도 괜찮나요? 그 동안 호후님 알려주신 곳으로 보냈었는데 지난 번 보내려 다시 글 봤더니
    낡은거 싫어한다는 말이 있어서 그냥 고물상에 팔려고 묶어 놓은 옷들이 있거든요~
    괜찮다 하시면 그 쪽으로 다시 보내드리려구요~

  • 5. 뽁찌
    '13.1.4 2:20 PM (115.94.xxx.11)

    저님~
    장터에도 올려보겠습니다.

    후~님
    많이 낡은거면 고물상에 파시는 게 좋을 것 같은 생각이 듭니다.
    아이들이 이미 상처를 많이 받은 상황이라 뭐 하나 주는 것도 좀 조심스럽다고 하시네요.

  • 6. 후~
    '13.1.4 3:09 PM (110.9.xxx.164)

    많이 낡아 못 입을 정도의 옷들은 아니예요. ^^;;
    저도 호후님께 못 보내 일부는 제 아이 친구의 동생들에게 주었거든요.
    정말 돕는 일도 쉽게 할 수 없는 상황이 있는 것 같아 저도 조심스러워지네요~
    그래도 뽁찌님 추운 겨울에 따뜻한 일 하시는 거 응원해 드려요~

  • 7. 어여쁜이
    '13.1.4 3:19 PM (211.57.xxx.98)

    뽁찌님 제가 메일 드렸어요.

  • 8. 뽁찌
    '13.1.4 3:22 PM (115.94.xxx.11)

    네 감사합니다. ^^

  • 9. 김태선
    '13.1.4 3:23 PM (210.99.xxx.34)

    신발,,이런 것도 되는지요?
    빨아서 보관중인 것도 있고
    안 빤것도 있고...

    옷도 함 정리해야 해서
    제 메일로 주소 보내주시면
    택배로 보내드릴게요...
    taesun34@korea.kr

  • 10. 미리
    '13.1.4 4:18 PM (125.128.xxx.63)

    집에 있는 옷이나 신발 있으면 저도 동참할게요

  • 11. 일단
    '13.1.4 5:53 PM (125.177.xxx.190)

    댓글달고 챙겨볼게요.
    금방 안되면 나중에라도 1번으로 직접 보내도 되겠죠?

  • 12. 뽁찌
    '13.1.4 6:15 PM (115.94.xxx.11)

    김태선님, 메일로 제 주소 보내드렸습니다. 동참 감사합니다.

    초딩고학년엄마님, 1번으로 바로 보내셔도 됩니다. ^^ 감사합니다.

    미리님, 감사합니다. ^^

    일단님, 네, 금방 안되면 나중에라도 1번으로 직접 보내셔도 되고, 저한테 보내주셔도 계속 전달하겠습니다.
    동참 감사합니다. ^^

    많이 동참해주셔서 제 마음도 따뜻해지는 것 같아요.
    모두들 행복하세요 ^^

  • 13. 굿
    '13.1.4 7:47 PM (58.235.xxx.231)

    딸아이 작아진 옷을 어떻게 처분할까 매일 고민 속에 살았는데 좋은 기회네요.

  • 14. ...
    '13.1.4 8:32 PM (121.165.xxx.175)

    원글님, 아까 낮에 메일 보냈던 아기엄마에요 ^^
    12개월 근처에 입을 옷이 몇 벌 있어서 1번 해인사로 보냈습니다 ^^
    좋은 정보 감사드려요~~~

  • 15. 뽁찌
    '13.1.5 7:54 PM (110.70.xxx.157)

    오이님~ 아이들이 얼마나 있는지는 문의를 해봐야 될 것 같습니다.

    굿님~ 멀쩡한 옷 버리자니 아깝고 팔자니 귀찮고 고민됐는데 좋은 방법인거 같죠? 지난 여름에 임신하면서 헌옷 수거함에 넣었던 옷들이 너무 아까워지네요. ㅠㅠ

    점셋님, 빠른 행동 감사합니다.

    지금까지 메일로 문의 주신 분들 감사드리구요,
    옷 보내주시면 필요한 곳에 보내고 인증샷 올리겠습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330 사람이 너무 싫어요ㅠㅠ 3 ........ 16:12:19 188
1130329 강철비 대단하죠^^ 하늘 16:12:09 116
1130328 서울 5억 아파트 매매 고민 5 하고싶다 16:07:05 313
1130327 블루라이트 차단 안경 쓰시는 분 계신가요 시력보호 16:06:05 50
1130326 TV 도 공부하고 사야되네요 1 으이그 삼숑.. 16:06:01 135
1130325 죄송해요... 더러운 질문 1 아야 16:05:51 110
1130324 비타민 c 밤 늦게 먹어도 되나요? 1 알쏭 16:04:55 43
1130323 우병우가 포승줄에 묶여 소환됐는데 검색어 없음 ㅇㅇㅇ 16:02:01 186
1130322 나이가 점점 들어가니 행복이 참 별 거 없다 싶어요. 2 행복하자 16:01:34 453
1130321 부산은행 공감기부 프로젝트 댓글 부탁드립니다. ^^ 1 공감기부 15:59:08 43
1130320 오늘 벌써 만명.추가됨ㅋ서명안하신분.컴온 6 며칠안된청원.. 15:59:04 254
1130319 아이가 말을 함부로 해요 12 남자 아이 15:56:40 564
1130318 운전자보험 100세만기? 15:54:55 46
1130317 절임배추얼마사야 2통나올까요 5 고3 15:54:24 263
1130316 사는게 ㅠ ㅠ 점점 15:54:00 235
1130315 황금빛내인생에서 서지안 화장이 넘나 에러 ㅠ 2 ㅇㅇ 15:53:01 553
1130314 예비고3 사탐과목같은경우는요 1 고등맘 15:49:18 83
1130313 서울용산역과 인천공항중 어디가 인천송도랑 더 가까운가요? 2 .. 15:48:56 121
1130312 신연희 구청장 사건--증거인멸 과장 징역2년 3 고소미 15:48:44 316
1130311 86년생 남자여자는 거의 결혼했나요? 12 ㅇㅇㅇ 15:48:44 520
1130310 한쪽 점화가 안되는데요 4 가스렌지 15:43:01 210
1130309 박진희가 예쁜가요? 18 .. 15:40:23 961
1130308 이제 나이 50넘어가니 살림하기정말 싫어요 7 직딩 15:40:03 1,210
1130307 홍준표, 22일 대법원 선고 1 곰뚱맘 15:37:53 305
1130306 이문세 노래 좀 찾아주세요~ 10 ... 15:37:47 2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