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성남시 준예산 사태 해결 서명 부탁드려요.

은석형맘 | 조회수 : 642
작성일 : 2013-01-04 09:49:21
http://m.bbs3.agora.media.daum.net/gaia/do/mobile/petition/read?cPageIndex=1&... ..

성남시 준예산 사태 - 성남시민의 참담함 
(높으신 시의원 나리 바지가락이라도 잡고 늘어지고 싶다)
성남시 준예산 사태! 
지켜보는 성남시민의 한사람으로 참으로 참담하고 암담하다는 생각을 지울 수가 없습니다.
어떤 이유에서든지 서민들이 피해를 볼 수 있는 이런 상황은 피했어야 하는게 아닙니까.
결국 31일 자정까지 2013년 예산안을 의결하지 못하고 파행되어 전국 지차제 최초로 준예산 편성이라는 불명예를 안게되었네요.
12년에 준해 법정 경비만 집행이 가능하고 민생 예산 전부 올스톱 상황입니다.
시의회는 31일 본회의를 열어 2013년 예산안을 의결한 예정이었으나 오전 정회를 요청한 후 민주당의원들이 등원, 새누리당 의원들의 등원을 기다렸으나 다수당인 새누리당의 불참으로 인해 정족수 미달로 산회되었습니다.
전광판에 푸른색깔로 떠있는 "산회" 라는 글자는 정말 참담함이 이런 기분이구나를 철저하리만큼 알려주더군요.
도대체 성남시의원 전체 34명중에 과반수가 넘는 18명이 새누리당인데 뭐가 무서워 본회의장도 못들어가고 주민피해 도망치듯 보이콧하셨나요. 아직도 책임론으로 공방을 하고 있는 상황이고, 앞으로 나갈 생각조차 하고 있지 않습니다.
2013년도 2조가 넘는 본 예산을 처리하지 못해서 신규사업은 물론 주요 현안산업이 중단되는 상황에 이르렀고, 막대한 시민피해를 초래했습니다.타지역 편성예산안을 보면 새누리당 실세 의원들과 예산안 심사 권한이 있는 예결위 소속 위원들의 지역구 예산이 크게 증거한 것을 볼 수 있습니다.
황우여 새나라당 대표의 경우 애초 정부안에는 없었던 송도 희소 금속산업 육상 은프라 구축, 새나라당 원내 대표의 경우 182억원이나 증액된 것으로 책정된 걸 보고있자니 정말 답답합니다.
준예산 체제하에서는 법령이나 조례에 따라 설치된 기관이나 시설의 유지, 이미 승인된 사업비로 지출이 한정되어 있어 시민생활과 직결된 각종 보조금이나 진료비, 운영비등을 집행할 수 없게 됩니다. 
무상급식은 당장 중단할 위치에 놓여있구요.
아시겠지만 본 예산 통과하지 못하면 지원끊긴 서민들은 이추운 겨울에 난방비와 식료품이 끊겨 생명을 위협받을수도 있습니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공공근로 사업, 무상급식 지원등 민생예산을 집행하지 못하는데 따른 시민들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는 방안과 준 예산을 조기에 편성하여 시행정의 마비사태를 최소화하기 위한 특단의 조치를 강구하도록 지시했다고 하는데요.
속속들여 오는 준예산사태의 예상못한 위력과 소식들이  IMF를 연상시킬만큼 공포분위기를 조성하고 있습니다. 
지금 당장 준비하던 사업들, 공공근로사업, 무상급식 사업등등,,이거 다 어떻게 처리하실 것입니까? 
성남시민이 낸 세금으로 운영되는 의회입니다.피땀흘려 벌어 낸 내 세금시민이 돌려받지 못하면 무슨 의미가 있는거지요?
의정비 월390만원 반납하실 겁니까?
지난 6개월간 서로 시의장하겠다고 5개월간 의회파업하고 감투싸움하시고 놀고먹으셨으면 충분하지 않나요?
시민들이 분노하고 불안해하고 있습니다.이건 직무유기입니다. 
첨예한 이해관계로 인한 밥그릇 싸움으로 밖에 보이지 않습니다.
즉시 임시회 소집하여 본예산 처리하십시요!
이런 수준낮은 분들이 시의원이 되서 성남시 난도질 할때 저는 여태 뭐했나 자조합니다.
아니 시의원들  바지가락이를 잡고 울며 불며 매달리는 한이 있더라도 준예산 사태 해결하라고 애원하고 싶습니다. 
동참해 주십시오. 
힘을 보내 주십시오.  
우리주변의 이웃과 나를 위해서 준예산 사태 빨리 해결해야 합니다. 
IP : 113.199.xxx.10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서명했음
    '13.1.4 9:59 AM (182.216.xxx.95)

    다른 분들도 어여어여 서명해주세요

  • 2. 성남시민으로서
    '13.1.4 10:06 AM (210.97.xxx.6)

    저도 진작에 했습니다.

    내 실생활에 관련된거니 성남시민들은 어여어여 다녀오십시오~~

  • 3. 성남
    '13.1.4 10:09 AM (182.216.xxx.95)

    시민들은 자신이 속한 지역카페에 퍼나르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투표도 중요하지만, 뽑아놓은 우리 일꾼들 일하게 도와줍시다....

    빽이 되주자구요....

  • 4. 중국발
    '13.1.4 10:32 AM (218.147.xxx.212)

    서명했습니다
    요즘 치밀어 오르는 일이 너무 많네요ㅜㅜ
    에효~

  • 5. 꾸지뽕나무
    '13.1.4 10:38 AM (211.246.xxx.149)

    성남시장 잘뽑아서 빚청산하시고 일도 그리 잘하시는데 아주 새누리 시의원들이 아무것도못하게 테클걸고 계시다네요. 역시 새누리는 실망시키지않더군요 여기서도...
    그래서 시장님과 시민들이 트윗으로 사실알리기 직접 하시고.......
    저 지금은 성남시민아니지만 성남시 얼마전까지 살았으니 꼭 참여하고 관심도 가져야겠어요.
    82에서도 소식 자주봤음 좋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716 남편이 거짓말을 하고 강원랜드에 간거같아요.어떻게해야될지.. ㅇㅇㅇ 15:24:41 22
1129715 82쿡 삭제했다가 다시 까는법 1 티티 15:22:58 19
1129714 감빵생활 해롱이 2 .. 15:18:16 164
1129713 파우비비 써보신 분 계세요? 환타 15:16:01 25
1129712 수능끝난애들 2 유럽패키지 15:15:32 143
1129711 팩트폭격 -MBC 방문진 이사 최강욱 3 와~~ 15:11:19 233
1129710 누가 더 괜찮다고 생각드세요? 5 선택 15:09:49 195
1129709 생리시에 시력이랑 체온이 급격히 떨어지네요 1 .. 15:09:45 155
1129708 점심 외식하고 와서 저녁 김치찌개 먹자니까... 냉파하라는 남편.. 5 맞벌이 15:08:45 580
1129707 503때 나라 돌아가는 꼬라지 보고 국민연금 안냈는데요 4 보보 15:08:43 259
1129706 아이 충치 치료문제 남편의 의견 좀 봐주세요 충치 15:05:40 72
1129705 한가지 여쭤볼게요... 한국에서 해외발행카드 현금인출하는 방법이.. 4 음악선생님 15:04:53 61
1129704 세네갈 갈치 맛이 어떤가요? 5 장보기 15:03:50 433
1129703 '마약 흡입' 혐의 이찬오, 뒷걸음질 치며 호송차 올라 3 이찬오 14:58:34 1,376
1129702 꼭 댓글에 나는 아니던데? 이상하네?하는 사람들 5 은손 14:57:13 210
1129701 갑자기 씽크대에 물이 거의 안 나오는데 왜 그럴까요? 1 == 14:55:04 157
1129700 실리트 압력밥솥 추가 새나봐요 lush 14:54:28 59
1129699 진짜 감동받아 눈물나나요? 23 정말?? 14:52:48 1,020
1129698 지인들께 안부인사를 보내면. 답장이 없네요 5 답장 14:48:00 533
1129697 전복죽은 찹쌀만 쓰나요? 2 ㅇㅇ 14:46:13 215
1129696 집주변 모 종교단체... 불법주차 신고했어요 3 bb 14:43:56 453
1129695 오늘 7000명 추가.기자단해체'새'청원.드루와요~ 5 12.14일.. 14:42:58 247
1129694 추울 때 생각나는 음식 있으세요? 8 12월 14:39:50 591
1129693 언니라는 호칭이 대접하는 의미인가요? 18 ㅇㅇ 14:39:24 634
1129692 올해의 사자성어 - 파사현정 2 ... 14:37:12 2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