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지긋지긋한 기관지염..

좀 나아라..ㅠㅠ | 조회수 : 2,309
작성일 : 2013-01-03 23:06:38

8살딸아이가 일주일동안 기관지염을 앓아요..

처음은 동네병원에서 가벼운 기관지염이라하길래 갔지만 약먹어도 나아지질 않아서

잘한다는 다른 병원에 가도 약먹어도 안 들어서..ㅠㅠ

어제 결국 대학병원 소아과가서 기관지염걸릴때마다 가슴이나 등 붙히는 패치까지

붙여도..기침이 나아지질 않아요..

친정엄마 시어머님 모두 하나있는 손녀딸이 아프다니

사골국물에 배도라지물 등등 가지고오셔도 딸아이 기침이 잦아들지않고

기침때문에 아이가 좋아하는 피아노 태권도도 못 갑니다.

남편이 찬바람씌우지말라고..

오늘 문화센터 미술에 아이가 너무 가고싶어 데려갔다

 남편이 카카오톡으로 애 데리고 밖에 나갔다고 엄청 문자를 보냅니다.

백화점문화센터라 제가 차로 꽁꽁 싸서 데리고갔어요..ㅠㅠ

대학병원에서도 괜찮다고하는데 왜!! 기침이 나아지질않을까요..

남편은 저보고 더욱더 정성을 다해 챙겨주라는데..따뜻한 물 주고

약 제때 먹이도..실은 딸아이가 밥은 정~~~말 안 먹는데 기침해서 더 안 먹는거

부탁에 협박등등을 섞여 겨우 먹이고 목은 따뜻히 감싸고...집에 공기청정기해놓고..

진짜 어떻게하면 기침이 나아질까요..

오늘도 다른 유치원친구(2006년생이니 현재 유치원다닙니다..^^)들은

스키에 눈썰매타고 공연보고 등등 밖에 나갔다는 소식에

딸아이도 엄청 나가고싶어하는데..기침으로 나갈수가 없으니 본인도 얼마나 답답하고 괴로울까요..

82님들...기침 안 하는 비법 좀 알려주세요..ㅠㅠ

IP : 112.150.xxx.13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우리애도
    '13.1.3 11:09 PM (121.186.xxx.144)

    우리딸 편도선염이라고 하더니 결국 폐렴이라고
    크리스마스때부터 감옥살이예요
    폐렴이라고 하는데 밤에 잠 잘자고
    낮에 잘 놀고
    밖에 나가고 싶어 미쳐요

  • 2. 그게..
    '13.1.3 11:10 PM (121.147.xxx.224)

    호흡기가 약하게 태어난 아이면 좀 오래가기도 하는거 같구요.
    저희 애는 병원약 먹으면서 동시에 제가 도라지청 아주 많이 수시로 먹였어요.
    생꿀도 그냥 숟가락으로 푹푹 떠서 먹이구요. 그냥 물만 미지근하게 주면 양껏 안먹으니
    미지근한 물에 매실액도 타서 주고, 미지근한 물에 꿀도 타서 주고 ;;;
    그래도 날이 워낙 추워서 그런지 저희 애는 한 보름 갔어요.
    기침 좀 잦아든 후에도 꼭꼭 마스크 씌워서 외출하고 수시로 온습도 체크하며 지내네요..
    아이쿠.. 그냥 제가 기침 하고 말지 애가 콜록대다 토하는 꼴 보자니 속이 쓰려서.. ㅠ.ㅠ

  • 3. 독감접종하면
    '13.1.3 11:13 PM (211.60.xxx.211)

    괜찮아요.

  • 4. ...
    '13.1.3 11:24 PM (61.72.xxx.135)

    저도 기관지 약해서 평생 기침 달고 사는데
    병원에서도 약먹으면 그때뿐이라고 의사도 방법 없다 그러고요.
    일단 몸이 피곤하면 기침 도져요.
    그래서 몸에 좋다는거 잘 챙겨먹고 엄청 몸 사려요.
    요즘 한약 먹는데 신기하게 기침이 멎었네요.
    면역력 길러주는게 제일이에요.
    홍삼이나 초유같은거 꾸준히 먹이세요.

  • 5. ..
    '13.1.3 11:37 PM (110.70.xxx.141)

    임산부인데요.
    기관지염으로 죽다살아났어요ㅠㅠ
    항생제도 못쓰고ㅠㅠ 쌩으로 한달 버텼어요.
    결론은 대학병원급 호흡기내과약받아먹고 5일쯤부터
    확연히 줄고 그뒤로 쭉 산도라지가루랑 꿀이랑 섞은거 매일 한스푼,매일매일 차를 비롯 수분공급 아주매우많이..수분량이 부족하면 바로 기침 시작하더라구요.
    그리고 찬바람 안쐬기,내복필수,거실만 나가도 가디건 껴입고 좀만 목이 수상하면 스카프돌돌
    어쩌다 밖에 나가면 후드에 북실하게 털달린 오리털로 완전 중무장.
    답이 딱히 없고 생활자체를 방어태세로 하는수밖에 없는것같아요.

  • 6. 믿을만한..
    '13.1.3 11:48 PM (183.102.xxx.197)

    한약방 있으시면 한약지어 먹이세요.
    저도 감기 걸리면 기관지염 2달동안 잔기침 달고 살다가
    한약먹고 나았어요.

  • 7. .....
    '13.1.3 11:59 PM (121.165.xxx.220)

    한의사가 저희아들보고 온실속의화초처럼 키우라더군요~그말뜻 그대로가 아니고.잘때도 애를 벽쪽에 뉘기 보단 부모사이에 끼워 찬기운이 들어오지 못하게하란식이었어요.

  • 8. 원글입니다
    '13.1.4 12:01 AM (112.150.xxx.131)

    여러댓글 감사합니다. 오늘 유치원친구들
    놀러간다는 이야기듣고선 더 답답했나봐요.
    저희 시댁이 유독 기관지 편도선이 약한데 딸아이도 그런편이에요..독감접종은 일찌감히 했고 침구류는 햇볕에 말리고 털인형이런거 없구요 아이방에 공기청정기도 있어요.. 도라지 꿀 물은 예방차원에서 늘 챙겨야겠어요..저희 아이가 탄산음료 쥬스는 안 마시는데 그냥 물도 잘 안 마시는 편이에요ㅠ 더 챙겨줘야겠어요..늦은 밤 다들 감사합니다

  • 9. 잔잔한4월에
    '13.1.4 12:25 AM (175.193.xxx.15)

    집안습도유지가 중요하고요.
    기관지를 따듯하게 보호해주는게 중요해요.

    취침때 -가벼운이불-을 덮어주시고 머리까지 덮고 자도록 하시는건 어떨까요?
    평소에 외출할때 마스크쓰잖아요.

    마스크나 머리까지 덮어주고 재우는것은 효과가 습도조절, 온도조절이
    된다고 봅니다.

    배즙하고 꿀 레토르트파우치로 탕제원같은데 내려서 먹이세요.

    오늘 영하 16도(서울-체감20도)라고 합니다.
    이번주는 모든 활동을 자제하는 분위기에요.

  • 10. ..
    '13.1.4 3:30 AM (116.32.xxx.211)

    꿀은 물보다 퍼먹는게 먹기도쉽고 기침진정효과도있던데요..대학병원보다 이비인후과 추천드려요. 기관지가 아니라 축농증-꼭콧뮬 막 안나두요-때매 기침할확률이 높다고..
    제가 한달반 기침했을때도 열흘기침할때도 이비인후과서 결국 낫더라구요 기관자약+비염 축농증약 처방으로요...

  • 11. 지니
    '13.1.4 7:10 AM (110.70.xxx.70)

    코프시럽(유한양행) 약국에서 파는거 먹여보세요.기침멎어요다른약먹이시면 시험삼아 사서 바꿔하루정도 먹여보세요.
    기침멎으면 잘쉬게되고잠도잘자게되면스스로낫더라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587 이번 백종원 골목식당 대박 같아요 .. 17:19:40 246
1226586 어그로가 영어 aggro였네요 헉 gg 17:17:24 211
1226585 에이스 침대 매트리스 1 17:16:16 150
1226584 중학교 한국사시험 무료강의 재밌게 하는 사이트 있나요? 00 17:14:52 33
1226583 간만에 듣는 Oops!...I Did It Again 2 long 17:13:50 142
1226582 고모 아들의 아들 결혼식 부조금은 얼마나? 2 부조금 17:13:06 176
1226581 공부 전혀 안하는 고2 있나요 3 17:10:14 212
1226580 올해 오이지용 오이 정말 비싸네요. 3 ... 17:09:43 245
1226579 사랑의 힘이 대단하네 민정씨 1 대미도 17:09:23 447
1226578 소개는 정말 신중해야할듯 5 하유니와 17:09:11 240
1226577 관자놀이쪽이 이상해요 혈관떨림? 1 느낌 17:06:29 73
1226576 문프 힘내세요~오늘 안으로 20만 갈 수 있겠죠? 6 아마 17:02:27 290
1226575 공기청정기 인터넷으로 사도 될까요? 2 ..... 17:01:33 137
1226574 '양예원 카톡' 보도에 수사관계자 "2차가해".. 3 snowme.. 16:58:50 449
1226573 통일을 우리끼리 협의를 못하는 이유가 뭔가요? 6 Jj 16:56:47 277
1226572 가족보다 남들에게 너그럽게 잘하는 사람들..어떻게 고쳐요?? 6 ........ 16:56:43 363
1226571 투표할때 시의원 구의원은 '1-나' 2 ㅇㅇㅇ 16:53:20 222
1226570 구미시장 선거 한국노총 민주당 장세용 후보지지 1 ... 16:48:17 107
1226569 직업이나 사람만나는 것도 인연이라는데 6 ㅇㅇㅇ 16:47:22 523
1226568 물컵 씻는 거 귀찮은데 어떻게 하세요? 10 .. 16:46:11 888
1226567 엠팍은 어그로들만 남은거 같네요 14 .. 16:45:59 432
1226566 자는동안 너무 슬퍼서 숨이 막힐듯 깨요 4 너무 16:42:55 772
1226565 잠실 엘스 전세 5억대로 내려갔네요 2 끝없이 내린.. 16:41:51 1,471
1226564 넘 아파서 아무것도 할 수 없어요. 3 사랑해 우리.. 16:40:56 608
1226563 더민주는 경기는 놔두고 대구경북으로 모조리가라!! 2 ㄴㄷ 16:36:54 3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