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눈팅족 포트락 후기

쩜두개 | 조회수 : 2,748
작성일 : 2012-12-27 23:32:08
(수정하려다가 내용이 홀딱 날라가서 다시ㅠㅠ)
제대로 회복하는 좋은 시간이었어요.
제가 너무 낯을 많이 가려서 다른 분과는 얘기를 나누거나 하진 못했구요.
사간 파이 건네드리고 맛있는 음식 먹고 차도 마시며 봉도사 기다렸어요^^

어느분이 푸아님이신지... 명찰은 없어도 알아보겠더라구요.
첨에 딱 뵌 첫인상으로는 김정숙 여사 같으셨어요.
김정숙 여사가 명랑 정숙이라면 푸아님은 차분 푸아랄까 ㅎㅎㅎ
도와드리지도 못하고 죄송해서 봉도사 가시고 나오는 길에
두손 마주잡고 너무 고생 많이하셨어요... 한마디 드렸는데
너무 따뜻하게 웃으시며 감사하다고....
눈물이 핑 돌더라구요.
50대를 대표해 젊은이들에게 미안하다는 내용의 포트락 주최글이 마음에 아렸었거든요..
덕분에 30대 젊은이(?) 제대로 위로받았어요.

모인 성금을 세는 82님들의 손은 어찌나 빠르시던지^^
돈좀 만져보신 분들이구나~ 했어요 ㅎㅎ

봉도사는 이제 국민 정봉주라 불러달라고 하시네요.
제가 앞쪽에 눈을 마주칠 수 있는 거리에 앉아있었는데
케익 불 붙일 무렵 눈이 마주쳤길래
검지 손가락을 들며 사진 한번 찍겠다는 싸인을 보냈더니
케익 앞에서 환하게 웃으며 정지 자세를 취해주셨어요 ㅎㅎ
쎈스쟁이!!
함부로 절망이니 멘붕이란 말 쓰지마라..
그럼 쌍용차나 한진중공업 노동자같이 마지막으로 밀린 사람들은 죽으란 얘기밖에 안된다.
속으로 통렬하게 반성하고 아파해야한다....는 내용의 말씀,
마음에 담아뒀어요

김용민 교수는.... 너무 여리기도 하시고, 또 주기자나 김총수 없이는 좀 불안불안한 분이라...
혼자서는 어디 많이 안 나서셨으면 좋겠단 생각이 개인적으로 들었어요.

암튼.... 정말..... 마음 따뜻한 시간... 이제 행복하게 자렵니다.
IP : 115.143.xxx.17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Kim
    '12.12.27 11:36 PM (218.39.xxx.134)

    다녀오셨군요.. 부럽습니다^^
    여러가지 사정과 부끄럼을 이기지 못해 못갔는데... 아이데리고라도 가볼걸 그랬어요...
    뉴스는 차마 못보겠고 트위터 볼때마다 화나고 슬픈 일들만 잔뜩 올라와서 힐링이 필요했는데요...
    다들 고생많으셨어요~
    다음에 이런 기회 있으면 꼭 가볼게요..

  • 2. 이런 후기 기다렸어요
    '12.12.27 11:37 PM (211.108.xxx.38)

    다음에는 저도 꼭 가서 청소라도 돕겠어요.

  • 3. ..
    '12.12.27 11:37 PM (203.100.xxx.141)

    글 읽는 저도 원글님 마음처럼 따뜻해 지네요.

    행복하게 잘 자요~ㅎㅎㅎ

  • 4. 뮤즈82
    '12.12.27 11:37 PM (222.96.xxx.25)

    함부로 절망이니 멘붕이란 말 쓰지마라..
    그럼 쌍용차나 한진중공업 노동자같이 마지막으로 밀린 사람들은 죽으란 얘기밖에 안된다.
    속으로 통렬하게 반성하고 아파해야한다....는 내용의 말씀,


    마음에 담아 두겠습니다.
    후기 고맙습니다.^^*

  • 5. 잉글리쉬로즈
    '12.12.28 12:57 AM (58.123.xxx.173)

    차분 정숙님이라니 정말 동감입니다ㅋㅋㅋ 파이 사오신 분이구나, 아이들도 좋아했어요, 반갑습니다^^

  • 6. phua
    '12.12.28 9:47 AM (1.241.xxx.82)

    헉스!!!
    저의 뒷얼굴을 보면 기절하실 텐디.. ㅋㅋㅋ

    힐링이 되셨다니 판을 벌리자고 제안한 사람이
    좋...습...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552 정수기채권 급해요 ㅜ.ㅜ 도와주세요 동원댁 14:30:04 0
1223551 기타 개인 레슨샘은 어디서 구하나요 .. 14:25:55 14
1223550 집에 있는게 너무 좋아요 2 ..... 14:25:40 143
1223549 40대 싱글 이제라도 청약저축 시작해야하나요? 2 청약 14:25:10 67
1223548 부천이나 광명쪽 신경정신과 추천좀 부탁드립니다 미리 14:24:43 17
1223547 이케아 가구 조립을 하고 난 후 내마음 내몸 1 음.. 14:23:12 160
1223546 김동철 ˝文대통령 드루킹 사건 직접 나서야˝ 8 세우실 14:22:27 139
1223545 간만의 수영 강습 하고 왔어요 asd 14:22:08 54
1223544 불면증 미치겠어요 1 .. 14:17:37 148
1223543 이젠 에르메스를 못사겠어요.. 9 .... 14:16:08 829
1223542 플룻 어떤걸 사야할까요? 2 초보 14:12:59 68
1223541 문재인은 비밀스런 삼성장학생인가? 13 .... 14:11:45 442
1223540 아침에 교제 전 성매매 글 썼어요 9 ... 14:07:38 532
1223539 서울에 초등아이랑 둘이 갈만한 호텔 아시나요? 3 우리 14:03:11 259
1223538 럭키슈에뜨 옷 참 비싸네요 1 .. 14:03:03 423
1223537 떡 할건데요ᆢ테팔찜기와 대나무 찜기 1 라연 14:00:32 112
1223536 진짜 구역질나요. 1 뻔뻔하다 13:59:36 447
1223535 거지같은것들.. 지치지말고 욕해야겠어요 1 ㅇㅇ 13:58:16 233
1223534 오야니 가방. 좋은가요 가벼운가방 13:56:05 164
1223533 쿠션 좋고 바닥 미끄럽지 않은 스포츠샌달 추천해주세요 샌달 13:52:14 63
1223532 다이어트 꼭 기억해야 할 두가지! 3 ㅇㅇ 13:48:03 835
1223531 애가 고3인데 어떤결과이던 빨리 지나갔으면 좋겠어요 10 지겹다 13:41:52 689
1223530 노트북 수리하는 어느 정도 걸리나요? 2 노트북 13:40:07 97
1223529 서브웨이 빵 사이즈가 줄었어요 ㅠ 8 .. 13:37:03 829
1223528 오로라에센스, 영양크림 순서 알려주세요 화장품 순서.. 13:36:57 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