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소꿉칭구님귤 정말 탱자 같아요

장터귤 | 조회수 : 1,958
작성일 : 2012-12-23 13:52:54
큰거는 껍질도 두껍고 질기고
작은건 껍질이 딱 달라붙어서
까지도 힘들고 게다가 심하게 마른 느낌이라
하나 까먹기가 힘들어요
맛은 간혹 아주 시큼한 것 빼곤 먹을만하지만
요새귤 거의 맛있으니....
무슨 탱자인줄 알겠어요
애들 까먹으래니 짜증을 내서
제가 한그릇씩 까줘야 먹네요
IP : 125.180.xxx.204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에구
    '12.12.23 1:59 PM (112.186.xxx.93)

    저 지난주에 받은거 좋았는데 이번건 별로인가보네여~ 혼합형이었는데 터진거도 별로없구 크기도 너무큰거 이런건 없어서 좋았거든요 속상하시겠어요 그때그때 상품이 다른가보네요

  • 2. 2년전
    '12.12.23 2:00 PM (59.5.xxx.193)

    장터 후기가 하도 좋길래
    시켰다가...정말 후회했던 목록이에요.
    시고..질기고..그후론 장터 귤은 절대 안사요

  • 3. ..
    '12.12.23 2:11 PM (203.100.xxx.141)

    자게에 탱자라는 닉넴인 줄 알았네요.

  • 4. 이분..
    '12.12.23 2:18 PM (220.117.xxx.16)

    정말 두번다시 거래하고 싶지아노아요
    반품해주면서 얼마나 고래고래 자기할만만 하던지...
    후기는 얼마든지 친구들이 쓸수도 있는거구
    전 후기 안믿어요
    그렇다고 싼것도 아니구...
    정말 두번 거래 안합니다

  • 5. 껍질
    '12.12.23 2:23 PM (125.180.xxx.204)

    젠장 까져야먹지요 ㅠ

  • 6. ....
    '12.12.23 2:26 PM (222.109.xxx.97)

    전...선물용 시켰는데 비싸기만 하지 혼합용이랑 별반차이가 없군요
    확실히 직거래 맞나요? 진짜궁금??

  • 7. 흠...
    '12.12.23 2:33 PM (175.113.xxx.141)

    여전히 장터에서 판매하시나보네요... 몇년 전 이분께 받은 물건, 전혀 시장가치 없는 것을 보내신 것 같아서 농민분들과의 직거래에 회의를 갖게되었던 일이 생각납니다.

  • 8. ....
    '12.12.23 2:41 PM (125.135.xxx.145)

    작년 말인가 올해초인가 청견오렌지 몇번 시켜먹었는데 배송에서 실수가 잦아서 몇번 골탕 먹고는 주문 안 합니다.
    맛은 괜찮았는데 껍질이 마른 듯 질겼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3738 결혼식에 못가는이유. . 어쩌죠 2 고민 02:11:19 234
1313737 교회 다니는 사람 절 왜 안해요? 9 궁금 02:03:05 207
1313736 법적으로 이혼했던 형님에게 연락하면 안되는거죠? 지금은 재혼.... 10 .... 02:00:37 385
1313735 화재등 위기상황시 암흑에서 탈출하는법 2 ... 01:47:53 243
1313734 살려고 하던 옷이 품절이네요 1 Dgg 01:44:57 296
1313733 하소연 입니다 10 ... 01:18:11 835
1313732 가짜뉴스에 대해서 논쟁했어요 2 ... 01:16:59 150
1313731 쇼핑몰 하시는 분들, 상품 제작은 어떻게 하나요? 4 ㄴㅇㄹ 01:05:35 643
1313730 교회가 뭐 하는 곳인가요? 3 조선폐간 01:00:41 446
1313729 밤에 뻘건 십자가 온통 여기저기 있는거보면 공동묘지 6 같지않나요?.. 00:54:25 678
1313728 완벽한 사람보면 의심이 가세요? 5 .. 00:52:24 677
1313727 Tvn 탄탄면 반반새우 맛있겠어요 2 .. 00:48:54 423
1313726 저 오늘 10살 어려보인단 소리 들었어요 5 ... 00:47:11 805
1313725 초6 남아 시계 브랜드 어떤거 사면좋을까요? 3 00:46:07 235
1313724 아들이 서운해요 3 00:43:13 488
1313723 혹시 제가 설명하는 사람 기억나시는 분 계세요? 10 ㅇㅇ 00:41:45 1,031
1313722 남편고민 12 고민 00:38:16 626
1313721 (검증 후) 김부선, 공지영은 말 한마디 없고 쥐 죽은 듯 고요.. 34 부선지영 00:37:05 1,761
1313720 인터폴도 무용지물인가요? 아니 대체 00:36:32 183
1313719 지방대 중 이 두 국립대는 그래도 명맥을 계속 유지 할 듯 해요.. 7 Mosukr.. 00:35:42 1,290
1313718 가짜 배고픔은 어찌 구분해요? 3 00:29:57 623
1313717 개신교는 신성모독 종교예요, 그들이 믿는 신이 불쌍할 지경.. 8 ..... 00:27:49 734
1313716 주한 덴마크 대사 트위터 4 ㅁㅁ 00:26:52 1,096
1313715 저런 사이비 종교에 빠지는 사람들이 더 이상함 2 미치겠다 00:22:38 785
1313714 이 시간에 피아노연주 6 ㆍㆍㆍ 00:16:33 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