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강원과 충청에서는 문재인님을 잘몰랐던거같아요.

w01 | 조회수 : 983
작성일 : 2012-12-22 00:03:33

문재인님이 정치에 나오신것도 2010년정도지요.

주구장창 차기를 미는 ㅂㄱㄴ보다 훨씬 시골에선 정보를 접하기 어려우셨을거 같ㅇ아요.

아무래도 자기가 좀 익숙한 후보에게 마음이 끌리잖아요.

그분은 15년이나 선거철마다 나와서 악수하고 다였는데

김대중대통령님도 3번째에 겨우 뜻을 이루셨구요

인터넷에서 정보의 취사와 선택에 익숙한 세대와는 다르게

기존언론에서만 다루니 나꼼수도 잘못들으셧을거 같구요.

공정한 언론의 역할이 얼마나 중요한지 우리모두 노력해요.

 

그래도82가 제목소리를 내주셔서 쫄지않아주셔서 고마워요.

눈팅하다 엊그제서야 겨우 목소리를 내는 소심이랍니다.

물, 수도, 가스등 민영화는 지지기반이 높은곳에서 시작할수밖에 없어요.

반발이 넘심한 꺠인곳은 시도하기

 힘들지요.

넘넘 빠르게 일이 진행되느거 같아서 겁나요.

적어도 화합과 통합의 제스추어는 해줄줄 알았는데..

어제는 맨붕이 와서리 쇼핑했더니만 오늘보니 민영화.

아껴야하는데 앞으로 어떤일이 벌어질지 모르는데.

공공요금이 오르면 인플레가 시작되는데 인플레기간에 부동산은 나락이예여.먹고사는게 집보단 먼저니까

이건 역사가 여러번 검증했어요.2030대 집살돈 없어요.

 

IP : 14.33.xxx.4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후아유
    '12.12.22 12:15 AM (115.161.xxx.28)

    그래서 방송국을 개국해야..

  • 2. 어머, 저도 같은 글을
    '12.12.22 12:34 AM (1.210.xxx.10)

    위에 올렸는데요.

    우리 국민 일반 정서가 적어도 십년, 이십년은 익숙해야 대통령으로 심리적 거부감 없이 뽑아주는 거 아닌가 싶습니다.

  • 3. 나무
    '12.12.22 12:34 AM (115.23.xxx.228)

    강원도 토박이인데요....
    몰라서 그런 거 아녜요..
    누가 나와도 빨갱이 취급 하는 구조예요.
    걍 싫어요................

  • 4. 나무님 말이 맞아요
    '12.12.22 12:41 AM (86.166.xxx.90)

    부모님이 충북강원 출신인데, 어릴때부터 빨갱이 운운했습니다.
    지금도 그래요. 걍 싫어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620 예비고1 1월 한달 대치동특강 예비고1 08:10:17 20
1126619 수개표 청원입니다. 투표 도둑질 재발을 막으려면 수개표가 필요합.. 1 부정선거 방.. 08:10:02 2
1126618 책 읽기 싫어하는 중2아들..겨울방학에 읽을 책 추천 부탁드려요.. 제발 책좀 .. 08:04:32 27
1126617 5살 아이의 동생을 향한 말... 7 보물 07:36:07 773
1126616 kbs노조 위원장이 고등학교 동창이었네요 신기하네요 2 오우 07:28:01 420
1126615 페이스북 문의해요 07:24:30 57
1126614 스킨답서스 수경재배 뿌리가 시커먼데요 1 ..... 07:20:54 125
1126613 mbc뉴스 멘트 참 저렴하네요. 5 ..... 07:19:07 960
1126612 여성이 '나꼼수'를 듣고 정치에 눈을 떴다고? 3 oo 07:18:14 379
1126611 요실금수술하려구요 병원좀 추천해주세요 너무 절실해요 절실해요 07:07:23 150
1126610 이런 경제 사정인데... 와이프가 취업해서 돈버는게 맞겠죠? 19 괴롭다 06:59:30 2,376
1126609 인스타 좋아요 눌롰다 취소하면 상대가 아나요 2 uuu 06:46:28 699
1126608 문재인 케어: 건강보험개편안 - 의료비 본인부담감소 4 국가로부터 .. 06:40:29 388
1126607 중학생 아들 부모없이 여행 15 중학생 06:39:54 1,072
1126606 강성진 아들 아프다던데 멀쩡하네요 1 달랴졌네 06:07:09 1,701
1126605 영어공부용 클래식 책 추천 2 초가지붕 05:32:52 290
1126604 [손석희의 앵커브리핑] '부끄러운 줄 알아야지!' 12월11일.. 04:23:49 1,324
1126603 올해 잘 먹었다고 생각하는 것들.. 16 2017년 03:56:54 2,133
1126602 82년 김지영 관련 칼럼.. 1 ... 03:53:31 782
1126601 석류 쉽게 짜먹는 방법 있을까요 5 야밤 03:41:20 809
1126600 저 술끊는거 가능할까요? 4 알콜 03:37:35 900
1126599 가상화폐 완전히 도박이네요 오케이강 03:13:17 1,013
1126598 웨딩비용이요...4천만원 10 03:05:14 2,363
1126597 일부 일탈이라더니..다이소 '절대복종 각서' 16년간 써 1 샬랄라 03:02:10 947
1126596 가방이 붉은계열밖에 없어요 02:52:07 1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