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자녀분들 얼음길 꼭 조심하라고 해주세요.

여름이야기 | 조회수 : 1,784
작성일 : 2012-12-21 23:03:52

저녁에 가족과 외식을 하러 갔어요.

길이 미끄러워서 조심해서 걸어가고 있었는데요.

학원이 끝났는지 건물에서 초등학생으로 보이는 아이들이 우루루 나오더군요.

그런데 한 남자아이가 뛰어가다가 넘어져서 죽 미끄러졌는데

그만 도로까지 내려가 고속버스 앞바퀴 바로 앞에 멈추었어요.

아이 몸집이 작아서 그 밑에 들어갔답니다.

마침 차들이 신호에 걸려 정지해 있어서 망정이지

정말 큰일날 뻔했어요.

만약 차들이 달리는 도중에 그런 일이 있었다면 이란 생각을 하니

정신이 아찔합니다.

아이는 차바퀴에 깔려서 십중팔구 목숨을 잃었을 것이에요.

어둡고 갑자기 아이가 옆에서 밑으로 들어가서 기사분도 보지 못했을 것이고

아무 잘못이 없어도 평생 죄책감에 시달릴 게 분명합니다.

주위에 있던 그 아이의 친구들이나 저를 비롯한 다른 사람들 역시

평생 잊지 못할 충격을 받게 될 것이고요.

무엇보다 아이의 부모님은 더 말할 필요도 없지요.

그 아이는 창피한지 웃으면서 벌떡 일어나 친구들에게 무사히 돌아갔지만

사고는 순식간에 벌어지는 것이니 자녀분들께 꼭 조심하라고 해주세요.

아버지께서는 아직도 이십년 전에 본 사건을 쉽게 잊지 못한다고 하시더군요.

오토바이가 미끄러져 달리는 버스 밑에 들어가서 대참사가 일어났다고요.

 

 

IP : 122.37.xxx.5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맞아요
    '12.12.21 11:06 PM (121.161.xxx.68)

    그리고 전에 위기탈출 넘버원에서 본 건데 얼음판에서 넘어지다가 혀가 다치거나 잘리는 경우도 많대요.
    꼭 주의시켜야 겠어요.

  • 2. 플럼스카페
    '12.12.21 11:09 PM (175.113.xxx.206)

    원글님 글이랑 첫댓글님 글 읽고 내일 애들 조심 또 조심시켜야겠다 생각합니다.

    참...운전을 하다보니 지난번처럼 눈이 많이 온 날은요 후륜차(대부분 승용차들이 그렇죠?)들은 미끄러지기 십상이더라구요. 저희 애들한테 차 지나가면 재발 멀찍이 비켜서라고 당부해요. 애들이 차가 가건 말건 슬쩍 비켜서는데 운전자가 의도하지 않아도 눈이 쌓여 미끄러운 날은 차가 슬쩍 밀리기도 하거든요.

  • 3. 감사합니다
    '12.12.21 11:12 PM (220.72.xxx.13)

    좋은 글 감사합니다. 저도 주의하고, 아이에게도 좀더 주의시켜야겠어요.

  • 4. 물고기
    '12.12.21 11:30 PM (220.93.xxx.191)

    허~걱 했네요. 저도 천방지축아들이있어
    이런글 고맙네요~

  • 5. ,,,,,
    '12.12.21 11:35 PM (220.125.xxx.215)

    전 지난번 눈 많이 왔을때(그늘진 곳이라 버스 정류장 앞이 빙판이었음)
    버스 기다리다가 버스가 정류장으로 다가오길래 차도로 내려가던 찰라,
    버스가 빙판에 주르륵 비끄러지면서 버스 뒷면에 왼쪽어깨를 부딪쳤네요..
    어깨 부딪치면서 전봇대에 오른쪽 얼굴 부딪치고 안경 휘어지고...
    버스 탈때 차도로 내려가 버스 따라가는 것이 얼마나 위험한 일인지 처음 알았어요
    모두모두 조심하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621 총선이 다가오니까 지난 대선때가 생각나네요 1 .. 19:26:24 21
1226620 3연동 중문.. 질문요~~ 1 중문 19:14:50 107
1226619 다한증에 이온 영동치료 이온 영동법.. 19:10:36 71
1226618 천주교 신자분들, 첫영성체 선물 좀 도와주세요. 6 첫영성체 19:08:07 134
1226617 이런말 하는 친구에게 기분이 나빠요 6 ..... 19:03:10 841
1226616 된장에서 약간 시큼한 냄새가 나나요 1 새내기 18:59:47 138
1226615 '성차별 수사중단 시위'에 염산 테러 예고한 20대 붙잡혀 3 일베충 18:58:15 234
1226614 항상 약속 전날 약속 변경하는 사람요 7 난감 18:53:06 601
1226613 장염 걸리면 열도 나나요? 4 18:51:34 199
1226612 골프드라이버 수리는 어떻게 하나요? 1 골프채 18:49:25 69
1226611 사법행정권 남용의혹 관련 특별조사단 조사 보고서 (3차) snowme.. 18:43:38 65
1226610 저도 여론조사전화 받았었는데 .. 18:43:33 162
1226609 통돌이 몇키로짜리 쓰세요? P 18:37:33 103
1226608 위로해 드리고 싶어요 20만 가서.. 18:36:37 247
1226607 옷방옷걸이,의자가 쓰러졌어요 ㅠㅠ 2 옷방 18:36:23 826
1226606 저도 여론조사 전화 처음 받아봤어요. 3 기다렸다!!.. 18:33:49 347
1226605 읽지도 않았는데 이상하네요 ㅇㅇ 18:28:10 305
1226604 지금 엠넷에서 방탄컴백스페셜쇼 재방송 하네요. 1 재방송 18:26:32 272
1226603 77, 88사이즈 빅사이즈 옷 오프라인에서 어디서 사면 될까요?.. 5 아줌마 18:23:52 869
1226602 직장에서 저 싫어하는 여자 상사가 있어요 7 ㅇㅇ 18:20:50 927
1226601 요즘 애들이 학력저하된거 같다고 19 ㅇㅇ 18:17:14 1,854
1226600 방금 선거 여론조사 전화받았네요. 7 .. 18:13:05 584
1226599 검법남녀 너무재밌어요 2 소환 18:12:27 662
1226598 전세계약 3 18:11:20 286
1226597 아기 낳고 만난 엄마들 (제 이야기 좀 들어주세요) 10 ... 18:04:50 1,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