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문재인 의원님 광고 싣기로 한거 어떻게 진행되고 있나요?

리아 | 조회수 : 1,199
작성일 : 2012-12-21 02:12:12
계속 훌쩍거리다
지금 막 들어왔는데, 여러가지 글이 있어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 모르겠습니다. 
누가 좀 알려주세요. 
마음이 급하네요. 동참하고 싶어서!!!
IP : 36.39.xxx.6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할 거에요..
    '12.12.21 2:18 AM (218.234.xxx.92)

    하긴 할 건데 처음에 발의하셨던 분이
    발상의 전환님이나 추억만이 님 같이 고정닉으로 오래 활동하고 이전에도 이런 거 진행해본 분에
    맡겨서 하면 좋겠다 하고 물러나시고 그런 분들에 연락이 가길 기다리는데
    세 분 다 안들어오심..

  • 2. 리아
    '12.12.21 2:19 AM (36.39.xxx.65)

    아 네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놓칠 뻔 했을까봐 마음이 막 급했네요.

  • 3. ...
    '12.12.21 2:23 AM (50.133.xxx.164)

    전 왜 걱정이 되죠... 그런거 조차 문재인님을 타겟으로 만들지 않을까...
    노통님 그렇게 보내고 ... 이제 그런게 더 걱정이 됩니다....
    그냥 우리 속으로 좋아하고 그래야 할것같지 않나요? 문님을 지지하는 맘은 이해하지만요...
    그동안 고생많으셨고 조용히 평화롭게 사셨으면 하는 바램때문예요....

  • 4. 50.133님
    '12.12.21 2:30 AM (180.64.xxx.32)

    삼국카페에는 그런 글 올라왔다고 하더라구요
    저도 설마 박그네가 그렇게까지 하겠나 싶지만..3차토론 태도를 봐서도 그렇고 혹시..하는 생각도 듭니다. 그녀에겐 얼마나 오랫동안 기다려온 순간이겠어요. 거기에 초친다고 앙심 품을지도 모릅니다;

  • 5. 50.133님
    '12.12.21 2:34 AM (203.226.xxx.89)

    저도 같은 걱정
    뭘하든 뭘말하든 비틀고 꼬집어 자기네 프레임에 맞춰 퇴색시키고 마니 원
    이거 진행하다 국가 전복 음모 단체 소행소리 들을까 무섭네요

  • 6. ..
    '12.12.21 2:38 AM (116.39.xxx.114)

    문재인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많다고 자꾸자꾸 표현하고 건들면 가만 안 있는다고 티를 내야 못 건드려요
    노통 건들때 시위라도 있었어봐요. 그렇게까지 물어뜯었나..
    국가전복 음모단체소리가 뭐가 무섭나요..
    저 힘도 없는 놈 하면서 문재인 건드는게 무섭죠..
    제발 자기검열 좀 하지맙시다.

  • 7. 저도 걱정
    '12.12.21 2:55 AM (221.140.xxx.37)

    노대통령님에 대한 트라우마가 있고 박근혜 당선자가 이명박과 같은 정치보복을 할 인간인지 어떤지 아직 잘 몰라서요.
    오로지 문후보님에 대한 애정때문에라도 광고는 시기상조 아닌가 싶어요.
    광고보다는 대안언론 설립에 주력하는 건 어떨런지요

  • 8. 니나
    '12.12.21 3:13 AM (114.202.xxx.180)

    저도 그부분이 걱정되요. 괜히 눈치보고 쫄리는게아니라 보통 사람도 아니고 박정희가 김대중대통령께 어떻게했는지 아시잖아요. 그 딸인데ㅠㅠ 더이상 대권도전 안하신다는분한테 괜히 경계심 만들어놓느니 차라리 편하게 사실 수 있도록 손편지정도로 만족해야할것같아요. 그것만으로도 지지자들의 마음 충분히 알아주실거에요..

  • 9. ..
    '12.12.21 3:45 AM (218.234.xxx.92)

    ... 제일 착각했던 게 내가 손을 내밀면 그쪽도 손을 내밀 거라는 거에요..
    그렇게 김대중 대통령이 당했고 노무현 대통령이 당했어요..

    하야해서 숨죽인 듯이 살면 되지 했던 노무현 대통령이 어떻게 돌아가셨어요? 나대서?
    그런 거 없어요. 조용히 있으면 쟤네들도 잊고 있을 거다?? 나서지 않고 조용히 있으면?

    노통이 어떻게 돌아가셨는지 다 보고서도 그러세요?

    그리고 처음에 마음이 너무 아파서, 문재인 후보께 우리가 흩어지지 않았다고 알려드리기 위해서 광고 발의한 거에요.. 대안언론사도 좋고 다 좋은데, 사람들의 한달음에 동의한 그 생각을 그렇게 방향을 확 꺽진 말아주세요...

  • 10. 세심함이 필요해
    '12.12.21 5:52 AM (221.140.xxx.37)

    노통이 어떻게 돌아가셨는 줄 아니까 걱정하죠. 조금만 더 사려깊게 주의깊게 생각해 주세요.

  • 11. ,..
    '12.12.21 5:56 AM (211.215.xxx.116)

    우리 너무 쫄지마요. 당당해져요. 그들의 눈치를 왜 보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076 주기적으로 성질부리는것도 유전인가요 .. 14:28:49 0
1227075 서장훈같이 깔끔한거 강박증 아닌가요? 6 싫어 14:22:39 281
1227074 거 지방선거 시즌 참 심심하네 그랴 심드렁 14:22:00 49
1227073 아버지가 꼴통보수인데 진짜 미칠것만 같아요ㅜ ㅇㅇㅇ 14:21:56 160
1227072 전라도 여행지 추천바랍니다 1 차근차근 14:21:07 67
1227071 음식점인데 에어컨 틀어달라 해도 되겠죠? 8 ... 14:13:22 298
1227070 불고기와 탕수육 열량을 알고 싶어요 저녁 14:10:43 56
1227069 오늘자 문재인대통령 참모진 표정들ㄷㄷㄷ...그리고.^^ 8 ㅋㅋㅋ 14:08:08 1,499
1227068 베스킨라빈스 연유라떼 어때요? 1 고등학생 14:07:39 342
1227067 이제부터 기자회견 하지말고 국민회견으로 끝내길 7 ㅈㅈ 14:07:37 467
1227066 아파트중도금대출 1 대출 14:06:57 189
1227065 일본어 학습지 추천 부탁합니다. 2 ... 14:06:05 145
1227064 효연 엄청 예뻐졌네요~ 2 티비보는 중.. 14:05:27 546
1227063 체제 안전 보장 확실히 해달라고, 경제지원이 아니고 2 우리가 거지.. 14:04:43 367
1227062 어떻게 생각 하세요? 5 14:01:34 305
1227061 매일 술 먹는 남편 6 00 14:01:27 526
1227060 수시, 생기부를 잘 써준다는 고등학교 5 고등 13:58:34 535
1227059 30대 조건 봐주세요 13 ____ 13:58:06 449
1227058 사라진 유골, 가려진 진실- 故염호석 '시신탈취' 미스터리 2 snowme.. 13:52:33 346
1227057 시끄러운 아저씨 아주머니들 커피숍좀 안왔으면... 16 ... 13:49:44 1,232
1227056 이읍읍ㅡ갈수록 커지는 내부공세 어쩌나 2 읍읍이 낙선.. 13:49:06 464
1227055 서울신문 사장!!!!! 19 ㅅㄷ 13:47:20 1,800
1227054 서울일보 세무조사 한번 가즈아~~~~~~ 6 .... 13:46:56 394
1227053 머리좋은유전자관련 궁금한점 6 경축북미회담.. 13:39:50 581
1227052 서양사람들에게 키스란 어느 정도 의미인가요? 3 ........ 13:39:06 8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