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노무현, 문재인,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

자꾸 눈물이 나요 | 조회수 : 1,850
작성일 : 2012-12-20 21:33:49

 어제 개표상황 보다 울다 자고, 아침에 일어나 울고, 직장에서 일하다 해단식 기사 보고 울고, 지금은 82 글 읽으며 또 우네요.

너무너무 아깝고 아까워요.

우리나라에 이런 대통령감이 언제 나온다고, 나이든 사람들이 그 손을 놓나요?

이제까지 제 나름대로 사회를 위해, 모두가 잘사는 나라를 위해 양심껏 살아오려 했던 모든 게 헛되게 느껴지네요.

도대체 상식도 없고 염치도 없고, 많은 사람들이 희생해 얻은 직선제가 이렇게 부메랑이 되어 돌아오네요.

정말 너무너무 마음이 아프네요.

 

하지만, 이번에 문재인이라는 사람을 알게 되어 너무 행복했습니다.

6개월 가량  민주당 경선 때부터 오늘까지 제가 지지하며 노심초사하고 일에 집중 못했던 그 시간들이 하나도 아깝지 않습니다. 

그리고 오히려 물어뜯기고 나라걱정에 잠못 이루는 밤을 보내지 않아, 개인으로서는 행복하리라 생각하니, 마음이 좀 낫네요.

국회의원 임기 마치시고, 변호사 하시며 양산 시골집에서 유쾌한 정숙씨와 개와 고양이와 함께 평화로운 나날을 보내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저는 2002년 외국에 있던 터라 투표하지 못했지만, 노무현 대통령 돌아가신 뒤 슬퍼하시던 지지자들 마음이 절절이  이해가 갑니다.

이런 마음으로 지지해 대통령 만들고, 5년간 언론과 한나라에 물어뜯기고, 퇴임 뒤 그 수모를 받고 돌아가신 뒤 어떤 마음이었을까요?

저도 그때 그리 슬펐는데, 다들 어떤 마음이었을까요.

너무너무 아까웠겠지요.

 

정말 이번에 문재인 대통령이 되시면 노무현 대통령의 가치는 그대로이면서 더 업그레이드되어 진짜 통합을 이루어, 우리 모두를 휠링해주시길 내내 바랐는데, 너무 아깝습니다.

 

항상 건강하시실 빕니다.

 

노무현, 문재인,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

 

http://www.youtube.com/watch?v=OS2ewTEpChk

 

 

IP : 112.152.xxx.108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또다른 희망을...
    '12.12.20 9:36 PM (183.102.xxx.63)

    근데... 김대중 대통령님도 정계은퇴 여러번 하셨었어요. 하지만, 자꾸 국민들이 불러내는거죠...
    아마... 시간이 흐른뒤에... 국민이 강력이 원하면 다시 나오실 수 있지 않을까 싶어요.

  • 2. 우리가
    '12.12.20 9:51 PM (121.130.xxx.228)

    놓친 대통령이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대한민국은 답이 없다

    대한민국은 멍청하다!!!

  • 3. 맞아요,
    '12.12.20 9:53 PM (117.53.xxx.213)

    그런 사람들 또 없는데 당신같은 지지자들이 다 망쳐 놓은 거 아셔야 할텐데.

  • 4. 그만
    '12.12.20 9:57 PM (183.98.xxx.28)

    음악을 듣다보니 나도 모르게 엉엉 울어버렸습니다..
    그분의 국민이 된다고 생각하니 너무 행복했었는데..
    참으로 의욕이 없네요..
    그래도 세월은 흐르겠지요.

  • 5. ...
    '12.12.20 10:17 PM (125.189.xxx.32)

    격하게 동감요!

  • 6. ..
    '12.12.20 10:40 PM (125.141.xxx.237)

    가치가 아닌 실리만 추구하는 사람들이 더 많은 우리나라에서는 너무도 아까운 분들이었지요.
    노인네들 욕심이 젊은 사람들 앞길 가로막는 이런 나라가 과연 제대로 된 나라인가요? 저는 그렇게 추하게 나이 먹고 싶지는 않아요. 투표를 할 때는 내 이익이 아닌 공동체의 이익이 먼저라고 생각하고, 우리 세대가 아닌 우리 다음 세대를 위한 투표를 해야 한다고 생각했는데, 완전히 정반대의 사고방식을 가진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이런 사람들과는 도저히 소통하며 살 수 있을 것 같지가 않아요.
    2008년 총선 때 수구세력에게 의석 2/3를 몰아주었던 그 사람들은 자기들의 이기적이고 생각없는 투표가 결국 2012년 대선까지 망쳐버렸다는 거, 더 나아가 역사까지 후퇴시켜버렸다는 거, 알고는 있을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1696 방탄영상 보려했더니 유튜브 오류ㅠㅠ 1 .... 10:40:11 54
1311695 중3 영어 간단한 문법문제 He left from Seoul f.. 1 ... 10:40:07 43
1311694 역사학자 전우용님 페북 1 두 개 10:39:12 61
1311693 명절에 해외여행 다녀오고 그 이후 3 명절 10:37:36 193
1311692 옷차림보고 배운여자 못배운여자를 알아요? 2 ㅎㅎ 10:36:31 215
1311691 쌀값 관련해서...정보입니다 ........ 10:36:04 74
1311690 고양이 복막염 신약치료가 몇천만원 하는군요 3 ... 10:33:53 87
1311689 특이한 품종 쌀 추천이 있었는데 못찾겠어요. 쌀 추천 부탁합니.. 4 얼마전에 10:33:51 53
1311688 오천원 스카프. 다 버릴까요? 힘들다 10:32:39 168
1311687 플레이어 보시는분, 미스터투 멤버가 나오네요?? 3 플레이어 10:31:22 85
1311686 서울에 진한 토마토맛 나는 국수 파는 곳 있을까요? 2 MagicL.. 10:30:42 93
1311685 시댁과 주중저녁모임이라니.. 12 내의견은 10:29:49 390
1311684 대출금리 올리는 은행들…한은도 '연내 금리 인상' 가능성 1 금리 인상 .. 10:27:44 144
1311683 질이 안 좋은 중소기업은 원래 이런가요? ㅇㅇ 10:26:12 117
1311682 대통령 바티칸에 가신 기사 찾기어려워요 5 짜증나네 10:26:00 104
1311681 그럼 락앤락은 해외로 넘어간건가요? 5 ... 10:25:25 377
1311680 남중학생 겉옷 문의요~ 1 윤아윤성맘 10:20:47 92
1311679 혜경궁김씨가 김혜경 본인임이 밝혀지고. . . 20 ㅇㅇ 10:20:13 953
1311678 중등 봉사시간 못채우면 2 .. 10:19:56 159
1311677 어제 MBC100분토론 유툽이 2 ㅇㅇㅇ 10:17:28 199
1311676 들깨송이 부각 드디어 먹어봤어요.. 7 .... 10:17:09 241
1311675 새우젓갈고 김치용ㆍ과일용 따로 사서 쓰시나요 믹서기 10:16:54 74
1311674 시어머니에게 자주 전화하는 남편 20 ㅇㅇ 10:14:09 992
1311673 '문제유출' 숙명여고 쌍둥이 동생 병원 입원..수사 차질 12 .. 10:13:38 1,035
1311672 이재명 운전기사 트위터 운영 사실부인 21 읍읍이 제명.. 10:11:46 6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