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문재인님 생각하면 눈물이 멈추지를 않아요 ㅠㅠ

달님 | 조회수 : 949
작성일 : 2012-12-20 13:21:45
내손으로 뽑았던 첫 대통령, 인간적으로 너무 매력적이었던 대통령.. 그분의 30년지기 친구 문재인 후보...

충분히 돈 많이 벌고 잘 살수 있었는데 어려운 사람들에게 수임료도 받지않고 인권변호사를 하신분
캐면 캘수록 그 인품에 반할수밖에 없는 깨끗한 분

저는 한국 현대 정치사의 비극은 문민정부 들어서면서 멈춘줄 알았어요..

노무현 전 대통령님을 떠나보내고 자연속에서 살고 싶었던분을 떠밀어 대선 후보로 내보낼수 밖에 없었던 현실
지금 그분은 얼마나 옛 친구 생각이나시고 얼마나 슬퍼하실까요 ㅠㅠ

온갖 비리로 자기 이득만 챙기고, 10년간 쌓아올린 민주주의 권리를 파괴한 누구는 떵떵거리며 잘살고
여러사람을 고문으로 죽인 독재자는 부귀영화를 누리고 투표도 하고;;;;

문재인님의 마음을 생각하면 속이 문드러집니다

내가 이렇게 슬픈데 본인은 얼마나 슬프고 한이 되실지
결국 이명박, 검찰 심판은 물건너가고

아직도 한국 현대사의 비극은 현재진행중인것 같아 너무 슬픕니다

친일하다가 해방이후 권력과 부귀영화를 손에 쥔 친일파들을 보는 독립운동가들의 마음은 어땠을지

만약 내가 아이가 있다면 어떻게 살아야 한다고 말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IP : 24.30.xxx.14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푸른
    '12.12.20 1:25 PM (118.32.xxx.169)

    우리나라 국민성?에 문제가 있는게 아닐까요 아님 원래 노예근성이 뿌리박혀있던가...

    항상
    나라팔아먹는놈들이 우두머리노릇하고 서민등골 빼먹었잖아요.
    조선시대나 고려시대도 그랬잖아요..
    인간이 원래그런건가요?아님 우리나라 국민성이 매국노들이 잘살고 애국자들이 못사는 구조인걸까요..

    문재인님 인간적으로 안되셨지만.
    그래도 선거기간동안 문재인님보면서 행복했잖아요..
    그런분이겪을 좌절의 고통이 참으로 크실겁니다..ㅠㅠ

  • 2. 괜히
    '12.12.20 1:27 PM (175.209.xxx.154)

    불러내서 고생만 시켜드리고ㅜ.ㅜ
    저도 선거기간 그분 보면서 그분의 나라를 꿈꾸는동안 참 행복했네요

  • 3. 달님
    '12.12.20 1:29 PM (24.30.xxx.149)

    저도 그 분 힘드신것은 알았지만 선거기간 희망을 키우면서 그분과 함께 할수있었던 것 만으로도 행복했습니다

  • 4. 너무
    '12.12.20 1:31 PM (121.130.xxx.228)

    깨끗하고 분에 넘치시는분..

    ㅠㅠ

    죄송하고 죄송합니다

    ㅠㅠ

  • 5. 나다
    '12.12.20 1:31 PM (147.47.xxx.104)

    저도 반 년 동안 함께 꿈을 꿀 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 6. ....
    '12.12.20 1:34 PM (14.43.xxx.202)

    정말 다음에라도 희망이 있기는 한걸까요?
    이번엔 기회구나 생각했던 저희집
    어제 밤부터 맥이 풀려 대화가 없습니다.

    당선인을 보며 만족해하는 주변사람들과
    다른생각을 갖고 산다는게 괴로운 오늘이네요.

  • 7. ㅠㅠ
    '12.12.20 1:44 PM (125.143.xxx.206)

    이번 대선에서 당선도 못시켜준 국민들이 어떻게 임기내내 지켜드리겠어요
    문님이 말년복이 있으신거라 생각해요
    욕심냈던거..그 욕심으로 또다른 욕보실것...그게 죄송하네요..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321 이런경우 부모님에게 돈을 좀 드려야 될까요? 2 나밍 22:54:37 280
1227320 양승태 대법, 청와대 ‘눈치’에 일제 징용 피해자 외면했나 snowme.. 22:54:34 104
1227319 [속보] 성김, 실무회담차 판문점 북측으로 넘어갔답니다. 2 .... 22:54:01 648
1227318 방귀 남앞에서 한번도 뀌어본적 없는 분 계신가요? 2 .... 22:53:01 158
1227317 상처 치유하려면 어떤 취미를 가지면 좋을까요? 3 ㅠㅠ 22:51:39 197
1227316 오늘 구의원관련 여론조사 전화를 받았어요 ?? 22:50:00 49
1227315 성희롱으로 느껴진다면 1 제가 예민한.. 22:49:20 135
1227314 요즘 생긴 혼자만의 취미 8 나라 22:48:08 710
1227313 힘들어서 도망치고 싶어요 2 기도하라 22:44:02 573
1227312 웃는 모습이 예쁜 사람 누가 있을까요 16 ... 22:43:18 599
1227311 종합소득세 간편신고 대상자인데 혼자할수 있나요? 3 궁금 22:42:36 191
1227310 이것도 정신병의 일종일까요 7 .. 22:37:09 919
1227309 나의아저씨 보기 시작했는데 10 진짜 22:36:02 674
1227308 미혼인데 유즙분비나 젖몸살 있으신 분 계신가요. 4 ㅇㅇ 22:33:21 563
1227307 롱원피스를 샀어요 옷은 정말 마음에 드는데 1 대략난감 22:32:34 1,012
1227306 좋은 강의 1 22:28:55 196
1227305 오늘 배드신 이준기 팔뚝 심쿵~~ 3 무법변호사 22:28:43 1,006
1227304 남편 지인들 만나고 오면 기분이 안좋아요 2 한두번 22:27:30 1,035
1227303 부동산 계약 파기 가능한가요?? 9 인천사람 22:20:25 787
1227302 집을 세를 줘 보니 6 ... 22:17:20 1,537
1227301 집에서 브래지어 대신 뭐 입으면 좋을까요 26 .. 22:16:11 2,920
1227300 같은 커핀데 왜 유독 쓴날과 밍밍한날이 있는지 알았어요 5 고동 22:14:38 807
1227299 매직 음식물 처리기 고장 ㅜㅜ 5 고향 22:11:09 288
1227298 1년 넘게 마음속에 품고 살았던 안철수.jpg 14 촭당신은 22:09:42 1,692
1227297 돌발성 난청이라는데요, 5 먹먹 22:09:35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