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문후보님 지지자들만 보세요!

절망하며! | 조회수 : 1,153
작성일 : 2012-12-20 11:20:50

육영수가 죽었을 때 온동네 사람들이 울고불고(김일성 죽었을 때 북한의 모습과 다들 바 없었죠),

소복입고 어린 자식 손을 잡고 관공서로 가서 눈물흘리며 조문을 하고 왔던 동네 아주머니들...

저희 가족은 이미 박정희의 본색을 알고 있었기에...동네사람들의 반응에 많이 외로웠습니다.

중2때 10.26, 유신의 포악하고 악날함에 분노하던 차에 박정희가 죽었다기에

가족모두 역사의 심판이 있었다며 다음의 역사를 기대하면서 눈물은 커녕 웃음이 다나는데,

학교에서는 모두 눈물콧물 흘리며 강제로 시내 체육관까지 가서 단체조문을 시켰습니다.

선생님, 친구들 모두 우는데, 독재를 끝내는가 싶은 기대로 눈물도 안나오는 저를 모두들 나무라더군요.

가족과 지인들은 전두환독재에 하나둘씩 희생되고, 피눈물이 흐르는데,

동네사람들은 프로야구며, 쇼프로며 즐기고 신나하더군요.

대학에 와서 아무것도 모르던 친구들이 하나둘 우리나라의 현대사를 알아가게 되자,

처음으로 많은 선후배와 친구들이 생겨났고, 군부독재하에 살면서도 힘들지만 외롭지는 않더군요.

저희집이 강제철거로 하루아침에 날아가 정신없을 때 사람들은 88올림픽을 즐겼고,

...하나하나 떠올릴수록 기가 막히는 역사였네요.

어떻게 얻은 대통령 직접선거였는데, 어떻게 얻은 민주주의였는데,

여의도에 200만이 모였다던 김대중후보의 연설회...주변 누구에게 물어봐도 노태우 찍었다는 사람은 하나도 없는데,

노태우가 대통령이 되었을 때,

그 충격으로 딱 일주일을 앓아누워 일어날 수가 없었네요.

아무 관심없이, 정보들을 접해볼 생각도 없이 그냥 마음가는 데로 찍는 사람도 한 표,

이명박이 세금깎아줘서 종부세도 줄었고, 오히려 냈던 세금조차 돌려받았다며 잇속대로만 찍는 사람도 한 표,

스키타러 가고, 늦잠 자고, 애인 만나 놀고 하느라 누가되든 상관없다며 투표조차 안하는 사람도 한 표,

가정살림보다 어떻게든 세상좀 바꿔보고 싶고, 정의가 승리하는 것 보고 싶어서

온통 선거만 생각하고 최선을 다해 달려온 우리 같은 사람도 한 표,...

이런 게 민주주의였네요.

저는 민주주의도 싫어졌어요.

노무현대통령이 불법을 해서라도 조중동 박살내고, 국정원 싹바꾸고, 검찰권력 개혁하고,정수장학회 몰수하고...

했어야만 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바꿀 것은 바꾸고나서 민주주의를 하든지말든지...

1번을 찍은 사람은 세상의 밝은 면만 보면서 언제나 즐겁고 밝고 행복하게 살고(26년도 남영동도 안보죠),

2번을 찍은 사람은 참담함으로 가슴이 쓰리고(남영동을 보면서도 제일처럼 느껴서 더 괴롭죠), 심지어 억울하고...  

누가 그러더군요.

독재가 낫다고! 단 선한 의지를 지닌 누군가의 독재라면!

이명박 괜히 찍었다며 '그래서 이번엔 박근혜라고, 우리를 살린 박정희의 딸이라 이명박과는 다르다'던 택시기사,

하루10시간 이상 식당에서 일하면서도 부모를 모두 총탄에 잃은 불쌍한 박근혜를 왜 괴롭히냐며 이정희 싫다던 아주머니, 

등록금이야 어찌되었건 나꼼수도 모르고, 국정원이 어찌되었건 스키 타는 개인의 즐거움 포기할 수 없다던 대학생,

옳고그름이 뭔 상관이냐며 재건축에 이득되면 그만이고, 내 세금만 아껴주면 최고라던 아저씨,...

다들 나름대로 이유가 있고, 앞으로도 즐겁게들 살텐데...

나꼼수, 이정희, 표창원교수님, ...문재인님, 권양숙여사님...다들 어쩌나요.

 

앞으로는 뉴스 절대 안보려고요.

못살겠다고 징징대도 절대 안돌아보고 비웃어주려고요.

정말이지 어떻게 해서라도 할 수만 있다면 나만 잘먹고 잘살면 그만이라고 생각하며 살고 싶어요.

IP : 175.209.xxx.22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쥐박탄핵원츄
    '12.12.20 11:23 AM (67.87.xxx.133)

    ㅠㅠㅠㅠㅠㅠㅠ

  • 2. ...
    '12.12.20 11:28 AM (116.33.xxx.31)

    전 김대중 전대통령이 원망스러워요
    그때 전두환 부터 사형시켰어야해요
    뭘 보른다해도 어쩔수 없어요
    그냥 경상도에 똥폭탄 이라도 떨어졌음 좋겠어요

  • 3. ㅠㅠ
    '12.12.20 11:29 AM (212.198.xxx.118)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 4. 아이들 많이 나으세요
    '12.12.20 11:31 AM (112.144.xxx.202)

    그래야 5년 아니 그 이후에라도
    우리가 원하는 세상 아이들에게 물려줄 수 있습니다.
    ㅠㅠㅠㅠ

  • 5. 읽고나니
    '12.12.20 11:31 AM (211.219.xxx.62)

    더 가슴이 아파요.

    근데 슬픔보다는 화가 나요.

  • 6. 아휴..
    '12.12.20 11:32 AM (203.142.xxx.231)

    글 읽으면서 더 마음아프네요.

    심장을 좀 딱딱하게 만들 필요가 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844 복지관에서 초등생수업봐주는 일은 ? 질문 09:47:00 3
1127843 저희 동네 영화관에 강아지 판매샵에 있는데요.. bb 09:46:51 5
1127842 가죽가방 끈이 자꾸 흘러내리는데 방법없겠죠 09:46:39 0
1127841 이 폭스퍼 머플러 어디거인지 아시는 분 계실까요? 지나가다 09:41:10 68
1127840 요새 메갈,워마드 몰이가 낯설지 않은 건 저뿐인가봐요.(아래 블.. 2 ... 09:36:38 83
1127839 옥천성당 근처 음식점 추천 부탁합니다 음식 09:36:30 29
1127838 Plan Das의 계) 질문입니다 ... 09:35:35 37
1127837 공직자 부동산채무신고 문의.. 3 알려주세요 09:35:00 39
1127836 가족간에 서로 크리스마스선물,성탄카드 하나요? 2 .. 09:26:57 124
1127835 감정기복 심한상사 힘들다!!!.. 09:26:27 70
1127834 이럴 경우 예단(펑예) 8 daisy 09:25:42 438
1127833 문재인 대통령님은 참 따뜻한 분이네요 6 몰디브 09:25:11 387
1127832 김래원은 뭔가 설레게 하는 느낌을 주는거 같아요 ㅎㅎ 10 김래원 09:20:55 774
1127831 수능 절대평가화 되면 본고사 부활인가요? 8 ??? 09:15:23 355
1127830 비대면으로 계좌개설하면 입출금도가능해요? 3 질문 09:13:24 130
1127829 블로그나 게시판을 운영하는 분들, 질문.... 1 ... 09:13:16 96
1127828 현대홈쇼핑에 지금 나오는 elo범랑 어떤가요? 5 살까말까 09:12:38 325
1127827 고2올라가는 이과 남학생 수학학원요... 어디로 갈까.. 09:08:15 108
1127826 6학년 올라가는 아이 영어공부 좀 봐주세요 3 에너지 09:07:49 274
1127825 석해균 선장 미납 치료비 6년만에 정부가 낸다 6 기사 09:07:01 660
1127824 연어캔 맛이 어떤가요? 19 연어 09:02:50 567
1127823 헌혈하고 나서 기미가 생겼어요 9 헌혈 09:02:35 584
1127822 최순실 오늘 결심공판 중형 구형 예상이라는데 5 ? 09:01:27 353
1127821 수능 연 2회, 절대평가 검토중 (기사 링크) 7 뭐가 좋을까.. 09:00:50 504
1127820 선배어머니들의 슬기로운 조언 들어보고 싶습니다 3 습관 09:00:22 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