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인테리어업체에서 퇴짜맞았어요

차표한장 | 조회수 : 4,208
작성일 : 2012-12-18 06:43:52
요즘 이사하기전에 집 수리하려고 알아보고있거든요.

생각보다 이래저래 견적이 오버해서 아 이럴때 돈많으면 정말 좋겠다 하다가
그래도 전세집에 들어가면서 넘 꼬질해서 이사가기 싫다 하는것보다
울집 깨끗하게 꾸며서 이사갈수 있는것에 만족하자 돈이 없으면 돈에 맞춰서 고치자 초저녁에 마음 추스렸거든요.

아기 재우면서 깜박 잠들어 꿈속에서 싱크대 바뀐것보고 좋아서 깨어
며칠전에 인테리어업체에 견적내달라고 한것 볼려고 새벽에 일어났는데 견적 0원!뙇 죄다 0으로 해놔서 뭔가 했더니
제 예상금액으론 자기네선 못한대요.
견적 내주면 넣을것 넣고 뺄것 빼려고 했는데 백화점 갔다가 매장입구에서 우리물건 비싸요 하고 퇴짜맞은 기분
멍하고 씁쓸하고...

남편은 씽크대 바꾸고 욕실 세면대 변기 바꾸는것도 엄청 큰 공사라고 생각해서 인테리어 업자에게 막 깎아달라고
'하라고' 하는데 가운데서 좀 초라하네요. 싼거 할거면 뭐하러 공사하냐고 좋은걸로 하래요.
아무것도 안알아보고 말로만 푸는 남편 화가 나기도하고
남편도 최선을 다해서 일하고 있는데 돈돈 하기도 싫고 친구들이나 가족한테 말하자니 초라하기도 하고 맘상해할것 같고
여기다 한자락 풀고 가서 자려구요.

제가 요즘 자존감이 바닥인데다가 낼 아침엔 무조건 방긋 웃어주는 엄마가 되야되는 상황이라
넘 아픈 댓글은 수위 낮춰주세요. 안그럼 진짜 울것 같아요.

IP : 61.173.xxx.9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2.18 6:58 AM (114.203.xxx.146)

    올수리 하실 거 아니고 몇 군데만 손 보실 거면 셀프 인테리어 하시라고 말씀드리고 싶은데, 아기가 있으시다니 어렵겠죠? 인테리어 업체도 천차만별이더라고요. 여러 군데 알아보셔야 해요. 저도 다른 데서 부르는 것보다 거의 반가격에 했는데 너무 만족해요. 다른 사람들도 다 예쁘다고 하구요. 인테리어는 안목이에요. 레몬테라스 같은 인테리어 카페에서 눈동냥 많이 하시구요. 벽지색깔, 바닥색깔, 가구 통일감 있으면 고급 자재 안 써도 세련되게 할 수 있어요. 힘 내세요, 원글님^^

  • 2. 나무
    '12.12.18 7:00 AM (220.85.xxx.38)

    전셋집으로 이사하신다는 거죠?
    전셋집인데 싱크대 욕조 변기 세면대를 바꾸시려는 건 말리고 싶어요
    남의 집에 돈 바르지 말라는 애기도 되지만
    만약 공사가 잘못 됐을 때 뒷 감당하기 힘들어요
    욕실 공사가 가끔 잘못 되기도 하더라구요
    아랫 집으로 물이 새는 게 제일 크죠

    그냥 도배와 바닥(장판)만 바꾸세요
    선택만 잘해도 분위기가 확 달라질 거예요
    집이 어디신지 몰라도 도배, 바닥은 방산 시장이 제일 싸요
    방산시장에 가서 도배 바닥 고르면 그쪽에서 사람을 보내줍니다 수도권까지는 보내줘요

    남편과 대화하면서 즐거운 이사가 되기를 바랄게요

  • 3. 돈 되는대로
    '12.12.18 7:02 AM (211.63.xxx.199)

    못하는게 어딨나요? 돈이 맞춰해주느거죠
    인테리어는 발품파셔야해요. 레몬테라스 아시죠? 거기서 인테리어업체소개 받으세요.
    저희동네는 아저씨께 이렇게 말해요, 제가 천만원밖에 인테리어에 돈 못 할거 같아요.
    천만원으로 어디까지 고칠수 있나요? 하고 물으면 아저씨가 집 상태봐서 잴 급한거 덩치큰거 위주로 수리해줍니다.
    또 도배, 장판은 도배 장판만 전문으로 해주는곳에 따로 맡기세요. 인터넷에 이런업체 많아요.

  • 4. ..
    '12.12.18 7:05 AM (125.129.xxx.102)

    전 업자입장에서 말씀 드릴께요
    견적 안내고 일못하겠다는 그 업체가 판단 잘한거같아요
    견적내고 무조건 깍고 그돈에 맞게 마무리되면
    싸구려로 했다고 하면서 맘에 안든다고 온갖 트집 잡고
    속썪이는 분들많아요
    씽크대, 변기, 세면대 바꾸는데 얼마를 예상하셨는지 궁금하네요
    백화점 비교 하셨는데 백화점은 판매하면 대부분 끝이지만
    인테리어는 as라던가 계속 이어지는거라서요

  • 5. 저도
    '12.12.18 7:12 AM (210.206.xxx.84)

    레몬테라스 추천
    도배 백이십 나왔는데 그쪽 소개받은 업체 칠십이만으로 했어요

  • 6.
    '12.12.18 7:20 AM (110.70.xxx.180)

    전세집인데 씽크대랑욕실까지한다구요
    그러지마세요
    인테리어하면 깔끔하겠지만
    다 돈이잖아요
    너무 지저분하면 도배장판만하시고
    화장실과 씽크대는 하지마시지요

    몇평인지모르지만 그정도 다바꿀려면
    2천은 들어야할텐데 남의집에
    그건 아니라고봅니다

  • 7. ....
    '12.12.18 7:47 AM (211.246.xxx.244)

    아...전세아니고 울집 이래잖아요...

  • 8. 내 집이면
    '12.12.18 8:31 AM (122.100.xxx.101)

    결혼 십몇년만에 장만한 내 집이라 저희는 대출해서 인테리어 했어요.2천만원.
    집 값으로 대출이 없어서 저희 맘이 가능했던것 같아요.
    다시 이사할 계획 없고 결혼하고 여태 구질구질하게 살아서 남편과 상의해서 대출했어요.
    이사한지 1년 지났는데 지금 생각해도 잘했다고 생각해요.
    대출도 반정도 갚았구요.
    내부가 좀 낡은 집으로 가시는 거라면 어느정도는 인테리어 하시고 가세요.

  • 9. ...
    '12.12.18 8:33 AM (218.236.xxx.183)

    욕실하나 그냥기본으로250
    씽크대 사제로 250 도배바닥 실크.고급장판400 페인트100 조명.스위치등100
    최저가 찾아다녀도
    기본은 이정도 해요..

    개인보일러면 꼭 소리잠같은 두꺼운장판으로
    하세요
    가스비 반으로 줍니다..

  • 10. 저도
    '12.12.18 9:08 AM (175.198.xxx.220)

    이번 이사하면서 욕실 리모델링알아봤는데 가격들이 만만치는 않았어요.
    인터넷에 나와있는 여러군데 견적받고 보통으로 하는데 170만원 이래요~
    33평에 거실화장실만이구요.
    혹시 동네에 욕실타일전문점있으면 거기가셔서 타일은 그집에서 구입하고 일하실분을 소개해달라고 해보셔요.그러면 가격대를 더 낮출수 있어요.

  • 11. 업체를
    '12.12.18 9:26 AM (211.210.xxx.62)

    업체를 여러군데 알아보세요.
    주변에 집지으러 다니시는 곳에도 알아보고요.
    들인 돈에 비해서 알아서 잘 마감까지 해주는 곳은 별로 없지만 주변에서 하면 나중에 문제 생겼을때 다시 부르기 좋더라구요.
    윗분 말씀처럼 최소 금액으로 하려면 도배 장판 이걸 먼저하고 나머지는 나중에 해도 될거 같아요.
    싱크대도 주변 가게들 여러곳 문의해서 따로따로 하는것도 나쁘지 않아요.

    어쨋든 이사 가기 전에 도배장판이랑 대강의 공사는 다 끝내고 들어가는게 속편에요. 살다가 하면 미쳐버려요.
    다만, 욕실은 살다가 해도 무방해요.

  • 12. .....
    '12.12.18 9:33 AM (58.237.xxx.199)

    전세집은 주인이 원상복구해라할 수 있으니
    도배장판정도만 하세요.
    시트지붙이는건 정말 하지마시구요.
    욕실,씽크대는 주인한테 말해서 고쳐달라 하는게 나아요.
    입주전이라면 말해보세요.

  • 13. 전세아니라구요!
    '12.12.18 9:53 AM (183.102.xxx.44)

    난독증이거나 아주 대충 읽으시는분들이 많네요

  • 14. ...
    '12.12.18 10:04 AM (218.236.xxx.183)

    진짜 보태고 싶지 않은데 독해력 떨어지는 분들
    무지하게 많네요
    전세 아니라 자가라고 원글에 써있어요..

  • 15. 윗님 전세 랍니다.
    '12.12.18 12:55 PM (211.55.xxx.103)

    그래도 전세집에 들어가면서 넘 꼬질해서 이사가기 싫다 하는것보다



    전세집 들어가면서........ 전세라고 하잖아요......

  • 16. 나무
    '12.12.18 1:59 PM (220.85.xxx.38)

    울집이라고 했지만 전셋집을 그리 표현하신 거 같은데요

  • 17. 차표한장-원글이예요
    '12.12.18 2:06 PM (61.173.xxx.92)

    제기 헷갈리게 썼나봐요. 저희집으로 들어갑니다.

    댓글을 보니 인테리어는 하는 쪽을 찬성 하시네요.
    남편이 인테리어에 얼마나 드는지 아예 감이 없는 상황인데 제가 수입이 없으니 구구절절히
    설득하고 싶지도 않네요. 씽크대 교체도 어렵게 말을 꺼낸지라..
    아직 집구입시 대출이 남아있는데 다시 대출을 받는게 부담스럽기도 하고요.
    그냥 돈에 맞춰 천만원 단위도 안되게 쪼개고 쪼개서 위생에 문제없게 고쳐보려구요.
    발품파는건 거의 불가능한 상황이구요.

    천만원대로 고칠수 있으면 초라하다고 쓰지 않았을것 같지만
    대출이 삼분의 일로 줄었다는데 위안을 삼아보려합니다..
    댓글 주신 분들 감사하구요.

    가운데 업체입장에서 의견 주신부운~ 저는 대강 가격 적어주시면 뺄것빼고서라도 거기서 하고 싶었거든요.
    소비자 입장에서는 사진만 보곤 가늠이 안되잖아요. 뭐 그업체 일처리방식보니까
    거기서 했어도 진행과정이 써억 기분 좋지않았을것 같아서 다행이라고 생각해보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973 아이가 성당 첫영성체 공부를 너무 힘들어해요 ㅇㅇ 13:21:14 17
1127972 날이 추워서 택배 테이프가 떨어진답니다. ... 13:20:29 63
1127971 자근 근종이 14cm라는데 오늘 13:19:26 78
1127970 교사는 되기 힘들지만.. 이만한 직업도 없는듯요. 4 ... 13:16:54 188
1127969 지인과 친구의 차이? 깍뚜기 13:13:28 77
1127968 수능평균,수능백분위평균 수능질문 13:10:32 78
1127967 코스트코 양재 광명 어디가 크나요? 조니 13:10:02 36
1127966 세상에나 쥐새키 석해균 선장 치료비도 떼먹었네요 ㄷㄷ 1 이해불가 13:09:22 245
1127965 파김치 할려고 파 두단 사왔는데 시들.. 1 ㅡㅡ 13:04:47 161
1127964 강화마루 찍혀서 보수했어요 3 ... 13:02:59 267
1127963 버건디색 다운 입나요 5 ... 13:02:09 243
1127962 제가 친정부모님께 바라는게 큰 마음인가요..?? 7 13:02:05 291
1127961 지거국 보낸 아들의 4년 19 ... 12:56:12 1,364
1127960 송혜교가 중국에서 어느정도인가요? 6 .. 12:53:10 780
1127959 영광 근처에 사시는분~여행 계획 도움부탁드려요. 전라도 12:52:06 40
1127958 코스트코 제니닭가슴살?인가 뭐해 먹을까요? ㅇㅇ 12:51:51 35
1127957 대통령님이 홀대당한건가요? 25 12:49:39 1,170
1127956 중매 부탁을 받고 고민중이에요..조건 좀 봐주세요.. 34 중매 12:48:46 707
1127955 일본으로 자유여행 가는 대학생 용돈 얼마나 줄까요? 3 가을 12:48:11 171
1127954 노지v 타이팩 당도 1 ** 12:45:40 91
1127953 닭가슴살이 좀 효과는 있네요 8 다이어트 힘.. 12:43:03 416
1127952 배현진이요 4 이상해서 12:42:53 610
1127951 학교갔다가 어느 학부형분 교무실에서 말씀하시는거 듣고 놀라고 옴.. 23 12:42:32 1,515
1127950 호텔 조식 패키지 예약했는데..뭐하고 놀죠? 6 ... 12:42:04 386
1127949 조지 클루니, 14명 친구에게 10억씩 선물 7 ........ 12:39:26 1,0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