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박그네를 지지하는 이유가..

이런 이유때문이라면 | 조회수 : 850
작성일 : 2012-12-17 01:51:03
 안녕하세요. 전 미국에 살고 있는 40세된 여성입니다. 여기 게시판에서 친오빠가 상습적으로 여동생을 성폭행한 이야기를 아고라에서 읽은 후 부터는 계속 그 추이를 지켜보고 친족범죄는 처벌받아야한다는 서명란에 서명한 사람으로서 그의 답글에 올라온 어떤 분이 아마 여자분으로 추정합니다. 아마 알바인지 아닌지는 모르지만 이 예민한 사건을 두고 그 틈새를 노려 박그네 후보지지를 위한 답글에 이 일을 위해서라도 여성대통령이 나오야한다고 하는 답글을 보고 제 조그만 의견을 보태고자합니다. 전 눈물니이라는 분이 아고라에 자기의 사연을 올리지 전까지 이 일의 근본은 그 눈물님의 어머님이라고 믿는 사람으로서 그 어머님은 여자아닌가요. 여자가 아니여서 그 따님을 지켜주지못했을까요. 아마 그 어머니는 이미 일어났으니 대충 수습하려고 그리고 세월이 가면 괜찮아지리라고 믿었고 그 딸이 그 만큼 마음의 상처를 가지고 살았으리라고는 짐작하지 못했을까요.. 전 최초의 여성대통령이라에 큰 의미를 두고 그 분을 지지하는 것은 아리라고 봅니다. 어떤 나이드신 분은 그 부모 잃고 불쌍하니까 대통령 한 번 해 먹게끔 해주자고 하는데 전 그것은 아니라고 봅니다. 물론 그 부모를 떠나 그 분 자체가 훌륭하고 한 여성을 태나 한 나라를 대표할 수 있는 자질과 인품이 갖추어있다는 이야기는 달라집니다. 어떤 분은 독신이라 깨끗할것이라고 하는데 그 분이 독신인것이 그 분의 눈높이에 맞는 남자가 없어다거나 아니면 평범한 가정생활을 꾸릴 수 있는 성격이 아니었거나 아니면 혼자 인생을 즐기자 했거나 학문에 정진하려고 아니면 이 나라의 정치에 기여하고자....  대통령은 한 나라를 대표하고 인물입니다.  가끔 나이드신 분이 그 분 불쌍하다고 하던데 그분은 대통령이 아니여도 경제적문제로 힘들일을 평생 없을 분인데 뭐가 불쌍하다가 그러는지 정녕 불쌍한 사람은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아니 외근까지 하면서 하루하루를 사는 그 분들의 자녀가 더 안됐다는 생각을 왜 하지 못할까요. 이러한 이유로 이 분을 지지해서는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IP : 74.242.xxx.219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3476 옷 자주 사달라하는 초4아이 정상인가요? 초등맘 15:14:17 31
1313475 늘 능력없는 사람만 만나던 나 ... 15:11:53 104
1313474 미션) 구동매가 왜 애신이 머리 잘랐나요? 5 니체 15:05:45 203
1313473 자한당 김병준과 보조의원들의 고추가루 2 ... 15:02:19 75
1313472 낙안읍성 얘기를 해볼게요 2 여행자 15:00:08 185
1313471 밍크 가죽벗기고 3 ㅠㅠ 14:59:08 178
1313470 다들 면생리대 똑딱이 중간에 한번쯤 교체작업 하시나요? 11 14:58:02 83
1313469 문 대통령 부부... 얼굴과 표정이 왜 이래요???? 22 주성치 14:56:38 1,144
1313468 컬투쇼 뮤지요 .. 14:55:47 111
1313467 목욕탕 세신하는 분에게 칭찬들었어요. 8 음.. 14:54:07 953
1313466 제가 왜 외국인한테 인기가 많은지 알았어요. 9 ..... 14:53:42 746
1313465 본인이 조금이라도 손해안보려고 남에게 해치는 인간들.. 4 에휴 14:53:10 196
1313464 코스트서 파는 참깨드레싱 2 쇼핑 14:48:52 363
1313463 아픈 와중에 지긋지긋해요ㅠ 7 ㅜㅜ 14:45:54 688
1313462 연락처 받고 잠수타는 케이스 2 ㅇㅇ 14:44:14 217
1313461 문대통령 의전 비서관들 문제 많네요 16 ... 14:40:53 947
1313460 저도 공진단 문의드려요 .. 14:32:40 176
1313459 며칠전 버스에서 당한 일 8 수프리모 14:27:37 955
1313458 자한당 "유치원 어린이집,국가주도 통제강화 안돼!ㅎㄷㄷ.. 12 이거참 14:26:52 435
1313457 남편이 내편이 아닐때 10 14:22:58 844
1313456 구하라, 전남친 고소 후 첫 셀카.jpg 11 ... 14:22:10 2,613
1313455 전철 옆자리 아줌마 3 오노 14:18:53 856
1313454 어제 새벽에 쓴 제글.. (19금) 남편과의 관계...왜 삭제 .. 45세 14:18:13 949
1313453 소개팅 연락처 교환하고나서요 5 ㅇㅇ 14:17:19 278
1313452 원룸에 등교체해서 비용청구 했는데 11 원룸 14:16:10 6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