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문재인후보가 되시면, 일단 펑펑 울겠습니다.

1219 | 조회수 : 1,891
작성일 : 2012-12-15 11:34:40
http://mlbpark.donga.com/mbs/articleV.php?mbsC=bullpen&mbsIdx=1663676&cpage=3...

물론 지난일들이 다 사라지는 것도 아니고,
'우리 오빠가 다 갚아줄거야!!' 라는 일차원적인 감정흐름도 바람직하지 않지만.
저는.. 시청광장에 있다가, 한 번 펑펑 울고 기뻐할래요.
조공짤보러 엠팍갔다가..아침부터 울게됐지만, 막 서럽고 하기보단 조금만 더 있으면, 문재인후보님이 되실테니까. 끝이 보이는 듯 해서 '오늘도 투표독려 열심히하자!'하고 쓱 눈물 닦았어요. 그리고 딱 한번 노제 때 처럼. 보내드린 그 장소에서 맘놓고 울고- 문재인의 국민으로 가뿐하게 눈물 닦아야겠어요.
IP : 175.223.xxx.12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해피맘
    '12.12.15 11:35 AM (121.170.xxx.128)

    자두요...

  • 2. 저는
    '12.12.15 11:36 AM (58.121.xxx.138)

    울지않고 노랑 옷찾아서 입고 다닐래요~

  • 3. 생각만해도
    '12.12.15 11:36 AM (121.135.xxx.25)

    울컥하네요.
    그 날 원없이 기쁨의 눈물 펑펑 흘리고 싶어요.

  • 4. 꾸지뽕나무
    '12.12.15 11:36 AM (183.104.xxx.199)

    5년전 정말 절망의 눈물을 흘렸는데
    이번에는 기쁨의 눈물을 펑펑 흘린 후 쭉~~눈에 불을 키고 지켜드릴거에욧!!!!!
    노무현대통령 뽑아놓고 정치에 무관심. 완전 지켜드리지 못한게 저의 한입니다 ㅠㅠㅠㅠ

  • 5. 김총수 글
    '12.12.15 11:39 AM (125.177.xxx.83)

    보셨나보다...저도 맨 막짤 보고ㅠㅠㅠ
    꼭 문재인 님이 승리하셔야겠다고 다시 다짐하게 되었다는~

  • 6. ㅠㅠ
    '12.12.15 11:41 AM (211.207.xxx.228)

    년전 정말 절망의 눈물을 흘렸는데
    이번에는 기쁨의 눈물을 펑펑 흘린 후 쭉~~눈에 불을 키고 지켜드릴거에욧!!!!!
    노무현대통령 뽑아놓고 정치에 무관심. 완전 지켜드리지 못한게 저의 한입니다 ㅠㅠㅠㅠ 22222222222222222

  • 7. 애기손은행나무
    '12.12.15 11:42 AM (118.46.xxx.72)

    또봐도 봐도 봐도 눈물이 멈추질 안네요

  • 8. 불길한 예감
    '12.12.15 11:47 AM (121.125.xxx.247)

    김대중대통령께서 우시는 모습 . 문재인님이 이명박에게 사과하는 모습. 노대통령의 자전거 타고 가시는

    뒷모습........ 박근혜가 정권을 잡으면 양심있는 지식인들이 ,,죽거나 감옥에 갈 거 같은 아니 평범한 사람들

    조차 시위하다 ,, 죽거나 다칠거 같은 예감 꼭 투표합시다

  • 9. 아~ㅜㅜ
    '12.12.15 11:54 AM (211.36.xxx.36)

    문재인후보님 제상앞에 앉아계시는 사진..
    가슴져미게 슬픈 사진인데..
    저 모습 근데 왜 저렇게 멋져보이죠

  • 10. 뚜벅이
    '12.12.15 11:57 AM (211.49.xxx.5)

    저도 엠팍에서 이거 보고 지금 막 울고있던 참입니다... 19일밤.. 기쁨과 회환의 눈물을 흘리고 싶어요.... 새눌당이 또다시 집권한다면... 정말 치유가 안될 상처가 될 것 같아 상상하는 것 조차 힘듭니다...

  • 11. ...
    '12.12.15 12:00 PM (125.178.xxx.57)

    문재인님 당선되시면 온갖 감정들이 복받쳐서 울 것 같아요.
    지난 5년 동안 얼마나 지옥같았나요? 숭례문 불탈 때 느꼈던 섬뜩함, 불길한 예감.
    용산 참사를 보면서 느낀 이곳이 지옥이구나 싶던,
    인간의 가치가 돈과 탐욕에 밀려 하염없이 추락하던 그 상징성.
    내 아이에게 물려줘야할 내 나라를 사사로운 탐욕으로 망치는 그 부류들에게는 절대 다시 정권주고 싶지 않네요.

    중요한 건 당선되시고 나서도 지금처럼 간절한 염원으로 지켜드려야한다는 것.
    절대 뽑아놓고 혼자 알아서 잘 하시라고 버려두면 안된다는 것. 그런 분은 한분으로 족하니까요.
    대선 이후 우린, 나는 무엇을 해야할까요???

  • 12. 뚜벅이
    '12.12.15 12:04 PM (211.49.xxx.5)

    저도 윗님과 똑같은생각이예요.. 참여정부가 결국 명박정권을 낳고 노대통령을 죽음의 길로 보낸 비극으로 끝난 것은 선거이후 변화에 우리가 참여하지 못했던 탓도 있는 것 같거든요... 끝까지 믿어주고 힘을 주고... 그래야지 이 질긴 부정부패의 역사가 바뀌기 시작이라도 할 것 같아요.... 아 마음이 너무 벅차네요...

  • 13. 문빠들은
    '12.12.15 12:20 PM (211.246.xxx.142)

    왜 이리 오바들인지ᆢ 문재인과 노무현을 동일시하는듯.. 눈물까지 흘릴 일인가

  • 14. 우슬초
    '12.12.15 12:21 PM (223.62.xxx.200)

    눈물 뚝뚝...

  • 15. 린다
    '12.12.15 12:56 PM (175.223.xxx.55)

    정말 모든것이 운명처럼 흘러 가는거 같아여...
    그분은 정말 원하지 않았는데...
    예전에 노무현 대통령님 뒤에 계실때 저 멋지게 생기신 분이 대통령이 되시면 어떨까 하고 무심결에 생각 한 적 이 있었건만...
    천운이 그 분에게 있다 하더니 정말 그런거 같아여...12월 19일 그 날이 간절히 기다려 집니다...내 평생 잊지 못할 날이 될 것 같아여...^^

  • 16.
    '12.12.15 1:13 PM (180.69.xxx.105)

    지금 그 생각만 해도 바로 눈물이 나네요
    땅바닥에 주저앉아 울 것 같아요
    지난 오년 하루하루 지옥같이 치떨렸어요

  • 17. 또 눈물이..ㅠ
    '12.12.15 1:39 PM (125.177.xxx.190)

    그때 저도 시청광장에서 혼자 울었었는데..
    에휴.. 12월 19일은 기쁨의 눈물을 흘리고 싶습니다. 제발!!

  • 18. 혀니랑
    '12.12.15 4:15 PM (175.119.xxx.247)

    맞아요,,일단 펑펑 울 거 같아요,,,,,,,,

  • 19. 드디어
    '12.12.15 4:21 PM (123.213.xxx.83)

    그날이 몇일 님지 않았네요.
    2009년 5월의 그날.
    두고 보자며 기다렸던 날이 몇일 남지 않았습니다.
    그날 반드시 웃겠습니다.
    투표하고 이깁시다.

  • 20. 잡노마드
    '12.12.16 9:38 AM (76.126.xxx.228)

    뚜벅이님과 같은 생각. 참여정부가 결국 명박정권을 낳고 노대통령을 죽음의 길로 보낸 비극으로 끝난 것은 선거이후 변화에 우리가 참여하지 못했던 탓도 있는 것 같거든요... 끝까지 믿어주고 힘을 주고... 그래야지 이 질긴 부정부패의 역사가 바뀌기 시작이라도 할 것 같아요...2222222222222222. 제가 요즘 생각하고 있는 것입니다. 선거도 중요하지만 우리가 이기고 나서도 절대 마음을 놓아선 안됩니다. 끝까지 지켜 드려야돼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634 나까무라홍? aaa 03:48:13 19
1130633 이방인 선우예권 편은 불편하네요 …. 03:18:18 310
1130632 냉동고기 요리할떄 어떻게 하나요? 1 슈퍼바이저 02:38:49 139
1130631 생활비 자꾸 줄이려는 남편 고민 02:27:47 449
1130630 외국인을 위한 한국어 교재 2 ........ 02:21:06 137
1130629 중학생 아이 우울증 5 감사 02:15:48 542
1130628 스콘이 쓴 이유 가르쳐주세요 ㅠ.ㅠ 8 00 02:05:03 367
1130627 샤이니종현 8 .. 01:32:54 2,165
1130626 1층 방범창 혹은 고구려방범방충망 2 오늘 01:31:16 251
1130625 술먹고 들어와서 폭언하는 남편...전 한마디도 안했는데 21 ㅇㅇ 01:25:02 1,751
1130624 브라탑 브라 01:20:26 212
1130623 지방에 자가주택 있고 현금 2억 있는데 2 .... 01:13:32 903
1130622 기레기 사용설명서 메뉴얼. Jpg 1 좋네요 01:10:01 292
1130621 연말이라 그런지 결혼이란 글이 많이 올라오네요. 눈내리는 밤.. 01:01:22 212
1130620 방 천장이 젖어있어요. 2 .. 00:50:39 883
1130619 드라마 돈꽃에서 은천이 엄마는 법적인 부부였나요? 3 돈꽃에서 00:49:08 820
1130618 이 밤에 기뻐서 눈물이 나네요.. 19 MilkyB.. 00:47:16 4,779
1130617 어느 연예인의 개그가 좋으세요? 23 ... 00:46:01 1,489
1130616 우리나라 기자들은 세련되지 못 한거같아요.촌스러움 9 아이구 00:43:55 615
1130615 신비한 동물사전. 저주받은 아이.. 애들 재밌어하나요? 2 dd 00:38:50 498
1130614 드뎌 내일이 대선이네요. 7 피플보트 00:32:49 1,702
1130613 왜 일본 애들은 공관 인테리어도 그모양일까 1 일본 00:28:50 604
1130612 저기 아래 적폐언론 뒤에는 일본이 있다 읽고 7 적폐청산 00:16:42 487
1130611 중국과 한국의 화해 상생 분위기에 약이 오를대로 오른 세력들 6 ... 00:12:06 782
1130610 몇시후로 아무것도 안드셨어요 9 휴휴 00:07:34 1,0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