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어준의 예언

제발 | 조회수 : 12,795
작성일 : 2012-12-14 07:06:58

김어준의 닥치고 정치에 보면, 이런 말들이 나옵니다.

"문재인의 진가를 사람들이 서서히 알아보기 시작할 것이고,

사람들은 차기 대선 후보로 그를 지목하게 될 것이다. "

"그냥 있는 그대로의 문재인만을 드러내야 해. 작전, 기획, 하지 말아야 해.

 문재인의 본질이 다치게 해선 안 돼. 그건 우리 모두에게 다시 한 번 상처야."

"오로지 자기 안에 자기만 있는 이명박 덕분에 영화에나 나올 이런 정도의 사람을,

 대통령으로 가질 수 있는 찬스가 온거다. 이게 역사의 반작용이다. 부시에게 학을 뗀 미국인들이

 역사상 최초의 흑인 대통령을 만든 것처럼..."

"이 때를 놓치면 절대 안 된다. 이명박을 버텨낸 우리에게는 문재인 정도를 가질 권리가 있다.

이명박을 겪어낸 우리에게는 그만한 자격이있다. 그래서 이 기회를 놓치면 절대 안된다.

그건 너무도 슬픈 일이다. 우리 모두에게, 너무 슬픈 일이다."

이 책이 나온게 작년 10월. 그렇담 탈고 한건 작년 여름쯤. 당시 문재인의 지지도는 손학규보다도 낮았들 무렵이었답니다.

그러고 보면, 김어준씨 참 세상을 보는 안목이 대단하다고 봅니다.

이 쯤에서 김어준의 TV 찬조 연설 한번 나오면 레전드급 연설이 나오지 않을까요?

IP : 109.23.xxx.17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나꼼수팬
    '12.12.14 7:10 AM (164.107.xxx.103)

    저 나꼼수 열혈시청자지만, 티비 찬조 연설하기엔 리스크가 너무커요. 젊은이들이게는 좋지만, 나이 많으신 중도의 어른신들에게는 역효과날까봐 걱정이 조금 되거든요. 그냥 지금의 스탠스를 유지하고 공작정치 까발려주시는 것만으로도 정말 훌륭하다고 생각해요.

  • 2. 저도
    '12.12.14 7:12 AM (68.36.xxx.177)

    그냥 지금의 포지션이 딱 좋은 것 같아요.
    그 4인방만 생각하면 너무나 고맙고 짠하고 빚진 마음 뿐입니다.

  • 3. 그런가요?
    '12.12.14 7:14 AM (109.23.xxx.17)

    그러나 20대 중에서도 박근혜 지지층이 만만치 않다고 들었거든요.
    어차피 어르신들은 누가 나와서 뭐라고 하던지 별로 움직이지 않으실 꺼라서...

  • 4. ocean7
    '12.12.14 7:21 AM (50.135.xxx.33)

    "문재인의 진가를 사람들이 서서히 알아보기 시작할 것이고,

    사람들은 차기 대선 후보로 그를 지목하게 될 것이다. "//

    정말이네요 ^^

  • 5. 아...
    '12.12.14 7:29 AM (14.37.xxx.29)

    갑자기 눈물이 핑 도네요..

  • 6. 영화에나 나올
    '12.12.14 7:37 AM (114.200.xxx.253)

    이런 정도의 사람을......
    아우 자랑스러움으로 뿌듯합니다.
    김어준님의 사명감 덕분에 운명적으로 문후보님을 알게 되었습니다.
    격하게 감사할 뿐입니다.
    세상을 보는 시선이나 올바른 선택은 역시 82회원님들 덕분이구요.

  • 7. 소나무6그루
    '12.12.14 7:39 AM (175.223.xxx.219)

    네 우린 자격이 있습니다

  • 8. ...
    '12.12.14 7:50 AM (128.103.xxx.140)

    문재인이나 김어준 사람들 실망 안시키려고 최선을 다하는 모습... 누가 이들에게 돌을 던질 수 있겠어요? 다들 진심은 통한다가 맞겠죠?

  • 9. anti민주박그네지지
    '12.12.14 9:07 AM (210.105.xxx.118)

    이 징그러운 찬양은 다 뭐지?
    김어준이 황우석 심형래 쉴드하던 그 사람이던가? 그럼 문재인 결말은 보나마나.
    사람 보는 능력 좀 키우시길.

  • 10. >.
    '12.12.14 9:12 AM (203.249.xxx.10)

    반 이메가 세력으로 정권을 교체해야하는데
    도대체 누가 있단 말인가?? 안되는건가?? 머리 싸매고 한숨만 쉴때
    김총수가 지목한 '문재인'에 '오!!' 하는 감탄의 마음과 '그런가??'하는 의문이 교차했었지요.
    결국 그렇게 되네요. 김총수의 안목과 깨어있는 시민의 바램이 '문재인'을 만들어냈지요..
    정말 김총수 말대로 이건 이메가가 주는 마지막 찬스에요. 절대 이 기회를 놓칠 수 없어요.

  • 11. /anti사람 독재자딸지지
    '12.12.14 9:14 AM (68.36.xxx.177)

    여야 맞는데..

    어쨌든 질투작렬이네. 점잖은 척 하더니 대세가 기우니 슬슬 분노조절이 힘든가보네.
    박그네 지지자들이 남의 엄마 아빠를 신으로 떠받드는 거에 비하면 너무나 인간적이지 않니?
    끓어올라도 좀 가라앉히고 시간 되면 상담도 받아보고 해봐.
    아직 며칠은 더 벼텨야할텐데...수고!

  • 12. 김어준
    '12.12.14 9:22 AM (211.36.xxx.85)

    사..사..사랑합니다 ^^
    쫄지마! ㅅㅂ! ㅋㅋ

  • 13. 아잉고
    '12.12.14 9:33 AM (93.130.xxx.65)

    이와중에 넌씨눈 한분 보이네요잉

  • 14. ...
    '12.12.14 9:48 AM (122.32.xxx.36)

    김어준...통찰력이 대단합니다....
    제갈공명의 환생이 아닌가 할 정도로 .....

  • 15. 안티꼴통
    '12.12.14 10:20 AM (125.177.xxx.83)

    안철수 지지 코스프레 하다가 노골적인 박찬양으로 돌아서니 눈에 뵈는 거 없이 댓글달고 돌아다니네...
    사람보는 눈 높아서 이혜훈 칭찬하는 원글 썼던 분이니까 오죽하실까^^

  • 16. 안티꼴통
    '12.12.14 10:23 AM (125.177.xxx.83)

    수준 밝혀지기 전까지는 노말한 말투도 쓰곤 했는데...비록 내용은 이혜훈 칭찬이지만 ㅋ

    http://www.82cook.com/entiz/read.php?bn=15&num=1390012&page=1&searchType=sear...

  • 17.
    '12.12.14 10:56 AM (59.0.xxx.193)

    김어준 대단한 통찰력있는 분이죠,
    티비 찬조연설은 좀 리스크가 있을 것 같으니 그냥 지금 이대로의 포지션으로 도와주셨음해요

  • 18. 좋아요
    '12.12.14 10:57 AM (221.140.xxx.12)

    김어준 찬조연설 찬성, 찬성!
    정말 윤여준급 레전드가 나오지 않을까 예상요.

  • 19. 이명박을 버텨낸
    '12.12.14 11:30 AM (123.109.xxx.148)

    우리는 문재인을 가질 권리가 있다!!!!!! 이 명 박 을 버 텨 낸!!!!!!!!!!!

  • 20. 김어준 총수
    '12.12.14 2:52 PM (125.177.xxx.190)

    혜안이 있는거 같아요.
    인간미도 있어서 더 좋아요.ㅎㅎ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0925 대통령님 덕분에 정말 오랜만에 프랑스어를 들어보네요.ㅎㅎ 1 음.. 2018/10/15 88
1310924 어떻게 16억을 돈한푼없이 살수 있는지? 3 ㅇㅇ 2018/10/15 232
1310923 대학교 도서관 시험기간에 24시간 5 개방 2018/10/15 96
1310922 액자표구 잠실근처 추천 좀 해주세요 lush 2018/10/15 15
1310921 문재인 대통령 개선문 호위행렬 엘리제궁 영접 동영상 ... 2018/10/15 100
1310920 남자가 여자를 마음대로 하고 싶다는 심리 그외 남자가 여자를.. 1 젠장맞을 2018/10/15 130
1310919 이것도 비리였을까요? 대입 때 원서 이야기. 숙명 사건보며. 1 불가피 2018/10/15 149
1310918 최고의 베이비시터나 하원도우미는 어떤 유형일까요? 2 인생 후반전.. 2018/10/15 147
1310917 와. .한고은씨 요리 끝내주네요 4 요리 2018/10/15 1,009
1310916 이야~불과 5월달 사진인대요~!! 1 어찌이럴수가.. 2018/10/15 240
1310915 경찰, “숙명여고에 쌍둥이 최근 성적 결과 요청” 2 기대됩니다 2018/10/15 857
1310914 공지영 vs 김부선 녹음 中 이 대목이 모든 상황을 말해주네요 7 그알 2018/10/15 619
1310913 통영 사량도 등산 다녀 왔는데요 - 헐 헐 헐 7 엄마 2018/10/15 432
1310912 문대통령과 마크롱 대통령 공동기자회견 생중계 4 이건꼭봐야해.. 2018/10/15 266
1310911 나의 아저씨 몇회부터 재밌어지나요 5 드라마 2018/10/15 338
1310910 집에 갑자기 사람이 와도 아무렇지 않으세요? 5 ㅎㅎ 2018/10/15 676
1310909 한국여자가 갖는 특징이 있나요? 13 2018/10/15 778
1310908 댓글부대 양성하는 기독교 단체 8 ... 2018/10/15 177
1310907 나이들수록 유분 많은 진한 크림이 좋아요. 4 ... 2018/10/15 606
1310906 文대통령, 김정은 교황 北 초청 메시지 들고 유럽순방 5 ........ 2018/10/15 257
1310905 처음부터 배우기 쉽고재미있는 언어 뭐가있을까요? 4 ㅇㅇ 2018/10/15 355
1310904 근무조건 (시간.요일)이 같으면 공제액도 같은거죠? 1 4대보험 2018/10/15 36
1310903 유기견 보호소 이불 보내기 샌디 2018/10/15 162
1310902 백일의 낭군님 보시는 분.. 세자빈은 누구 아이를 임신한건가요?.. 12 질문이요 2018/10/15 1,259
1310901 이번주 다스뵈이다 정우성 출연하나봅니다~ 7 벙커터지겠다.. 2018/10/15 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