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어준의 예언

제발 | 조회수 : 12,780
작성일 : 2012-12-14 07:06:58

김어준의 닥치고 정치에 보면, 이런 말들이 나옵니다.

"문재인의 진가를 사람들이 서서히 알아보기 시작할 것이고,

사람들은 차기 대선 후보로 그를 지목하게 될 것이다. "

"그냥 있는 그대로의 문재인만을 드러내야 해. 작전, 기획, 하지 말아야 해.

 문재인의 본질이 다치게 해선 안 돼. 그건 우리 모두에게 다시 한 번 상처야."

"오로지 자기 안에 자기만 있는 이명박 덕분에 영화에나 나올 이런 정도의 사람을,

 대통령으로 가질 수 있는 찬스가 온거다. 이게 역사의 반작용이다. 부시에게 학을 뗀 미국인들이

 역사상 최초의 흑인 대통령을 만든 것처럼..."

"이 때를 놓치면 절대 안 된다. 이명박을 버텨낸 우리에게는 문재인 정도를 가질 권리가 있다.

이명박을 겪어낸 우리에게는 그만한 자격이있다. 그래서 이 기회를 놓치면 절대 안된다.

그건 너무도 슬픈 일이다. 우리 모두에게, 너무 슬픈 일이다."

이 책이 나온게 작년 10월. 그렇담 탈고 한건 작년 여름쯤. 당시 문재인의 지지도는 손학규보다도 낮았들 무렵이었답니다.

그러고 보면, 김어준씨 참 세상을 보는 안목이 대단하다고 봅니다.

이 쯤에서 김어준의 TV 찬조 연설 한번 나오면 레전드급 연설이 나오지 않을까요?

IP : 109.23.xxx.1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나꼼수팬
    '12.12.14 7:10 AM (164.107.xxx.103)

    저 나꼼수 열혈시청자지만, 티비 찬조 연설하기엔 리스크가 너무커요. 젊은이들이게는 좋지만, 나이 많으신 중도의 어른신들에게는 역효과날까봐 걱정이 조금 되거든요. 그냥 지금의 스탠스를 유지하고 공작정치 까발려주시는 것만으로도 정말 훌륭하다고 생각해요.

  • 2. 저도
    '12.12.14 7:12 AM (68.36.xxx.177)

    그냥 지금의 포지션이 딱 좋은 것 같아요.
    그 4인방만 생각하면 너무나 고맙고 짠하고 빚진 마음 뿐입니다.

  • 3. 그런가요?
    '12.12.14 7:14 AM (109.23.xxx.17)

    그러나 20대 중에서도 박근혜 지지층이 만만치 않다고 들었거든요.
    어차피 어르신들은 누가 나와서 뭐라고 하던지 별로 움직이지 않으실 꺼라서...

  • 4. ocean7
    '12.12.14 7:21 AM (50.135.xxx.33)

    "문재인의 진가를 사람들이 서서히 알아보기 시작할 것이고,

    사람들은 차기 대선 후보로 그를 지목하게 될 것이다. "//

    정말이네요 ^^

  • 5. 아...
    '12.12.14 7:29 AM (14.37.xxx.29)

    갑자기 눈물이 핑 도네요..

  • 6. 영화에나 나올
    '12.12.14 7:37 AM (114.200.xxx.253)

    이런 정도의 사람을......
    아우 자랑스러움으로 뿌듯합니다.
    김어준님의 사명감 덕분에 운명적으로 문후보님을 알게 되었습니다.
    격하게 감사할 뿐입니다.
    세상을 보는 시선이나 올바른 선택은 역시 82회원님들 덕분이구요.

  • 7. 소나무6그루
    '12.12.14 7:39 AM (175.223.xxx.219)

    네 우린 자격이 있습니다

  • 8. ...
    '12.12.14 7:50 AM (128.103.xxx.140)

    문재인이나 김어준 사람들 실망 안시키려고 최선을 다하는 모습... 누가 이들에게 돌을 던질 수 있겠어요? 다들 진심은 통한다가 맞겠죠?

  • 9. anti민주박그네지지
    '12.12.14 9:07 AM (210.105.xxx.118)

    이 징그러운 찬양은 다 뭐지?
    김어준이 황우석 심형래 쉴드하던 그 사람이던가? 그럼 문재인 결말은 보나마나.
    사람 보는 능력 좀 키우시길.

  • 10. >.
    '12.12.14 9:12 AM (203.249.xxx.10)

    반 이메가 세력으로 정권을 교체해야하는데
    도대체 누가 있단 말인가?? 안되는건가?? 머리 싸매고 한숨만 쉴때
    김총수가 지목한 '문재인'에 '오!!' 하는 감탄의 마음과 '그런가??'하는 의문이 교차했었지요.
    결국 그렇게 되네요. 김총수의 안목과 깨어있는 시민의 바램이 '문재인'을 만들어냈지요..
    정말 김총수 말대로 이건 이메가가 주는 마지막 찬스에요. 절대 이 기회를 놓칠 수 없어요.

  • 11. /anti사람 독재자딸지지
    '12.12.14 9:14 AM (68.36.xxx.177)

    여야 맞는데..

    어쨌든 질투작렬이네. 점잖은 척 하더니 대세가 기우니 슬슬 분노조절이 힘든가보네.
    박그네 지지자들이 남의 엄마 아빠를 신으로 떠받드는 거에 비하면 너무나 인간적이지 않니?
    끓어올라도 좀 가라앉히고 시간 되면 상담도 받아보고 해봐.
    아직 며칠은 더 벼텨야할텐데...수고!

  • 12. 김어준
    '12.12.14 9:22 AM (211.36.xxx.85)

    사..사..사랑합니다 ^^
    쫄지마! ㅅㅂ! ㅋㅋ

  • 13. 아잉고
    '12.12.14 9:33 AM (93.130.xxx.65)

    이와중에 넌씨눈 한분 보이네요잉

  • 14. ...
    '12.12.14 9:48 AM (122.32.xxx.36)

    김어준...통찰력이 대단합니다....
    제갈공명의 환생이 아닌가 할 정도로 .....

  • 15. 안티꼴통
    '12.12.14 10:20 AM (125.177.xxx.83)

    안철수 지지 코스프레 하다가 노골적인 박찬양으로 돌아서니 눈에 뵈는 거 없이 댓글달고 돌아다니네...
    사람보는 눈 높아서 이혜훈 칭찬하는 원글 썼던 분이니까 오죽하실까^^

  • 16. 안티꼴통
    '12.12.14 10:23 AM (125.177.xxx.83)

    수준 밝혀지기 전까지는 노말한 말투도 쓰곤 했는데...비록 내용은 이혜훈 칭찬이지만 ㅋ

    http://www.82cook.com/entiz/read.php?bn=15&num=1390012&page=1&searchType=sear...

  • 17.
    '12.12.14 10:56 AM (59.0.xxx.193)

    김어준 대단한 통찰력있는 분이죠,
    티비 찬조연설은 좀 리스크가 있을 것 같으니 그냥 지금 이대로의 포지션으로 도와주셨음해요

  • 18. 좋아요
    '12.12.14 10:57 AM (221.140.xxx.12)

    김어준 찬조연설 찬성, 찬성!
    정말 윤여준급 레전드가 나오지 않을까 예상요.

  • 19. 이명박을 버텨낸
    '12.12.14 11:30 AM (123.109.xxx.148)

    우리는 문재인을 가질 권리가 있다!!!!!! 이 명 박 을 버 텨 낸!!!!!!!!!!!

  • 20. 김어준 총수
    '12.12.14 2:52 PM (125.177.xxx.190)

    혜안이 있는거 같아요.
    인간미도 있어서 더 좋아요.ㅎㅎ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868 버닝 벌써로 막내리나요??? 심야뿐이네요.. 19:59:32 34
1224867 색깔있는 면 커버도 구연산 쓰면 선명해지나요 2 .. 19:51:04 116
1224866 대학생 아이가 금니 해야 한다는데 5 8개가 썩.. 19:47:54 246
1224865 차에 장식으로 뭐 달거나 귀엽게 올려 놓은 것 있으세요? 5 장식품 19:46:20 193
1224864 강남 사시는 분들 부러운거 딱하나 있어요 12 ㅎㅎ 19:45:34 845
1224863 제주 독채 민박 추천부탁드립니다 미미 19:44:38 62
1224862 외국에 사는 사람의 문상 4 갑작스레.... 19:43:20 160
1224861 미성년자들 끼리만 유럽여행을 할수가 있나요? .... 19:41:37 90
1224860 대치도쪽 SAT학원중 남OO ?? 19:39:39 108
1224859 [단독] 법무부 ''낙태죄 폐지? 성교하되 책임 안지겠다는 것'.. 4 ㅇㅇ 19:38:58 483
1224858 대한 항공 국제선 위탁수화물 금지 품목 4 ... 19:34:37 297
1224857 이모, 이모부의 존대말? 높임말을 알고 싶습니다 5 궁금합니다 19:33:12 353
1224856 다스뵈이다에 고정 출연하게 됐다는 정청래 전 의원의 트윗 5 ㅋㅋㅋㅋㅋㅋ.. 19:32:38 401
1224855 지인의 식당예절 9 ?? 19:29:21 855
1224854 친자매로부터 자동차 좀 싸게 양도 받았을때/ 8 봄날 19:28:31 451
1224853 70대 어르신들이 드실건데 한정식과 스테이크중에 어떤게 좋을까요.. 1 ^^ 19:26:11 230
1224852 결핵환자랑 접촉후 얼마후에 검진해야 할까요 2 의료인 19:25:08 213
1224851 기분이 하루종일 우울하고 슬프고 분노가 일어나요 1 abc 19:23:38 324
1224850 어린이집 가기전 아침돌봄 - 얼마받을까요 3 조언 19:23:35 390
1224849 너무나 쉬운 다이어트 추천받았어요 8 그러나 19:18:41 1,409
1224848 오랜만에 컬투쇼 : 말없는 남편 ㅋㅋㅋㅋㅋ 8 ... 19:15:26 1,659
1224847 다소 거친 언어 사용으로 삭제되었네요 4 지켜보고있다.. 19:10:48 312
1224846 근데 1박4일은 무슨말인가요? 7 ㅇㅇ 19:08:39 990
1224845 [서명집완성] 당대표 및 최고위원 포함 5인에게 송부.twt 1 이재명 반대.. 19:05:57 160
1224844 딸두신분들 조심시키세요..! 28 ㄷ ㄷ ㄷ... 18:56:36 4,7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