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사갈집 안방화장실이 건식중의 최고화장실인데요

당황스러워 | 조회수 : 6,821
작성일 : 2012-12-13 22:53:06
저 화장실 타일 사이사이에 락스와 세제 한번에 발라놓고
물로 박박 문질러서 화장실 청소해놓고 개운해 하던 사람인데요
샤워하기 전에도 뜨거운 물 나올때까지 변기청소하고 기다리고 그래요

그런데 새로 이사갈집이 거실 화장실은 일반 화장실과 똑같아요
문제는 안방 화장실이예요
새로 리모델링을 하면서 안방에 변기만 빼고 세면대와 샤워기 환풍구 없애고
그리고 물내려가는 하수구까지 전부 막았어요
변기 하나만 있는거죠

전주인에게 물어보니  세제 뿌려서 닦아주기만 해도
냄새 안나고 오히려 편하다고 하네요

앞으로 변기 부둥켜안고 청소할일이 심난하고 당황스럽네요

질문입니다.
이상태로 계속 하수구가 없는채로 써도 불편하지 않을까요?
이사가기전에 집을 조금 고칠건데 하수구 복원도 가능할까요?

그리고 변기 안쪽에는 솔로 닦는데 솔은 어디에 보관하나요?
아니면 솔 아닌 다른것으로 청소하나요?
건식화장실 쓰는 분들 청소하는 방법좀 답변 부탁드려요^^




IP : 220.92.xxx.21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마음먹기에 따라
    '12.12.13 10:58 PM (188.60.xxx.166)

    이건 개인차가 굉장히 커요. 저는 건식 화장실을 쓴지 오래되어서 이젠 습식 화장실이 불편해요. 요즘 청소용품이 정말 잘 나오잖아요. 그냥 그거 몇번 슥슥 뿌려닦으면 금방 깨끗해지고 냄새 안나고 곰팡이 안슬고 딱 호텔 화장실 분위기예요. 저는 일반 세제 스프레이 + 소독 스프레이 두 가지 구비해서 쓰고 있구요. 다른 방 진공청소기로 밀면서 화장실도 그렇게 한번 쓱 밀면 바닥청소도 쉽게 되구요. 물걸레질은 일주일에 한두번 정도...
    일단 바닥에 물기가 없으니 미끄러질 염려도 없고, 슬리퍼 신고 벗을 일도 없고, 습기가 없으니 쾌적해요. 냄새 전혀 안나구요.
    그렇게 마음을 먹으면 건식화장실, 정말 쾌적하게 느끼실수 있어요. 생각하기 나름이랍니다.

  • 2. ..
    '12.12.13 11:02 PM (121.129.xxx.230)

    전 건식에서는 못 살아요.ㅠ
    전체를 물로 씻지 않고는 못 견디니까요.
    하수구를 만들어 보세요.

  • 3. ===
    '12.12.13 11:06 PM (59.10.xxx.139)

    습관들이기 나름이죠
    미국에서 건식에 살다왔는데 한국 습식 적응이 안되네요 넘 불편해요

  • 4. 습관들이기 나름이에요
    '12.12.13 11:09 PM (175.223.xxx.43)

    전 미국서 오랫동안 살다 한국에 온지 7년짼데 계속 건식으로 해놓고 써요. 발시려워서 매트 큼지막한거 깔고 청소는 진공청소기로 하고 걸레질하고 전 이게 편하던데...

  • 5. 그니까요...
    '12.12.13 11:19 PM (188.60.xxx.166)

    지금 일단 건식화장실을 습식으로 바꿀수없으신 거잖아요. 그냥 이건 이거 나름대로 편리한 면이 있다, 하고 처음부터 인정하고 마음편하게 가지세요. 위에 댓글 다신 분들처럼, 익숙해지면 또 편하거든요. 기왕 이렇게 된거, 습식은 습식대로 건식은 건식대로 장점이 있다, 고 열린 마음 가지세요.

  • 6. ..
    '12.12.13 11:32 PM (110.70.xxx.253)

    건식이 편해요. 냄새도안나고.

  • 7. 저도
    '12.12.14 12:08 AM (1.246.xxx.147)

    안방 화장실은 건식으로 바꾸고 싶다는...
    화장실 두개 물청소 하고나면 몸살날 것 같아요.
    게다가 장마철 곰팡이 피면 안방에서 자는 동안 건강에 안좋을듯.

  • 8. 빛의나라
    '12.12.14 6:28 PM (1.217.xxx.51)

    화장실 청소하는 솔은 꽂이하고 같이 세트로 파는 솔 없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525 이사왔는데 닭장사는 느낌이네요ㅠㅠ 소음 괴롭 21:15:21 117
1225524 아들이 전통차를 마셔보고 싶다고 하는데요. ^^ 21:14:29 25
1225523 하루종일 땅콩 200g만 먹으면 4 다이어트 21:12:26 148
1225522 일베제명 두산기업 의혹도 있네요 5 주둥이팟캐 .. 21:12:25 90
1225521 급문의))할아버지제사날 작은어머니가 돌아가셨어요ㅜㅜ 2 제사 21:09:20 272
1225520 블렌더(믹서기)와 푸드프로세서 많이 다른가요? 어부바 21:07:43 48
1225519 40대 미혼 3 .... 21:07:31 302
1225518 방탄 라이브때 항상 립씽이냐 논란이 이는 거 아는데요 3 ㅇㅇ 21:04:43 270
1225517 중고 여학생들 샤워 머리 감고 말리기 몇 분이나 걸리나요 2 매일 21:04:18 142
1225516 이중턱과 목주름... 충격이 크네요 1 ㅜㅜ 21:02:35 542
1225515 한우채끝 버터에 구우니 넘 맛나네요 1 아미산 21:01:10 230
1225514 줌인 줌 삼색 고양이 1 ... 21:00:38 178
1225513 박해미 첫번째남편 4 배우 20:57:35 1,100
1225512 문체부감사에서 김보름선수는 억울한것으로 결론 났군요. 3 아무개 20:57:16 403
1225511 택배 매일 받으시는 분 계세요..? ... 20:56:13 122
1225510 영국인들의 조상은 누구인가요? 3 보물 20:55:50 268
1225509 인스타그램 사람 실제로 보니 5 실망 20:52:21 1,000
1225508 출산하신 분들중에 피부 좋으신분은 없는거 같아요 5 ㅎㅎ 20:51:14 352
1225507 이재명시장네집이 공부 머리는 있나보네요 4 ... 20:47:19 959
1225506 영드 더크라운 음악 아시는 분... 1 하루 20:45:25 64
1225505 저희집 미나리 처리방안 같이 고민 좀... 15 ... 20:45:13 532
1225504 튀김요리..눈이 매워요 2 qweras.. 20:43:36 149
1225503 전세집 도배를 어찌해야 할까요 13 ... 20:42:35 436
1225502 고딩3 성적표 어떤가요 1 어떤게좋을지.. 20:39:43 350
1225501 뷔페 4명 5만원 넘게 쓰고 허무하네요 13 정말 20:38:59 2,129